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read 16299 vote 0 2003.09.03 (21:04:05)

게임의 법칙.. 속이면 속아주는 것이 맞다. 상대방이 낮은 패를 들고 블러핑을 시도하면 그 블러핑에 속아주는 것이 맞다. 초장끗발이 개끗발이라는 말은 그렇게 해서 생겨났다.

북한이 핵이 없어도 있다고 공갈을 치면 겉으로는 있는 걸로 쳐주는 것이 외교의 공식이다. 그래야만 게임이 된다.

김두관장관의 해임결의.. 노무현이 한 방을 먹은 거다. 되치기로 제압하는 것은 나중 이야기고 일단은 최병렬의 잽에 노무현이 두들겨 맞은 거다. 한나라당의 승리요 우리의 패배다. 그 패배의 원인 또한 이쪽에서 제공한 거다.

이 상황에서 노무현은 부하를 보호하는 것이 맞고, 김장관은 사표를 쓰는 것이 맞다. 국회는 국회대로 힘이 있다. 집요하게 물고 늘어지면 장관 하나 못쓰게 만드는건 쉽다. 아무리 노무현이 김장관을 보호하려 해도 결국은 무너지게 되어 있다. 일단은 여론의 반응을 기다려 보더라도 적절한 시기에 사표를 수리하는 것이 맞다.

제 2, 제 3의 해임결의가 이어지면? 이 경우 총리를 한나라당에 내주는 것이 맞다. 총리를 내주기 싫다면? 총선에서 이기는 것이 맞다. 이건 너무 억울하지 않은가? 억울하다면 국민이 들고 일어나는 것이 맞다. 대통령은 유권자를 믿고 정도를 가는 것이 맞다.

아직은 집권 초반이다. 초장 끗발에는 상대방의 블러핑에 알고도 속아주는 것이 맞다. 적으로 하여금 오판하게 하기 위하여 한번 속아주고, 적을 안심시키기 위하여 두 번까지는 속아주는 것이 맞다. 그러나 세 번식 속아줄 필요는 없다.

대통령이 힘이 있는 만큼 의회도 힘이 있다. 문제는 한나라당이 그 힘을 사용했다는 거다. 갑바자랑을 했다. 본질이 아닌 것에 헛힘을 썼다는 거다. 힘은 쓸수록 소진된다. 그 힘이 완전히 소진되었을 때 엎어치든 되치든 하는 것이 맞다.

또 하나! 민주당은 이번에 아무런 역할을 하지 못했다. 민주당은 오늘로 당 간판이 떨어진거다. 망부석하고는 안싸운다. 노무현은 화석이 된지 오래인 한나라당에 화풀이 할 필요없다. 조지려면 뒷짐지고 상황을 즐긴 민주당을 조져야 한다.

『해임결의.. 유권자가 판단할 몫은 남겨두어야 한다. 이를 악물고 이 패배를 받아들여야 한다. 억울한가? 그렇다면 투표로 바꾸자!』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6287 시를 제대로 쓰는 방법 김동렬 2013-02-06 16271
6286 [속보] 김영삼씨, 조선일보에 선전포고!!! image 김동렬 2003-06-13 16264
6285 구조적 관점 김동렬 2010-11-12 16258
6284 김정일, 올해를 무사히 넘길 것인가? 김동렬 2006-07-05 16258
6283 학문의 역사를 내면서 김동렬 2007-09-11 16249
6282 중력과 관련한 image 2 김동렬 2010-10-07 16245
6281 이해찬으로 한번 싸워보자! 김동렬 2004-06-08 16243
6280 부시의 엑스파일 김동렬 2002-09-17 16239
6279 Re.. 일단 껴안았다면 뽀뽀라도 해야죠. 김동렬 2002-11-26 16232
6278 사설강원을 오픈합니다. 김동렬 2006-05-26 16231
6277 거자, 노무현과 함께 북으로, 세계로 황인채 2002-12-18 16231
6276 구조적인 생각 image 김동렬 2013-09-20 16230
6275 잡다한 이야기 김동렬 2009-09-14 16224
6274 노무현 대통령은 왜? 김동렬 2007-09-13 16219
6273 박상천체제 출범 감축드리옵니다. image 김동렬 2003-09-22 16214
6272 연역모형의 완성 image 3 김동렬 2011-03-09 16213
6271 긴장되네요. 덜덜이 2002-12-18 16203
6270 12월 15일 세상을 바꾼다 김동렬 2003-10-13 16195
6269 유권자의 자존심을 건드려라! image 김동렬 2002-11-14 16191
6268 [날씨] 19일에도 오늘처럼 약간 비 탱글이 2002-12-16 161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