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9]참삶
read 4534 vote 0 2009.01.16 (12:32:14)

WK_496718b368c37.jpg
참삶 작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변화를 추구하는 힘은 아주 평범하고 당연한 것이지만 평범하지 않다.
내 몸으로 만들어 가는 것을 믿는다.

뒷덜미가 서늘한 날에 청량한 가을하늘이 그리워진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09.01.16 (12:49:04)

9.JPG잘 보았소.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9]참삶

2009.01.16 (14:16:55)

496ff51957ac9.jpg
잘 보셨다니 고맙습니다.*^^*

12월,1월 일 복이 터져 조금 정신이 없네요.
2월 경 부터는 정신 챙기고, 구조론스럽게 방문하겠습니다.
전시장에서 놀고 있으니 한가한 시간에 짧은 글 올립니다.
첨부
[레벨:15]id: 르페르페

2009.01.16 (14:34:41)

돌아가신 제 할머니랑 너무 닮았네요. 요새는 저런 포근한 표정의 할머니가 드물어요..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5 오리 2020-06-05 6842
1403 신자유주의를 극복하는 방법 3 기준님하 2009-07-24 4593
1402 내가 미친건가? 13 오세 2010-02-17 4583
1401 구조론이 생각하는 '조직관리'가 듣고 싶습니다 3 눈내리는 마을 2009-06-11 4583
1400 소수 찾는 방법 8 김동렬 2015-09-26 4582
1399 섬으로의 고립을 드러내라 눈내리는 마을 2009-03-12 4577
1398 재미있는 무한동력 5 김동렬 2014-06-23 4573
1397 김동렬을 대신해서 씀 2 기준님하 2009-07-21 4572
1396 질문 - 빵이 하나 있다면? 19 김동렬 2013-06-26 4563
1395 쉬어가며 읽는 글: 우리는 왜 자본주의를 해야하는 거죠? 기준님하 2009-07-23 4561
1394 집 한 채의 미학. 6 아제 2010-02-04 4559
1393 손톱 발톱 모래톱 image 3 김동렬 2012-01-03 4554
1392 노무현이 죽는 이유 그리고 우리가 필승하는 방법 4 이기준 2009-07-22 4554
1391 쉬어가며 읽는 글: 서로 다른 관점이 낳는 오해의 예 2 기준님하 2009-07-21 4550
1390 구조의 피라미드. 2 아제 2010-02-10 4548
1389 연애와 결혼 13 양을 쫓는 모험 2011-02-20 4537
» 서늘한 날. image 3 참삶 2009-01-16 4534
1387 지금 딴나라당이 잘못하고있는건가요?? image 1 가혹한너 2009-02-28 4533
1386 창의성의 진화 image 7 김동렬 2015-01-05 4531
1385 마인드맵의 진화단계 7 juseen 2011-04-26 4516
1384 김유신묘 관련 이야기 조금 더 김동렬 2012-03-04 4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