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read 11752 vote 0 2002.09.29 (18:37:22)

[어떤 게시판의 답글입니다]
정치인들의 '역사의식 빈곤'에 대해서는 낙담하고 있는 중입니다. 정치인들은 대개 머리가 나쁘지요. 몽준이나 회창이 그러한 것은 정치 초단이라서 그렇다 치고

진보지식인들도 별로 신선한 면을 보여주지 못하는 데서 낙담입니다. 김근태도 사리분간을 못하는 면에 있어서는 낙담입니다.

작은나라 현상이죠. 미국처럼 나라가 크다면, 혹은 유럽처럼 나라는 작아도 여러 나라들이 서로 영향을 주고받는다면

한번 걸러주는 시스템이 작동하기 때문에 해야할 일과 하지 말아야 할 일을 구분할 수 있는데 이나라는 원체 나라가 작다보니 몽준처럼 축구협회장 한번 잘해도 대통령감이 되고

회창처럼 대통령에게 한번 개긴 총리도 대통령감이 되고, 지역감정만 잘 자극해도 대통령 당선이 무난하고

종필퍼럼 몽니만 잘 부려도 국물에 건더기가 풍성하고, 나라가 이렇게 되다보니 누구 하나 정도를 가려는 사람은 없고

잔머리 굴리는 사람만 많고, 정도를 가면 제대로 된다는 확신을 가질 수도 없고, 때로는 이 나라가 문명과 고립된 섬 같습니다.

이스트섬의 거석상 아시죠. 고림된 섬에서는 얼토당토 않은 논리로도 권력창출이 가능합니다. 시스템이 작동하지 않습니다. 이런 경우 답이 없죠.

시스템이 작동하는 것은 중앙의 주류적인 세력에 대항하는 변방에서 아웃사이더 끼리의 담합과 이심전심과 연대가 가능하므로서 작동되는 것인데

고립된 섬에서는 그것이 불가능해요. 외부가 차단되어 있기 때문에 주류에 한번 찍히면 달아날 곳이 없어요.

항우에게 패한 유방이 변방에서 힘을 길러 재대결이 불가능하고 장개석에게 패한 모택동이 변방에서 다시 돌아올 수 없는 것입니다.

그러니 전복은 불가능하지요. 권력의 핵심이 한번 장악되면 뒤집어질 가능성이 전혀 없는 거에요. 이스터섬처럼 자멸하는 길 뿐이지요.

시스템의 작동이 가능하기 위해서는 외부를 향해 열린 계 여야 합니다. 북한이나 쿠바처럼 고립된 나라에는 원래 시스템이 작동 안하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영구독재가 가능하지요.

나라가 작다보니 다들 소아병적으로 되어서 지식인들 조차도 행태가 졸렬하기 짝이 없습니다. 뭐든지 기싸움으로 해결하려 드는 겁니다. 초등학교 5학년 교실에서 목청 큰 넘이 대장질 하는 것과 비슷하지요.

이런 교착상태를 끊고 전복의 지평을 열어제치기 위해서는 스스로 문을 열고 밖으로 밖으로 나아가야 하는데

북쪽에서 김정일이 딱 막고있고 등 뒤에 일본과도 친하지 못하고 멀리 미국과도 긁적지근 하니 되는 일이 없습니다.

하루빨리 통일을 이루고 대륙국가가 되지 못하면 이나라는 언제까지 이스터섬의 고립된 작은나라 현상을 극복하지 못하고, 일본처럼 조금 되는 듯 하다가 주저앉고 맙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6 김민석... 드디어.. 철새에 합류... 카카 2002-10-17 12249
135 무슨 소립니까 하나로 전체를 매도해요? skynomad 2002-10-17 11033
134 Re..성명서 하나로 되겠어요? 김동렬 2002-10-18 13460
133 Re..진짜 성질 같으면 그러면 좋겠네요. skynomad 2002-10-18 12806
132 유명 축구선수 안모씨 김동렬 2002-10-17 13499
131 노무현의 당선가능성에 대한 냉정한 평가 김동렬 2002-10-16 10687
130 내가 이회창이라면 전용학을 정몽준에게 보냈겠다 skynomad 2002-10-16 11450
129 영남 사람들이 어차피 맞딱뜨릴 고민 skynomad 2002-10-16 13427
128 바람은 멈춘겁니까? 설대생 2002-10-16 10256
127 에어리언이 고통의 소통에 관한 영화가 아닐까 생각이 드는데 아다리 2002-10-15 10886
126 Re..공포와 마주침은 죽음의 시험이다 꿈꾸는 자유인 2002-10-16 12386
125 혹시 그린마일 보셨습니까 아다리 2002-10-17 12305
124 Re..고통의 본질은 김동렬 2002-10-16 12499
123 Re.. 그렇다면 4편을 보셔야겠군요... ^^ 시민K 2002-10-16 11607
122 [북파특수요원] 대선공작 돌격대 김동렬 2002-10-15 12306
121 김근태 배신의 계절 김동렬 2002-10-15 13629
120 개혁 국민정당에서 김동렬 2002-10-14 10341
119 토론은 보지 못했습니다만 김동렬 2002-10-14 9867
118 씽.. 너무 속상하다.. ㅠㅠ 키쿠 2002-10-13 11238
117 Re..위로의 말 한마디..^^ Y 2002-10-14 120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