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이번 대선은 수십년 동안 구경한 적이 없는 새로운 중요한 특징이 있다.
정통 야당(?) 세력이라고 볼 수 있는 민주당에서 영남 인사가 후보라는 점이다.
영남 (특히 부산 경남) 사람들은 이번 대선에서는 사실 중대한 고민거리에 맞부닥치게 된다.
예전처럼 민주당에 호남 후보면 별로 고민할 일이 없었다.
그러나, 이번에는 영남 후보다.
그러고 보니 여당 후보는 영남사람이 아니다. (이것은 지난번에도 그랬으니 새삼스러운 것은 아니지만)
이번에는 그것과 근본적으로 다르다.
돌봐 주지도 않은 자기 자식이 밖에 나가 다른 사람들 도움 받고 어느 정도 성공하여 다시 한번 집으로 찾아 온다는데.
영남 유권자들에게 이거 쉬운 문제가 아니다.
이성과 감정이 충돌하며 대의와 소아가 충돌하며 합리와 반지성이 충돌한다.
지난번 지방 선거에서는 영남 유권자들이 이 고민을 피해 간 것에 불과하다.
결코 고민 끝에 나온 결과가 아니다.
이제 두달 남았다.
아직 고민과 맞부닥치지 않았다.
그러나, 두달 안에는 맞부닥칠 수 밖에 없다.
이것이 이번 대선의 결정적 포인트다.
아직 이 문제가 어떻게 될지 모르는데 철새들이 이동하고 있다. (이미 나름대로 어떤 결과를 예상했는지)

이번 대선의 승부처는 이 지점이 아닐까라고 예상을 하는데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지요.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4 성 정체성이 조작될 수 있는가? 김동렬 2002-10-26 15788
203 인사 하늘끝 2002-10-26 12269
202 왜 정몽준이 우리의 적인가? 김동렬 2002-10-25 12910
201 동렬박사님, 단일화는 안되는 건가요? 뽕뽕이 2002-10-25 11801
200 Re..단일화는 아직 거론하기 이릅니다. 김동렬 2002-10-25 12204
199 사막을 건너온 지도자 노무현 김동렬 2002-10-25 12275
198 鄭 후보가 밝혀야 할 것들(한국일보10.24) -퍼옴 무당벌레 2002-10-25 14015
197 노후보의 점을 보다 무림거사 2002-10-25 12676
196 "외계 생명체 존재 가능성 희박" 김동렬 2002-10-24 13491
195 Re.. 쭝앙스럽도다 무림거사 2002-10-24 13189
194 똥줄 타는 이회창 후보.. ^^ 시민K 2002-10-24 13104
193 북한 핵문제에 대한 생각 김동렬 2002-10-24 14006
192 정형근이에다가... 지만원이까지... 하하하! 2002-10-24 12065
191 병역비리대책회의 사실로 확인 image 김동렬 2002-10-23 15312
190 몇 가지 단상... ^^ 스피릿 2002-10-23 13698
189 동렬박사에게 감사한다. 조미숙 2002-10-23 14726
188 Re.. 그렇죠..이회창을 5년동안 보고 살수는 없죠..-.- 하지만.. 음냐음냐 2002-10-25 13282
187 정몽준 베이스캠프 철수하려나? image 김동렬 2002-10-23 14653
186 몽준을 조질 것인가? 김동렬 2002-10-23 16616
185 역시 손문상 화백~! 압권입니다. image 캬캬 2002-10-23 123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