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3763 vote 0 2011.03.03 (10:07:39)

137640181.jpg

 

길은 가도가도 끝이 없구료.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1.03.03 (10:09:14)

프로필 이미지 [레벨:7]정경자

2011.03.03 (10:57:04)

모니터 바탕화면으로도 유명한 7곱번째길..^^

프로필 이미지 [레벨:15]aprilsnow

2011.03.03 (11:27:23)

ㅎㅎ 수년전 블로그에 사용했던 적이 있소.  아래 동영상 음악 Sur Le Quai와 함께.

지금은 문닫고 휴업한지 오래되었지만.

프로필 이미지 [레벨:8]아제

2011.03.03 (11:03:14)

프로필 이미지 [레벨:30]ahmoo

2011.03.03 (11:15:20)

전송됨 : 트위터

참 신기하기도 하지, 그 추운 시절 기약없이 죽었다가 어김없이 부활하시는

초록

프로필 이미지 [레벨:6]지여

2011.03.03 (11:21:37)

프로필 이미지 [레벨:23]꼬치가리

2011.03.03 (11:23:31)

프로필 이미지 [레벨:11]풀꽃

2011.03.03 (18:22:01)

이제 한국에 돌아갔소?

[레벨:12]부하지하

2011.03.03 (21:00:08)

ㅇㅇ. 바탕소에서 모임할때 오셔서 뵈었어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15]aprilsnow

2011.03.03 (11:24:09)

 

 

길을 가오.  지난 밤 꿈이 무거웠다해도.... 살랑살랑~~                    햇살이 맑고 눈부셔.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의명

2011.03.03 (11:28:28)

프로필 이미지 [레벨:15]aprilsnow

2011.03.03 (13:25:38)

PYH2011021802500005400_P2.jpg

눈(目)의 눈물.  눈(雪)의 눈물. 우수에 젖은 雨水.  우수수 쏟아져 내릴 봄.

폴폴 내릴 봄비.  포롱포롱 솟아오를 초록.   포르르 날아오를 새.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30]솔숲길

2011.03.03 (14:51:45)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아란도

2011.03.03 (18:16:27)

프로필 이미지 [레벨:11]풀꽃

2011.03.03 (18:20:05)

프로필 이미지 [레벨:11]풀꽃

2011.03.03 (19:09:40)

P1300126.jpg

호수는 얼어도 우리 뒷뜰엔 봄이 왔소.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23]꼬치가리

2011.03.04 (10:09:08)

녀석들 발 시렵겠다.

 

뒷뜰의 봄으로 호수를 녹이시구랴.

여긴 봄이 왔어도 봄이 아니로소이다.

사람들 맘들이 꽁꽁꽁이라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ahmoo

2011.03.03 (20:35:41)

전송됨 : 트위터

태양열만 잘 활용해도 에너지 걱정 없이 살 텐데..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1.03.03 (21:58:38)

152143338-4d6f58346e063_500.jpg

 

두 사진의 의미는?

여친이 생기기 전과 후라고 함.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23]꼬치가리

2011.03.04 (10:10:26)

누군가 정신채렸구랴.^^

프로필 이미지 [레벨:2]조율

2011.03.04 (02:15:35)

나무가 없어도 가오~~R0014308.jpg

첨부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328 삽질나무 출석부 image 13 김동렬 2010-05-31 11998
327 젊은 커플 출석부 image 18 김동렬 2010-03-18 12031
326 최문순 권정생 출석부 image 20 김동렬 2011-03-08 12074
325 새해 복이 있는 출석부 1월 25일 image 10 도플솔드너 2009-01-25 12081
324 부처님 오신 출석부 image 8 김동렬 2010-05-21 12096
323 나 어렸을 적엔 출석부 image 27 김동렬 2010-02-08 12109
322 구조적인 출석부 image 27 김동렬 2011-03-30 12116
321 곰이 우는 출석부 image 10 김동렬 2009-01-31 12123
320 체 게바라 출석부 image 18 김동렬 2010-03-17 12128
319 웃긴 이탈리아인 출석부 image 13 김동렬 2011-06-14 12136
318 자는 모습은 다 예뻐 image 17 ahmoo 2011-06-15 12138
317 봄송아지 출석부 image 20 김동렬 2010-03-08 12142
316 예수횽 귀빠진 날 출석부 image 15 솔숲길 2010-12-25 12144
315 수난 당하는 출석부 image 10 김동렬 2011-06-02 12149
314 재탕 출석부 image 10 김동렬 2010-10-04 12160
313 낳음이 있는 출석부 image 21 김동렬 2010-11-19 12172
312 금낭화 출석부 image 25 솔숲길 2011-05-11 12178
311 와글와글 자라는 출석부 image 24 솔숲길 2010-06-08 12199
310 가마우지 출석부 image 13 김동렬 2010-11-08 12270
309 시원한 집 출석부 image 6 김동렬 2010-08-08 122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