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175 vote 0 2020.08.16 (12:40:06)

  https://youtu.be/ouiLZk9Kjrs


    


   전광훈의 미통당 죽이기


   미통당 지지율이 조금 회복되려고 하자 전광훈이 기다렸다는 듯이 똥물을 끼얹는다. 고추가루도 이런 고추가루가 없다. 그들은 권력의지가 없다. 이명박, 박근혜, 트럼프도 사실 정통 보수가 아니고 주변부의 얼떨리우스에게 외주를 준 것이다. 권력의지가 없어 인물난을 겪는 것이다. 


    정치의 본질은 구엘리트와 신엘리트의 싸움이다. 변방에서 중심을 치는 것이다. 신엘리트에게 권력의지가 있다. 그들은 새로 에너지 흐름에 가세하는 사람들이다. 새로 트렌드와 유행을 만들고 새로 방향을 제시하고 흐름을 끌어낸다. 그들은 여전히 배가 고프다. 


    그들은 엘리트이나 널리 인정받는 엘리트가 아니라 새로 가담하려는 사람들이다. 진보진영에 자칭 엘리트가 많지만 그들은 대개 명성을 얻어 배가 부른 구엘리트다. 보수는 구엘리트여서 권력의지가 없고 진보 일부도 퇴행하여 구세력이 되었다. 새로운 세력은 IT세력이지만 그 IT의 소비자이지 기술자나 기업인은 아니다. 


    기업인이나 기술자 중에도 여전히 배고픈 사람이 있지만 일부는 배가 불렀다. 안철수가 대표적으로 배부른 IT 인물이다. 배부른 사람의 특징은 의리가 없고 혼자 잘난척 하며 동료를 존중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진중권 역시 조그만 명성을 얻더니 배가 불러서 조국을 국이라고 부른다. 비열해진 것이다. 


    왜? 남 위에 오르면 그렇게 된다. 배가 고픈 사람, 여전히 오를 계단이 남아있는 사람이 동료를 찾는다. 그들이 진짜다. 신천지 미통당에 이어 전광훈 미통당이 날뛰고 있다. 이들을 키운 것은 9할이 김종인과 주호영이다. 지지율 올랐다고 간이 배밖으로 나왔다. 이들이 미통당의 사냥개라는 본질을 잊지 말아야 한다. 


    정치는 긴 호흡으로 가는 것이다. 잘해도 욕먹고 잘못해도 욕을 먹는게 정치다. 욕을 먹지 않는 방법은 하나 뿐이다. 그것은 만만하게 보이지 않는 것이다. 큰 그림을 그리고 예측을 맞추고 말 안 듣는 패거리는 매우 조져야 한다.



    진정성은 원래 없다.


    조국을 모함한 자들이 일베에 올리는 앙망문이 있는 모양인데, 앙망이라는 말이 교도소 용어이자 일베용어다. 일베 앙망문을 진정성 없는 사죄문이라고 비난하는데 그럼 진정성 있는 사죄문은 존재하는가? 그런것은 없다. 우주 안에 진정성이라는 것은 원래 없다. 사법부가 앙망문을 쓰라고 하는 것은 죄수를 굴복시킬 의도이지 사죄문을 읽고 반성했구나 하는 것은 아니다.바보냐? 


    구조론은 용서도 없고 사죄도 없다. 저질러진 잘못을 속죄하는 방법은 원래 없다. 죄는 죄대로 남는다. 해소방법은 공을 세워서 물타기 하는 것 뿐이다. 공이 죄를 압도하면 된다. 그래도 죄는 사라지지 않는다. 사죄와 용서는 대화의 형식적 수단이고 죄는 죄대로 간다. 일본이 아무리 사죄해도 용서는 없다. 한국이 일본을 이겨야 해결된다.



    경항모 건조 핵잠수함 준비


    흐류소프가 국방비를 줄이고 군부세력을 찍어낼 요량으로 스푸트니크를 띄우고 우주개척을 했는데 경항모를 가지는 것은 핵심전력을 키우고 쓸데없는 인적낭비를 줄이는게 목표가 되어야 하는데 댓글을 보면 항모전단을 만들어야 전쟁을 이긴다는둥 허세대결이 찬란. 경항모 보유의 진짜 목적은 군비감축에 있다. 병사 숫자로 붙는 량의 대결에서 무기수준으로 가는 질의 대결로 바꾸자는 것이다. 그래야 전체 군비를 줄이고 복무기간을 단축시킬 수 있다.



    기안84 해프닝


    표현의 자유는 존중되어야 하지만 미성년자 접근이 허용되는 네이버라는 매체에 부적합하다는 비판은 가능하다. 기안 84는 그림을 너무 못 그려서 누가 누군지 알아보기 힘들다는게 문제. 그래서 안 보지만 성적 어필로 쉽게 가려는 여성은 있다. 뒤로 라인을 만들고 정치적인 협잡을 해서 승진하는 남자도 많고. 그게 편향된 시각인지는 작가의 연출력과 독자들의 판단에 달린 것.




    구조론은 5다



     ###


   https://www.youtube.com/channel/UCjSSiCu2ixnKIRfCQsDNb5w


유튜브에서 '김동렬의 구조론'을 검색하시면 됩니다.


질문 및 제안 환영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1]락에이지

2020.08.17 (16:47:08)
*.222.52.117

기안84가 지금 여혐종자다 뭐다 하면서 욕을 먹고 있는건 이번에 문제가 된 복학왕? 이것도 있지만 사실은 이전에 이 만화를 그려서 '그분들' 에게 찍혔었기 때문이죠.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freeboard&no=7109683&keyword=%B1%E2%BE%C884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709 세종 한글 노무현주의 김동렬 2020-10-08 1080
708 강경화 이일병 그리고 노무현의 전쟁 김동렬 2020-10-06 1106
707 트럼프 확진, 이근대위 빚투 9 김동렬 2020-10-04 1645
706 금태섭 박용진 조응천 김동렬 2020-10-01 941
705 세월호 다시 불러낸 국민의힘 김동렬 2020-09-29 1034
704 문재인 박근혜 김정은 비교되다 김동렬 2020-09-27 1342
703 문제의 김재련 김동렬 2020-09-24 1284
702 케인과 손흥민, 뮬란과 추미애 김동렬 2020-09-22 1268
701 사람을 바꾸는 전율의 2초 김동렬 2020-09-20 1189
700 추미애의 전쟁과 막말 조선일보 김동렬 2020-09-17 1207
699 조국의 전쟁, 이재명의 제안 김동렬 2020-09-15 1203
698 컴맹검찰이 난리부르스 김동렬 2020-09-13 1148
697 추미애 죽이기 이재용 살리기 김동렬 2020-09-10 1144
696 부모찬스 전수조사 하자 김동렬 2020-09-09 970
695 전광훈 재구속, 의대생 국시컨닝 image 김동렬 2020-09-07 1165
694 이재명 기안84 image 1 김동렬 2020-09-06 1065
693 아이큐를 들킨 의사들 김동렬 2020-09-03 1539
692 여행에 미치다 조준기[삭제] 5 김동렬 2020-09-01 1798
691 안철수가 웃는 국민의힘 김동렬 2020-08-31 1190
690 이해찬 이낙연 이재명 김동렬 2020-08-29 1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