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218 vote 1 2018.04.18 (10:48:39)

= 검다

개미 = 검다

거미 검다

가마우지 = 검다

까마귀 = 검다


이것을 보면 인간이 언어를 대략 성의없이 만들었다는 사실을 알 수 있습니다.

민간어원설은 보나마나 틀린 건데 그 이유는 매우 성의있게 만들어졌기 때문입니다.


예컨대 담배가 왜 담배냐? 

담파고淡婆姑라는 남쪽나라 할머니가 담배로 담질을 치료했기 때문에 


담파고=담파=담바=담배로 되었다고 말하면 그럴듯해보이지만

뭔가 그럴듯 하면 거짓말입니다. 


언어는 단순히 의사전달에 쓰이는 기호에 불과하며

그럴듯한 스토리는 오히려 의사전달을 방해합니다.


말이 말인 이유는 물에서 무리가 나왔고 

말떼의 무리가 물처럼 몰려다니기 때문에 말입니다.


곰과 개미와 거미와 가마우지와 까마귀는 

아무런 논리적 연결점이 없는 별개의 생물 종인데 


색깔이 검은 색이니까 검다고 해서 그런 이름이 붙은 거지요.

곰토템 신앙이 들어가서 위대한 신이라는 뜻으로 곰이라고 한게 아니고


그냥 색깔이 검으니까 검다고 한건데 성의없는 작명입니다.

성의있는 작명은 감동을 주지만 감동 주면 가짜입니다.


감동은 다른 사람에게 영향을 끼치려는 권력적 동기가 들어간 거지요.

그럴듯하면 가짜다라는 사실만 알아도 많은 속임수를 꿰뚫어볼 수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50 사람은 왜 눈썹이 있는가? image 2 김동렬 2018-04-19 1866
1449 제국주의 -> 1-2차 세계대전 -> 냉전 -> 신자유주의 눈마 2018-04-18 663
» 인류의 언어감각 김동렬 2018-04-18 1218
1447 김기식 낙마 유감 수원나그네 2018-04-18 747
1446 하버드 특강 image 김동렬 2018-04-16 1501
1445 인공지능이 펼칠 세계 image 수원나그네 2018-04-10 1241
1444 이승만 ==> 박정희: 신분제사회와 향촌공동체의 대립 ==> 신군부 (전두환) 2 눈마 2018-04-07 955
1443 행정구역개편 1 - 유역을 기초로 한 행정구역의 필요성 image 수원나그네 2018-04-03 1489
1442 문대통령이 외교와 개헌은 잘 해가고 있지만 수원나그네 2018-04-02 893
1441 [경향] 비리 사학 비호하는 사법부 image 수원나그네 2018-03-31 582
1440 4월 2일 태양광 특강 image 수원나그네 2018-03-30 659
1439 '한반도 비핵화'와 관련된 두 개의 주제 수원나그네 2018-03-28 604
1438 김병준이 문제아로 찍힌 이유 수원나그네 2018-03-26 1216
1437 생명탈핵실크로드 24 [미디어오늘] 영광원전을 감시하는 시민들 수원나그네 2018-03-25 514
1436 [좌담회] 매국친일파가 창간한 조선일보 image 2 수원나그네 2018-03-21 1712
1435 영남일보 살아있네. 김동렬 2018-03-19 1693
1434 생명탈핵실크로드 23 - BTN뉴스 "한빛원전을 감시하는 시민들" image 수원나그네 2018-03-15 869
1433 2018 적폐청산 세미나 제1호 image 수원나그네 2018-03-14 1004
1432 4대강 만행을 돌이켜본다 수원나그네 2018-03-11 1021
1431 아직도 살아있는 이명박 법률 수원나그네 2018-03-11 9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