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34614 vote 0 2014.07.13 (22:43:31)

http://media.daum.net/culture/fashion/newsview?newsid=20140710171905992


http://media.daum.net/life/poll


<- 나만 버섯머리 싫어하는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었고나. 그렇다면 나두 할 말이 있다. 크하하.




00.jpg


안리환은 이 머리모양 때문에 손해를 보고 있는데 

정작 안정환은 모르는듯 하다. 성준의 머리모양이 괜찮다. 상고머리 진짜 안좋다. 

왠지 보기만 해도 두드러기가 난다. 




3.jpg


애들은 닌자를 좋아한다. 눈만 내놓고 자신을 감추고 있기 때문이다.
이는 원시인의 생존본능이다.

복면 쓰고 망토 쓰는 것도 좋아한다. 환장한다.

꼬마들이 벽장 속에 들어가 있는 것이나, 고양이가 캣타워에 올라가 있는 것이나

꼬마들이 닌자를 좋아하는 것이나 같다. 자기보호본능이다. 



4cbb31ecd6e6e5ff7de9c153467972b7.jpg


여중생들은 눈만 내놓고 자신을 감추려고 한다. 아주 안좋다. 어른이 보기에는.

특히 모자 눌러 쓰고 있으면 졸라 불쾌하다. 후드티도 안좋다. 



200389356.jpg


범죄자는 역시 자신을 감추려고 한다. 


57435197.2-57435195.2.jpg


자신감 없는 박주영 머리 스타일.. 꼴보기 싫다.


200908311518111201_1.jpg


20대 때는 괜찮다. 어리니까.


1339158043.jpg


시원하다. 빡빡이도 안 좋지만 박주영보다는 낫다. 


images.jpg


귀두컷.. 안리환+버섯머리.. 소름돋는다. 


7.jpg


귀두컷의 완성.. 눈을 감고 5분간 뜨지 못한다. 초강력 살상력을 자랑한다.


0450040000402.jpg


진정한 귀두컷. 


15.jpg


이런 여중생 머리를 하고 있으면 이 사람은 나를 경계하고 거부한다는 느낌을 받는다.

여중생이야 여중생이니까 경계해도 된다.


-1457.jpg


남자를 조롱하려는 의도를 보인다.



2039525166_4adcc29d_06.jpg


호피보다 끔찍한 토끼털.. 날 패죽여라.


ExpresCH.jpg


남자를 거부하기 위한 제스처로 보인다. 껌 찍찍 씹으면서.. '꺼져!' 할 기세.


2011120510243782727_1.jpg


'내 몸에 손대지마' 하는 거부 제스처로 읽힌다. 익숙해지면 괜찮다.



 통굽.jpg


통굽이나 어그부츠 역시 남자와 거리를 두겠다는 신호로 읽힌다. 

'내 앞에서 썩 꺼져.' <- 이런 메시지가 암유된다.

사실은 말장화도 꼴불견이다. 겨울에는 추우니까 어그부츠나 말장화도 괜찮다. 


밀리터리룩.JPG


최악이다. 군대를 갔다오고 난 후부터 그렇게 됐다. 



결론.. 개인의 유별난 취향이 아니라 인간의 원초적인 생존본능이라는 거.


416px-Im5.jpg


베일을 안쓰니까 베일 대신 머리모양으로 베일을 만드는게 여중생의 버섯머리다.

남자를 잠재적인 범죄자 취급하는 거다. 


사실은 이런데 그닥 관심없다. 말 나온 김에 하는 이야기다.

막연히 다양성이나 개성을 주장할 게 아니라 이면에 흐르는 본능을 꿰뚫어야 한다.


답을 알고 난 다음에 다양한 퓨전을 시도하는 것은 좋으나 모르고 나대는 것은 안 된다.

그 모든 것 위에 아줌마의 파마머리가 있다. 


images.jpg


그물조끼가 최후에 평정한다.


1097596905s.jpg


할배들의 패션아이템 그물조끼.. 이보다 더 나쁠 수는 없다.


9fe2a69f5.jpg


똥싼바지.. 최악이다. 에베레스트를 오르지도 않을거면서 등산복 입는 심리는

츄리닝 심리와 똑같다. 날 건들지마. 난 내쪼대로 할겨.. 이런 거. 


4add962381e27c540d12a5355814d672.jpg


더 말해서 무엇하리오. 건들건들 건달패. 


59292747.2.jpg


인류 역사상 최악의 패션


beatles_hero20101116.jpg


패션테러 사인방


너무 진지하게 받아들이지 말 것.. 그 경우 더 심한거 쓴다.


20121021000007_0.jpg


골고루 나쁜 길.. 나는 롹가수다. 롹스피릿은 반항이다. 반항패션으로 밀어보다가

시청자에게.. '너 반항하는 거야?' <- 찍힌 길


131025_3858f74a79294431c54b727cca908b28_fw3iRVTdJOPrLx4IJ1M2NWVWH.png


왜구패션보다 더 나쁜건 루이 14세 패션


Louis_le_Grand%253B_Harnas.jpg


결론 .. 절대 소비자, 수요자의 의견을 따라가면 안 된다는 거.

소비자 요구 따라가다가 망한 사례.. 삼성폰, 잡스 따라하기 전.


예술가는 이게 정답이다 다른건 버려 하고 강요해야 한다.

소비자의 니드를 따라가면 최악 중에 최악으로 가게 된다. 


소비자의 의견을 존중한 결과


burka_ansa_01.jpg


누구도 강요하지 않았다. 수천년 전부터 이랬다.


2.jpg


역시 소비자가 스스로 만들어낸거. 청나라는 여러번 전족금지령을 시행했으나 실패.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11]까뮈

2014.07.13 (23:05:13)

동렬슨상 머리에 쥐 나겠소.쉬엄 쉬엄 하소.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4.07.13 (23:26:45)

20120615085916[1].jpg

슈퍼맨과 배트맨의 망토, 스파이더맨의 복면.. 애들은 자신을 엄폐, 은폐 하는걸 좋아한다.

평생 그러고 다녀라.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24]꼬치가리

2014.07.14 (09:53:50)

burka_ansa_01.jpg

구토와 토악질과 체증의 완벽한 조화.

제발 얼굴 좀 가리지 마라!

프로필 이미지 [레벨:11]슈에

2014.07.14 (10:20:26)

중고딩 때 노는 여자애들 패거리 중 꼭 한명씩 버섯머리가 있었어요 단발버전 장발버전 이렇게 ㅋㅋㅋ 자기들은 이쁘다고 생각하던데... 폐쇄성의 발로였군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4.07.14 (10:37:37)

중고딩이 그러는건 자연스러운 거

배트맨, 슈퍼맨, 스파이더맨 중에 자폐증 아닌 맨이 있소?


배트맨1.jpg


문제는 어른이 되고서도 이렇게 나 자폐증이야 하고 광고하고 다니는 거.

속빤스 겉에 입는 괴상한 덕후들.


이런 차도르 스타일을 하려면 이란에게 로얄티 줘야 함다.

보통사람의 보통생각은 보통 틀립니다.


아는 사람들이 대놓고 지적질을 해줘야 하오.

미국만화는 여기서 더 성장을 못합니다. 


아마 죽을때까지 이러고 있을듯. 

껍질을 깨고 어른이 되어 날개를 달고 진도 나가야 하오.


BatB1%5D.jpg


미국넘들은 정신상태가 고치에서 나오길 거부하는 번데기들이오. 

왼쪽넘은 오줌싸개, 오른쪽 넘은 대인기피증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11]슈에

2014.07.14 (10:42:30)

미국 사람들 중 평생 여권을 안 만들어서 외국에 간 적 없는 건 물론이고 자기네가 살던 주에서 한번도 안 나온 경우도 빈번히 있더군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15]pinkwalking

2014.07.14 (18:20:31)

얼마전에 본 건데 고양이과의 특징이라고 합니다.

왜 이러는 건가, 좀 웃으면서 궁금해 했었는데 자기보호본능으로 이러는군요.

 

2014-07-14 16;57;45.jpg

 

저리 가! 저리 가!!

 

첨부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7 오리 2020-06-05 20806
» 남자들이 버섯머리를 싫어하는 이유 image 7 김동렬 2014-07-13 34614
1898 흑인 부부가 백인 아기 낳아 image 15 김동렬 2010-07-20 24247
1897 이소룡과 이연걸 image 3 김동렬 2017-03-27 21872
1896 쿠르베, 성기의 근원 image 16 김동렬 2014-06-09 19977
1895 적정기술의 실패 4 김동렬 2016-07-24 19955
1894 625때 중공군 사상자 숫자 7 김동렬 2013-07-15 19907
1893 세잔의 사과 image 3 양을 쫓는 모험 2009-05-08 19506
1892 양직공도 신라사신 image 9 김동렬 2013-02-06 18931
1891 이방인, 이정서가 틀렸다. image 8 김동렬 2014-04-29 18326
1890 독수리 오형제의 실패 image 김동렬 2013-07-15 17907
1889 뜨거운 물이 찬물보다 빨리 언다. 13 김동렬 2011-01-04 17664
1888 창의적 사고의 단계들 lpet 2011-02-27 17264
1887 개인용 컴을 만든다면, 이 정도가 기본. 4 ░담 2010-02-19 14922
1886 감자탕은 감자뼈? 1 김동렬 2010-10-20 13900
1885 김조광수 김승환 커플 image 5 김동렬 2013-10-02 13625
1884 스노우보드 타는 요령 image 5 양을 쫓는 모험 2010-06-15 13504
1883 깨달음을 그리다 영번역 첫 번째 image 1 ahmoo 2010-01-18 13486
1882 눈동자의 크기 image 18 김동렬 2014-04-11 13223
1881 좆의 어원 image 8 김동렬 2013-04-01 13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