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방

이대로 투표하자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9091321667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12.09

선거구제 개편하지 않고 이대로 가면 민주당 180석 + 친여 = 개헌선 육박

자한당은 대구당 80석으로 대멸망


프로필 이미지 [레벨:5]나나난나   2019.12.09.
선거구제 개편안 250+50이면 현행이나 다름 없는것 같기도 하네요 ㅎㅎ


미국도 압박을 멈춰야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9015006927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12.09

일방적으로 두들겨 패면서 시간끌기 없기. 미국부터 적대행동을 멈춰야 한다.



어차피 총선이 결정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9072009405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12.09

추미애 역할은 개혁의지를 꺾지 않고

지난 10년간 검찰의 오버를 국민에게 상기시키는 것으로 충분.

국민이 사태의 종결자다. 그게 민주주의.


강금실 때 송광수가 내 목을 치라며 

국민에게 반항한 사실을 상기시키는게 중요합니다.



검찰의 자신감?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8214104411 
프로필 이미지
스마일  2019.12.08
이제까지 모든 대통령은 검찰이 수사하고 구속시켰으니
검찰이 이상한 자신감(?)으로 대통령 측근을 수사하면서
자유한국당 패스트랙은 지연작전을 쓰고 있다.

이제까지 헌정사의 비극은 검찰이 만들었고
지금도 만들고 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수원나그네   2019.12.09.
윤석렬 재롱이 어디까지 가나 지켜보고 있소.


원작자의 빅픽쳐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8155010757 
프로필 이미지
챠우  2019.12.08

다 그런 거지 뭐.



마이크로크레딧은 망했다?

원문기사 URL : https://www.youtube.com/watch?v=qlZ3oNkT...e=youtu.be 
프로필 이미지
챠우  2019.12.08

영상에서 주장하듯 "통찰력없는 자의 선행은 재앙이 될 수도 있다."는

맞는 말입니다. 누군가를 도와줄 때는 끝까지 도와줘야 한다고 하잖아요. 


근데 끝까지 도와주지 않는 게 문제이지, 

빚을 지게 한 것 자체가 문제는 아닙니다. 

빚을 져야 사람들은 일을 하잖아요.

근데 또 이걸 민간에서 하는 건 문제의 소지가 있습니다. 

민간이 끝까지 책임질 리가 없잖아요. 

어차피 감당 불가입니다.


인도의 투자회사 SKS의 사례에서 보듯이

그는 좋은 사람이 아니라 

사람들은 빚을 져야 일을 한다는 것을 본 사람입니다.

나름 통찰력이 있는 거죠. 


문제는 진보지식인이 흥분하고 여기에 노벨평화상을 부여한 겁니다.

그래서 이후에 거액을 투자받고 

자본의 논리에 따라 추심과 이자율 강화 

그 결과 자살 폭증. 


결론을 내리자면 

SKS의 창업자 무하마드 유누스 개인이 

통찰력이 없어 비극이 벌어진 것이 아니라,

인도 정부가 일을 하지 않은 것이 더 근본적인 문제입니다. 


유튜브 댓글을 보면 알겠지만, 

무조건적인 "복지는 나쁘다 > 문재인은 나쁘다"의 댓글이 도배되고 있습니다. 


더 웃긴건 구글링을 해보면

마이크로크레딧을 가장 까고 있는게 

한겨레, 프레시안과 같은 진보 언론이라는 겁니다. 

안타까운 거죠. 



다이소 스토리

원문기사 URL : https://www.youtube.com/watch?v=xMnFatUbu0E 
프로필 이미지
챠우  2019.12.08

영상이 30분짜리라 요약하자면


야노 히로타케 이 양반은 중국에서 태어났는데, 2차대전 패망하고 일본으로 복귀. 아버지와 형이 의사였다고 하는데, 이 사람은 리어카에 물건 싣고 다니면서 파는 게 꿈이었다고. 결혼을 대학교 다닐 때 했고, 자신의 성이 싫어서 부인 성으로 바꾸고 이름도 바꿈. 이후에 부인 집안에서 하던 사업이 수산업이라 그걸 도왔다고 함. 근데 점점 빚만 지게 되자, 자신의 아버지 한테 10억정도를 빌려 메꿔봤지만 모두 날려먹고 도쿄로 야반도주. 도쿄에서 근근히 먹고 살고 있던 와중에 형이 찾아와 돈을 빌려주었지만 집에 불이 나서 다 태워먹고 (보험도 없이) 절망에 빠져있는데, 또 형이 돈을 빌려줌. 그래서 시작한 사업이 정말로 리어카에 물건을 파는 거였는데, 동네 슈퍼 구석에 물건을 납품하기 시작. 당시에 저렴한 제품의 개념이 다이소만이었던 건 아니고, 여기저기 다 하던 것이었는데, 다이소는 200엔이 넘는 상품이건 더 저렴한 상품이건 무조건 200엔으로 통일했고, 이게 꽤 먹혔다고. 다이소가 잘 되자, 슈퍼 주인은 다이소를 몰아내고 직접 해먹었고, 그래서 쫓겨났고 할 수 없이 다이소를 창업. 그런데 하필이면 이게 90년대의 일이라 일본은 디플레이션 광풍이었음. 그래서 초성장.

 

마지막이 중요합니다. 우리는 보통 창업주의 성공스토리만을 보지만, 실제로 성공한 사람들은 세상에 의해 성공한 겁니다. 디플레이션 시대가 확률적으로 그를 성공하도록 한 거지, 다이소가 디플레이션을 만든 게 아닌 거죠. 유니클로가 일본 제일의 부자라는데, 다이소와 같은 맥락입니다. 물론 창업자도 뛰어나야 합니다. 하지만 핵심은 그게 아니라는 거. 우리는 잘 해야 사업이 성공한다고 믿지만 실제로는 계속 하느냐가 사업의 명운을 가릅니다. 잘 하는 게 중요한 게 아니라, 확률을 만드는 게 중요한 것이란 거죠.



엘리트의 오판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7060212474 
프로필 이미지
챠우  2019.12.08

구조론 왈, 기득권 세력은 없애는 게 아니라 관리하는 것이라고 했구만,

엘리트는 세상이 오냐오냐 해줬기 때문에 

그들은 자신이 원하는데로 다 될 거라고 생각하지만,

세상은 결코 만만한 게 아니란 걸 알아야 합니다. 


눈에 보이는 건 택시뿐이라도 택시만 있는 게 아닙니다. 

택시 산업이 존재한다는 것은 곧 어떻게든 세상과 긴밀하게 상호작용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타다는 택시와 다른 시장을 개척한다고 주장하여

택시 기여금에서 피해가려고 하지만

그걸 믿는 바보가 어딨습니까?


타다는 지금이라도 정부와 대립각을 중지하고

사업을 정상화해야 합니다. 

괜히 무리하게 개기다가 "타다 금지법"이라는 워딩만 사람들 머리에 각인돼서

손님은 줄고, 기사는 떠나잖아요. 


기여금 납부하고 국가 시스템 밑으로 들어가더라도 해먹을 건 많습니다.

타다의 서비스 혁신으로 이미 시장이 확대되고 있지 않습니까?

마이카 시대가 끝나고 나면 그 수요가 어디로 가겠습니까. 

좋은 차를 소유하는 시대가 끝나고, 

좋은 서비스를 이용하는 시대가 옵니다. 


10년은 버틸 각오를 해야지, 

다음 창업 때처럼 한방에 인생역전 하려고 하다가는 골로 갑니다. 

지금이랑 그때랑 같냐고. 

디플레이션 시대구만.



대구의 아들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8122958828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12.08

웃긴 넘.. 한국당도 아니고 대구당



마라도나가 형님할 손흥민

원문기사 URL : https://sports.media.daum.net/sports/video/404498285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12.08

손형 대단해. 

손오공 다음으로 유명해지것어.


개인 단독 드리블 최장거리 EPL 신기록이며 8명 돌파 드리블 또한 EPL 최초라고 한다. 축구 역사상 2번째로 긴 단독 드리블 돌파 후의 득점이라고...


프로필 이미지 [레벨:30]ahmoo   2019.12.08.

SmartSelect_20191208-005321_kakaoTV Live.gif


와 도대체 무슨일이 벌어진 거지? 역사에 기록될 골이군요.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13]르네   2019.12.08.
마약골
계속보게 됨
프로필 이미지 [레벨:30]ahmoo   2019.12.08.

https://www.tottenhamhotspur.com/news/2019/december/all-angles-view-sonnys-goal-against-burnley/


토트넘 홈피 메인에 모든 각도의 장면을 편집해놨군요. 대박

프로필 이미지 [레벨:10]슈에   2019.12.08.
축구무관심인 저도 모르게 열번 반복해서 봤네요... 영화인줄
프로필 이미지 [레벨:23]꼬치가리   2019.12.08.

설마 설마 하다가 사람 잡는 꼴이 났네요.


언젠가는 어디선가 누군가에게 패스를 할 것이라고 생각했다.


그런데, 속았다!

상대 수비도 속고,

우리 공격도 속고,

관중도 속고,

감독도 속고,

손흥민도 속았다!

나도 속았다! ㅆㅂ


총체적 배신이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0]챠우   2019.12.08.
https://www.dogdrip.net/236994195

연습 때의 손흥민 속도

https://www.google.com/amp/s/mnews.joins.com/amparticle/23377651

손흥민 속도는 시속 34.4km,
모우라는 34.1km/h
호날두(34km/h)보다 빠른 거라고.
우사인 볼트는 44km/h

근데 아프리카 코끼리가 40km/h, 토끼가 56km/h네요. 돼지는 17km, 응?


제네시스 gv80

원문기사 URL : https://youtu.be/bqzVjEx8xTQ 
프로필 이미지
챠우  2019.12.08

현대가 밴틀리 디자이너를 영입해서 디자인이 벤틀리스러워지긴 했는데,

왠지 다운그레이드 벤틀리 같은 느낌.

슈퍼맨 마크 혹은 다이아몬드 같은 오각형은 좀!

근데 한국 사람은 도대체 밴틀리 디자이너만큼의 실력도 안 된다는 거?


꼴랑 이걸 하려고 밴틀리에서 사람을 빼온거?

근데 한국 사람은 저것도 안 돼???


36407_60662_3229.jpg



20170922101218_MJGaoGB61-640x462.jpg 다운로드.jpg


라디에이터 그릴과 헤드라이트가 자동차 디자인의 90%인데, 

볼보의 오목형 그릴과 재규어의 정석 그릴 디자인에서 좀 배우는 거 없남?


147FD24C4EE75A8B19.jpg


사람들은 자동차를 보고 자동차를 생각하는 게 아니라,

비행기를 보고 자동차를 생각한다니깐. 

공기가 쑥쑥 잘 들어갈 것 같은 디자인을 만들어야 하는데, 


4i88GgaV8qiGEw1xifwYz2xp7RJEnNpBZq7dn2K62dzETmaD4gam2QREvCD4UVs49Dx6khGJWScV32vaqFZcoikatHxaF8RXFuwZsQVbngMQBdvB8ZJ9qi4GpW.jpg

왠지 공기가 잘 안 들어갈 것 같은 디자인


3a8fcd80-344c-46f5-905f-7eba3e02de70.jpg cropped-2-9.jpg


좀 복잡해서 정신없지만, 왠지 공기가 잘 들어갈 것 같은 디자인.


2018_포드_머스탱_1.jpg

페이크이긴 하지만 느낌만 살리면 되는 거니깐.



자동차는 비행기와 달리 디자인이 필연적이지 않습니다. 

하늘에서는 공기역학이 필수지만, 지상에서는 그정도로 필연적이지 않은 거죠.

하지만 사람들은 비행기의 느낌을 자동차에 투사합니다. 

비행기는 극한의 디자인입니다. 


비행기 엔진 흡기구가 디자인을 하지 않아도 디자인이 되는 이유는

내부 구조가 외부로 노출되기 때문이며, 

위태로워 보이는 지점이 가장 전위에 서기 때문입니다. 

여기서 인간은 영감을 느끼는 거죠.


아직까지는 자동차 그릴로 엔진룸을 내부에 꼭꼭 숨겨놓지만,

나중에는 1,2차 대전의 전투기 처럼 슬쩍 보이게 디자인 패턴이 바뀔 수도 있습니다. 


1928ad3b16.jpg


1441903903_7632e31f396c105550cf4fc66403f6d7.jpg 8bc9e381797334eb33da66e3ba501be10cdd06524106575f8f387ac3fe39463b9fcf3d8c8196263af1925bd8b39a7eb76b2b2584c1f976c1b22c765e1e66d3fd.jpg



자동차는 과감한 디자인 전환이 필요합니다. 

밴틀리고 아우디고 간에 

디자인의 본질은 아슬아슬함을 드러내는 것이며, 

그것은 여성의 비키니가 짧아지는 것에 한계가 있는 것처럼

엔진룸 내부를 드러내냐 마느냐의 경계를 아슬아슬하게 드러내느냐에 있습니다. 

껍데기로 덮을 것인가 드러낼 것인가의 경계에서 디자인 미학을 찾아야 한다는 거죠. 


자동차 엔진의 진동이 눈으로 보여야 합니다. 그래야 두근 거리죠. 

그렇다고 매드맥스처럼 완전히 까뒤집으라는 건 아니고요. 

저건 그냥 느낌을 강조하려고 갖다 놓은 사진.


이런 건 스포츠카에만 통하는 거 아니냐?

아니죠. 여성의 옷이 고급으로 바뀐다고 하더라도

골격은 바뀌질 않습니다. 

다만 덮어서 내부가 은근히 드러나게 하는게 

고급의 핵심입니다. 


의류 디자인에서 최고의 핏감은 

언제나 몸에 살짝 붙어서 

보는 사람이 몸매를 추론하도록 만들뿐

직접 드러내지 않는 아쉬움을 느끼게 하는 것입니다. 


202f082f4c16c37d33e6772e202781df.jpg


이 사진이 가장 좋은 건 아니고, 

대강 이런 느낌이라고 이해하면 되겠습니다. 

이 사진에서 야하지 않으면서도 근데 또 야하면서도, 

그 경계에서 고급스러우면서도.. 뭐 이런 게 보입니까?

여성들이 속옷의 실루엣을 일부러 밖에서 보이게 한다는 생각은 하지 않았습니까?


해당 사진에서 치마의 옆트임을 좀 더 깊이 팠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는데,

물론 위 디자인의 포인트는 치마가 아니라 상의이므로 패스.

하여간 절대 내부가 보이지 않게 하면서도 왠지 보일 것처럼 만드는 여성들의 테크닉이 있습니다.

드러내놓고 보여주면 초딩입니다.


25015894-새-해-섹시한-중국-여자-드레스-전통-치파오는-스튜디오-촬영-흰색-배경에-고립입니다-.jpg


빤스만 입고 있는 것보다 훨씬 더 상상력을 자극하는 거죠.

이런 생각이 제 독창적인 것도 아니고, 이 정도는 다들 아는 거 아닙니까?


디자인은 "보일랑말랑"이 핵심입니다. 그래야 보려고 달려들죠. 그게 "디자인의 에너지 표현"입니다.

보기 좋은게 좋은게 아니라 보는 사람의 마음을 움직여야 좋은 겁니다. 

단순히 완전해야 완전한 게 아니라, 

불완전에서 완전으로 이행을 보여주어 보는 사람이 그것을 완성하려 하게 하는 게 완전한 겁니다. 

구조를 이루어야 완전하다는 거죠.


자동차도 이렇게 디자인 해야 합니다.


999BE3415C9385841B (1).jpg

이건 너무 노골적으로 깐 사례(람보르기니 우르스)



요새는 포드가 디자인에서 잘 나간다고

https://www.youtube.com/watch?v=9EYTkcuKCB0



지구촌 마더를 만드는 길

원문기사 URL : http://m.cafe.daum.net/earthlifesilkroad...vc=cafeapp 
프로필 이미지
수원나그네  2019.12.07
오늘 시간 되시는 분은
5시 프란치스코 7층 체칠리아홀로~


미국도 탄핵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7060358524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12.07
한국만 하란법 없지.

프로필 이미지 [레벨:13]르네   2019.12.07.
트럼프 탄핵 가즈아


파괴왕 시바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7050128988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12.07
어휴

프로필 이미지 [레벨:10]큰바위   2019.12.07.

어휴 진짜 씨바!

프로필 이미지 [레벨:23]꼬치가리   2019.12.08.

검사, 판사, 사기꾼, 한의사, 피해자, 그리고 기레기 까정!


쓰레기들 총 출동이요!



유튜브는 한국인을 좋아해

원문기사 URL : https://platum.kr/archives/132962 
프로필 이미지
챠우  2019.12.06
한국에서 유튜브 급성장 + 한국컨텐츠 급성장


타다의 제도권 편입이지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6044200400?f=m 
프로필 이미지
챠우  2019.12.06

타다 금지가 아니라. 1년동안 꿀 빤 거고.



왜 질문하지?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6140459343 
프로필 이미지
슈에  2019.12.06

"자유한국당이 생각하는 '민(民)'은 어떤 민을 의미하나"

"청와대 앞 텐트 설치·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의원 검찰 불출석 등 위정자가 하는 불법은 좋은 불법이고 일반 국민들의 불법은 나쁜 것인가"

이게 말이야 방구야? 질문했답시고 대답을 듣고 있어?



재국아 재국아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6122418342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12.06

전두환 아들 전재국은 어디에 숨었나?



박지원의 말데로 무엇이 되었지?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6094202748 
프로필 이미지
스마일  2019.12.06

박지원이 10월초에 검찰이 패스트트랙 수사해서

자유한국당의원 내년 총선출마가 어려울 거 같다고

인터뷰한 것 같은데

지금 검찰은 뭐하고 있나?

박지원은 검찰하고 타협을 아주 잘 하겠지만

정상적인 사람이라면 검찰하고 타협이 될까?


박지원 지금 총리후보에 이름이 거론 되지 않아서

화가 났나?




프로필 이미지 [레벨:18]스마일   2019.12.06.

뉴스는 국민과 박지원만 보는 것이 아니라

검찰도 뉴스를 보고 대비를 한다.



검찰이 삽질할수록 올라가는 문재인 지지율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191206104400033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19.12.06

징기스칸이 고원의 영웅으로 뜬 이유는 

여러 번 배신당하면서도 끝내 무너지지 않고 


그 분노를 안으로 쌓아왔기 때문입니다.

대중은 처음 지도자감을 칼로 찔러서 죽는지 지켜보다가 


죽으면 그만이고 살아서 돌아오면 

그 응축된 에너지의 폭발에 가담합니다.


'이제 니들은 싹 죽었어.' <- 이런 거지요.

노무현을 죽인 것도 대중이고 그 분노를 이용하는 것도 대중입니다.


징기스칸의 아버지 예수게이는 

순진하게 타타르족을 믿었다가 배신당했고


징기스칸 역시 순진하게 자무카와 옹칸을 믿었다가 배신당했고

타이치우드에게도 배신당했고 


징기스칸을 옹립한 무당한테도 배신당했고

심지어 동생 카사르도 무당의 배신에 가담했고 

 

거듭 배신당하면서도 분노를 가벼이 표출하지 않고

안으로 쌓아가는 징기스칸을 보고 


고원의 유목민들은 알아차렸던 거지요.

징기스칸이 바보라서 계속 당하는 것이 아니라 


언제 한 번 날 잡아서 오지게 털어버릴 것이라는 사실을.

그동안 징기스칸 죽이기놀이에 골몰하던 대중들이 


드디어 징기스칸의 분노에 가담하기 시작한 것이며

그 결과 타타르라는 민족은 지구상에서 소멸되었습니다.


아버지 예수게이를 배신한 타타르를 본보기로 삭제해버린 거지요.

배신한 호라즘 왕국도 지구상에서 사라졌습니다.


징기스칸의 거대한 분노에 대중은 흥미가 있는 것이며

거대한 복수극에 동참하기를 바라고 안으로 분노를 축적하는 것입니다.


징기스칸은 그냥 당하고만 있지 않았습니다.

사방팔방으로 선전부대를 보내서 자무카와 옹칸의 배신을 고발하고


징기스칸에게 복수의 권리가 있다고 떠들었습니다.

순진하게 당하고만 있는 바보를 대중은 신뢰하지 않습니다.


김종인에게 당하고 윤석열에게 당하고 이런거 좋지 않습니다.

그동안 당할만큼 당했고 이제는 복수할 때다 하고 징기스칸이 선언하자 


'징기스칸 저 자슥 아직 안죽었나? 명도 질기네.' 

이러고 비웃던 대중들이 일제히 징기스칸의 깃발 아래 모여들어 


거대한 복수를 시작한 거지요.

'이제는 때가 되었다. 분노를 터뜨릴 때다.'


<- 이런 그림을 대중은 기다리고 있습니다.

당하면서 참는 이유는 복수의 대의명분을 얻기 위한 것입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3]르네   2019.12.06.
복수하면 오자서
좀 과한 면이 없진 않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