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5]이금재.
read 866 vote 0 2020.10.21 (16:05:18)

https://youtu.be/OG3XkRIBbCI

"유클리드 > 비유클리드"가 베이스를 평면이나 곡면이냐로 구분하는 것이었다면,
"뉴턴 > 아인슈타인"도 베이스를 다루기 때문에 아인슈타인이 시공간이 휘었다는 표현을 한 거였군요.

재밌는 지점은 "곡률"이라는 표현인데, 왜냐하면 어떤 비율이라면 "무엇이다"라고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아인슈타인이 시공간 혹은 빛의 속도라고 얼버무린 거시기는 무려 비율을 가진 가상의 전제가 되는 것입니다.


영상 중간에 미적분이 나오는데, 미적분이 나오는 이유는 수학에서 미분이 하방추론으로, 적분이 상방추론으로 사용되기 때문입니다. 미적분의 연산 자체는 대수학적인데, 그 연산의 베이스는 당연히 기하학입니다. 


참고로 미분은 나눗셈의 일반화 연산으로, 적분은 곱셈의 일반화 연산으로 생각할 수 있습니다. 우리가 일상에서 사용하는 나눗셈과 곱셈은 대수학적으로 정의된 것으로 차원을 전제하지 않으나 미적분은 기본이 기하학이므로 차원을 전제하여 계산하되, 다만 그 결과는 대수학적으로 표현됩니다. 


일각에서 미분을 나눗셈으로 생각하면 안 된다고도 하는데, 이는 반만 맞는 말입니다. 미분은 나눗셈이 아니나 나눗셈은 미분에 속한다고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즉 우리가 사용하는 나눗셈은 미분의 특수한 형태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미적분에서 곱셈을 하는데 뜬금없이 덧셈이 보이는 이유는 행렬곱을 할 때 뜬금없이 덧셈이 튀어나오는 이유와 정확히 같습니다. 차원간 연산을 할 때 곱셈은 차원간연산으로 덧셈은 차원내연산을 표현하는데, 차원을 이동할 때는 둘 다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아무튼 기하학은 행렬을 다루고, 행렬은 곧 텐서로 확장되므로 상대성이론에서 텐서를 사용했다는게 대강 연결이 되죠. 좀 더 나가면 양자역학이 행렬을 주로 다루고 퀀텀 점프를 다루는데, 퀀텀점프는 계를 다루는 표현이고.. 하는 식으로 가다보면 언젠가는

Drop here!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6 오리 2020-06-05 18264
1880 남자들이 버섯머리를 싫어하는 이유 image 7 김동렬 2014-07-13 34241
1879 흑인 부부가 백인 아기 낳아 image 15 김동렬 2010-07-20 24186
1878 쿠르베, 성기의 근원 image 16 김동렬 2014-06-09 19824
1877 625때 중공군 사상자 숫자 7 김동렬 2013-07-15 19742
1876 세잔의 사과 image 3 양을 쫓는 모험 2009-05-08 19426
1875 적정기술의 실패 4 김동렬 2016-07-24 19355
1874 양직공도 신라사신 image 9 김동렬 2013-02-06 18825
1873 이방인, 이정서가 틀렸다. image 8 김동렬 2014-04-29 18282
1872 독수리 오형제의 실패 image 김동렬 2013-07-15 17736
1871 뜨거운 물이 찬물보다 빨리 언다. 13 김동렬 2011-01-04 17600
1870 창의적 사고의 단계들 lpet 2011-02-27 17103
1869 이소룡과 이연걸 image 3 김동렬 2017-03-27 15691
1868 개인용 컴을 만든다면, 이 정도가 기본. 4 ░담 2010-02-19 14896
1867 감자탕은 감자뼈? 1 김동렬 2010-10-20 13872
1866 김조광수 김승환 커플 image 5 김동렬 2013-10-02 13571
1865 스노우보드 타는 요령 image 5 양을 쫓는 모험 2010-06-15 13466
1864 깨달음을 그리다 영번역 첫 번째 image 1 ahmoo 2010-01-18 13447
1863 눈동자의 크기 image 18 김동렬 2014-04-11 13149
1862 좆의 어원 image 8 김동렬 2013-04-01 130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