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8407 vote 0 2011.10.03 (23:33:51)

 

 

 


구조론은 하나 안에 둘 넣기다.

 

 

 65.JPG

 

두 당구공이 맞닿아 있을 때, 두 당구공이 맞물리는 부분은 하나의 점이지만 두 당구공에 대한 정보를 동시에 가진다. 하나 안에 둘이 들어간 셈이다. 이렇듯 하나의 포지션에 최대 다섯개의 정보를 집어넣을 수 있다. 하나의 포지션에 동시에 다섯 개의 에너지 전달경로를 설정할 수 있는 것이다.

 

 66.jpg

 

구조는 에너지가 가는 길이다. 에너지는 일(work)을 한다. 일은 처음 다섯 개의 포지션을 확보한 상태에서 하나씩 포지션을 버리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처음 힘을 모으는 데는 다섯 포지션이 필요하며, 그 힘을 다시 밖으로 내보내는 데는 네 포지션이 필요하고, 그 힘의 공간적 방향을 정하는데는 세 포지션, 시간적 전달에는 두 포지션, 표적을 맞히는 데는 하나의 포지션이 필요하다.

 

◎ 5 포지션은 계에 힘을 모을 수 있다.
◎ 4 포지션은 센터에서 힘을 보낼 수 있다.
◎ 3 포지션은 공간에서 힘의 방향을 바꿀 수 있다.
◎ 2 포지션은 시간에서 힘을 전달할 수 있다.
◎ 1 포지션은 표적을 맞힐 수 있다.

  

세상은 대칭구조의 집적으로 이루어져 있다. 존재는 대칭원리를 사용하여 일을 한다. 하나의 대칭구조를 세팅하려면 다섯 개의 포지션 지정이 필요하다. 이러한 사실은 수학계의 난제 중의 하나인 사색문제의 증명원리로 해명된다.

 

 

 67.JPG

 

다섯 포지션이 모여 대칭을 이룸으로써 세상을 조직하는 하나의 기본 모듈이 된다. 모듈은 작동은 다섯 포지션에서 네 포지션, 세 포지션, 두 포지션, 한 포지션으로 포지션을 감소시키는 형태로 일어난다. 그러므로 세상은 마이너스다.

 

세상이 어렵다지만 몰라서 어려울 뿐 알고 보면 쉽다. 어린이가 한글을 익혀야 책을 읽을 수 있고, 구구셈을 외어야 셈을 할 수 있듯이 반드시 넘어야 하는 관문이 있다. 그 관문을 넘으면 어려운 문제도 쉽게 풀린다. 세상의 모든 존재는 하나의 모듈을 공유하고 있다. 이 하나의 모형을 정복함므로서 모든 문제를 근원에서부터 해소할 수 있다. 이 그림을 머리 속에 담아두고 개별적인 사실에 적용하여 응용하는 방법으로 가능하다.

 

  68.jpg

69.jpg

 

 70.JPG

 

http://gujoron.com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5002 안희정은 무슨 배짱으로 .. 미친 넘 image 김동렬 2003-03-26 19210
5001 선문답의 이해 image 2 김동렬 2012-11-01 19156
5000 Re.. 깨춤 - 우리말 대사전 김동렬 2002-12-12 19016
4999 물레방아의 구조 image 3 김동렬 2011-05-30 18919
4998 사과문>사과+문>사과와 문 image 김동렬 2003-05-09 18874
4997 정몽헌 자살이 DJ의 노벨상 때문? 스피릿 2003-08-06 18795
4996 김원길의 적절한 선택 image 김동렬 2002-11-26 18727
4995 구조적 사고란 어떤 것인가? image 13 김동렬 2012-01-02 18706
4994 발달린 뱀 image 1 김동렬 2009-09-16 18635
4993 장사꾼의 마이너스 방법 image 김동렬 2011-10-10 18618
4992 혈액형에 대한 최근 연구자료(아래는 구버전) 혈액형 박사 2003-05-10 18618
4991 마음의 지도 image 김동렬 2010-11-15 18606
4990 재벌의 마이너스법 image 김동렬 2011-11-14 18548
4989 결혼한 뒤 바람 피우는 진짜 이유는 image 47 김동렬 2012-04-12 18505
4988 박근혜는 미국의 간첩인가? 김동렬 2005-10-20 18503
» 일의 원리 image 김동렬 2011-10-03 18407
4986 유시민/노무현 김동렬 2003-05-22 18379
4985 인생의 성공 11 김동렬 2011-08-30 18226
4984 구조론 문제 - 이 그림이 비싼 이유는? image 80 김동렬 2012-12-31 18173
4983 차원의 정의 image 김동렬 2011-09-28 181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