구조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16]수원나그네
read 830 vote 0 2018.05.29 (23:04:00)

취재요청
“법원 사법농단 피해자들,

양승태 전 대법원장 등에 대한 공동고발 예정”
- 강제수사를 포함한 철저 수사로 사법농단 가해자들을 처벌하라


1. 정론직필에 애쓰는 귀 언론의 발전을 기원합니다.

2. 대법원 사법행정권 남용의혹 관련 특별조사단은 2018. 5. 25. 3차 보고서 발표를 발표하였습니다. 특별조사단의 조사보고서를 통해 드러난 법원의 민낯은 실로 받아들이기 어려운 수준으로, 사법농단이라 부르지 않을 수 없습니다.

3. 우리 피해자들은 분노를 금할 수 없습니다. 셀프조사로 일관한 끝에 아무에게도 법적 책임을 묻지 않고 사안을 끝내려 하는 상황을 우리는 묵과할 수 없습니다. 이에 보고서를 통해 드러난 사법농단의 피해 당사자들은 사안에 대한 철저한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이 이루어질 때까지 공동으로 대응을 하기로 하였습니다.

4. 우리 피해자들은 김명수 대법원장이 조사대상 문건 모두를 완전히 공개할 것, 책임 가해자들을 고발할 것, 아울러 수사기관이 양승태 전 대법원장 등에 대하여 강제수사를 포함한 철저한 수사를 할 것을 요구하면서 공동 고발 및 향후 대응 계획에 대한 입장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5. 상세한 계획은 내일 기자회견을 통하여 밝힐 예정입니다. 많은 관심과 취재 바랍니다. 끝.

※ 기자회견문등은 당일 배포 예정


법원 사법농단 피해자 공동고발 및 입장발표 기자회견

- 일시: 2018 5. 30.(수) 오후 1시-1시 40분
- 장소: 대법원 동문앞

- 주최:

키코 공동대책위원회,

반값등록금운동본부,

이석기 의원 내란음모사건 피해자 한국구명위원회,

통합진보당 대책위원회, 

한국전쟁전후민간인희생자전국유족회, 긴급조치피해자모임 등 사법농단 피해자단체 일동,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금속노조,

전교조,

민주노총법률원,

참여연대,

주교인권위원회,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


- 사회: 김지미 변호사(민변 사법위원회 위원장)
- 순서:
  1) 각 피해자단체 입장 발표
  2) 공동고발 및 향후 계획 일정 발표
  3) 기자회견문 발표


"엉터리 판결이 사람을 죽였다"

http://v.media.daum.net/v/20180529223420483?rcmd=rn


파일 2만여개 '긴급 삭제'…양승태 대법원, 증거인멸 논란

http://news.jtbc.joins.com/html/652/NB11642652.html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79 [전달] 양승태 전 대법관 재판거래 파문 관련 문건 전체 공개합니다. image 수원나그네 2018-06-17 1311
1478 종교의 시대 눈마 2018-06-15 584
1477 2018년 여름걷기 : 월정사 ~ 통일전망대 180km image 1 수원나그네 2018-06-13 1054
1476 가슴은 권력이다 image 5 김동렬 2018-06-12 1784
1475 '중첩' 행사 안내 image 수원나그네 2018-06-09 681
1474 KS 오리엔탈 익스프레스 image 1 수원나그네 2018-06-06 764
1473 왜 마이너스인가. 2 아제 2018-06-04 942
1472 ahmoo님의 사회주택 강연자료 수원나그네 2018-06-03 655
1471 [세계일보] 현직 교수 "양승태 '재판거래' 눈감은 대법관들 사퇴하라" image 수원나그네 2018-05-31 915
» 'MB보다 악질' 양승태 수원나그네 2018-05-29 830
1469 '기술'권력시대의 도래 1 수원나그네 2018-05-28 760
1468 [뉴시스] 사학비리를 비호하는 검찰 - 5개 대학 교수협의회 기자회견 image 수원나그네 2018-05-26 633
1467 쓰레기 기사와 언론은 영구전시 해두어야 1 수원나그네 2018-05-20 859
1466 요즘 한창 검찰 때려 잡고 있는 중인데~ 1 수원나그네 2018-05-15 1182
1465 [좌담] 평화의 열쇠는 판문점, 워싱턴 아닌 광화문에 있다 image 수원나그네 2018-05-13 1272
1464 요즘 들어 조선500년이~ 수원나그네 2018-05-08 1183
1463 4대강 검증 개시 image 수원나그네 2018-05-05 928
1462 '사회주택' 강연 및 토크쇼 image 3 수원나그네 2018-05-03 814
1461 미국의 검사장 선출제도에 대한 고견을 듣고 싶습니다. 4 수원나그네 2018-05-01 996
1460 만날 약자 코스프레 회비기동하는 교육현장에 구조론적 관점으로 일갈 한 번 합니다. 이상우 2018-04-30 6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