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12]달타냥(ㅡ)
read 1000 vote 0 2018.03.26 (11:05:06)

정유정 원작소설을 영화로 만든 7년에 밤

선과 악에 돌고 도는 순환고리. 

과연 흥행 성적은 어떨지??

===========



7년의 밤.jpg


관람소감

하나의 사고로  7년 동안 각자가 겪에 되는 불면의 밤

등장인물 마다 이면에 있는 트라우마를 들추어 내면서 빠르게 진행, 

세령호라는 거대한 댐 아래 수몰된 가옥 여기에 이끌리듯 등장인물 모두가 한곳으로 모이게 되는데...


가정폭력, 아동학대(가장약한고리의 희생), 익사체 잠수부 악어새끼, 당산나무 아래 샤머니즘, 

말없는 충직한 노예, 악마로 부터 벗어나려는 하영, 존친살해, 불면의 밤, 기면증

관람자가 이 모든 퍼즐을 구성해 내야 비로서 풀리는 데, 


아쉽다면 짧은 시간안에 사건을 구성해 나가면서, 관객으로 하여금 의문에 대한 퍼즐을 맞추는 시간이 적어

몰입을 방해하기도 한다. 영상미로 늦은 밤 피어오르는 물안개, 달빛 그 축축함을 더하는 영화.

보고난 후 우울감을 동반하므로, 축축함을 즐기는 분들에게 추천 ㅎㅎ..


KakaoTalk_20180329_131106452.png



[레벨:6]토마스

2018.03.26 (20:29:53)

류승룡이 주연이면 반쯤 망했고,

장동건이 공동 주연이면 거의 확정적일듯 합니다.


류승룡은 조연이 어울리는데 주제넘게 계속 주연만 하려고 하니

계속 말아먹는 것 같네요.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4765 검토 부탁드립니다. 1 사드레 2007-06-19 61476
4764 [유시민] 문제는 '지역감정'이 아니라 '전라도 혐오증' 2 이민구 2012-12-21 29339
4763 환영하오. 소라 짱! image 4 양을 쫓는 모험 2009-05-06 24342
4762 남자의 자격, 배다해의 노래에 울화가 치민다 image 5 양을 쫓는 모험 2010-08-10 22935
4761 대한민국 연령별 인구분포도('15. 2월 현재) image 3 싸이렌 2015-03-20 17719
4760 천마신군의 리더쉽 image 2 양을 쫓는 모험 2013-01-23 16749
4759 표창원 vs 권영진 , 표창원 vs 전원책 1 이민구 2012-12-18 15114
4758 한반도 대척점 image 노매드 2010-09-01 14609
4757 Milkis Theodorakis - 기차는 8시에 떠나네 6 아란도 2011-01-31 14520
4756 서울 주제 모임 챠우 2016-03-08 13514
4755 사상누각에 대한 짧은 단상 image 15門 2013-01-03 13427
4754 7월22일~25일 방영된 다큐추천합니다 EBS 다큐 프라임 기생寄生 PARASITE image 4 삼백 2013-07-27 13174
4753 [정다방] 함께들어요. 나는 꼼수다 23회 image 9 양을 쫓는 모험 2011-10-14 12950
4752 푸앙카레 추측의 증명 5 ahmoo 2010-08-14 12845
4751 김동렬입니다. 김동렬 2005-09-28 12753
4750 성형수술 통계 image 3 곱슬이 2012-04-25 12098
4749 박찬경님께 김동렬 2005-09-30 12041
4748 홈페이지 재단장 축하드립니다. 쟈칼 2005-09-30 11414
4747 안정감을 느끼려면....? 4 아란도 2010-08-07 11124
4746 "방불케 하다" 라는 관용구의 어법 분석. 1 노매드 2010-10-26 108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