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849 vote 0 2023.01.19 (16:34:00)


연결 아니면 단절이다. 연결도 약점이 있고 단절도 약점이 있다. 연결의 약점은 연결하면 리스크도 연결된다는 점이다. 이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은 더 크게 연결하는 것이다. 단절하면 자신의 팔다리도 단절된다. 능동성을 잃고 수동적으로 된다. 단절파는 남의 성과를 빼먹을 수는 있어도 스스로 밥상을 차릴 수는 없다. 감나무 밑에서 감이 떨어지기를 기다려야 한다. 결국 연결하는 사람은 계속 연결해야 살고 단절하는 사람은 계속 단절해야 산다. 끝까지 가면 연결이 이긴다. 단절하는 사람은 더 이상 단절할 것이 없을 때 죽는다. 연결할 사람은 더 이상 연결할 것이 없을 때 이긴다.


https://youtu.be/XCzDtBGiXkE


UAE의 적은 이런 거란


100년 동안 공들인 탑이 헛소리 한 번에 무너지는 거.

이란 국민과 감정이 쌓이면 나중에 기회가 와도 다 날려버리는 것

국가간 힘의 균형이 있기 때문에 

아랍세력, 튀르키예 세력, 이란 세력, 인도세력 중에 어느 한 편에 서는건 어리석은 것.

끊기는 쉬워도 연결하기는 어려운게 세상의 이치

남북한처럼 한번 단절되면 다시 연결이 안돼

진정한 보수라면 비스마르크의 외교술에서 배우는게 있어야지

프랑스 하나 놔두고 주변 모두와 손잡고 심지어 중국과도 친했어.



김건희 망언


기사가 순삭되었다는데

군복입은 여군에게 남자들이 좋아할 것 같다. 

에이스 중에 에이스가 군인 생활 한다고 보거든요.



초선을 칼받이로 쓰는 국힘당


조폭영화 찍고 있어. 막내야 일봐라 이런 건가? 나경원 비난에 초선 50명 동원 집단 다구리



영혼까지 털린 홍준표


살려고 자객질. 나경원 부동산투기 이어 남편 대법관 자격까지 시비

나씨가 미워서 그러겠나? 그렇게 하지 않으면 본인이 죽으니까 살려고 그러는 거지.

숙일 때는바짝 숙여야 한다고 눈치를 주는 거. 검찰정치가 이렇게 무섭다.



설날 명절 증후군


노동 때문이 아니라 그 공간이 친숙하지 않은 남의 공간이기 때문이다. 그것은 남의 공간에 가지마라는 무의식의 명령이다.



거짓말을 하는 이유


처세술서 자기개발서 '역행자'. 자청 지음.. 거꾸로 가라?

이런 말은 보나마나 거짓말이다. 물론 거짓말에도 약간의 진실은 섞여 있다. 이런 사기의 원조로는 90년대 차지혁이 유명하다. 박봉성 기업만화 몇권 읽고 재벌놀이 하던 사람. 일본에는 이 방면으로 더 많은 사기꾼들이 바글대고 있는 모양이던데. 


1. 만화방에 출근하며 만화책을 열심히 본다.

2. 자서전을 쓴다. 내용은 만화책과 상상을 적당히 버무리면 된다.

3. 언플을 열심히 해서 유명해지면 책이 팔리고 거짓말을 감출 수 있는 돈이 생긴다.

4. 돈을 벌어서 자서전을 내는게 아니라 거꾸로 자서전을 팔아서 돈을 번다. 

5. 이왕 거짓말을 하려면 이 책의 저자 자청처럼 과감하게 사기를 쳐야 한다. 


돈 버는 방법은 하나 밖에 없다. 이재용의 친구가 되거나 이재용의 마누라가 되거나 이재용의 부하가 되는 것이다. 성공한 사람의 특징은 주변에 좋은 친구가 있거나, 좋은 친구를 알아보는 감각이 있거나, 좋은 친구에게 들이대는 열정과 스킬이 있거나, 좋은 친구를 자기사람으로 만드는 매력이 있거나다. 그 외에는 전부 거짓말이다. 


일론 머스크든 빌 게이츠든 스티브 잡스든 워런 버핏이든 그렇다. 주변에 좋은 팀이 만들어져 있다. 



배우 윤은혜 신앙간증


종교의 자유지만 한심한건 사실이지. 스와핑을 해도 처벌을 못하는게 현실이지.

사람이 아닌 것은 피하는게 상책. 사람 아닌 짓을 교회에 숨어서 하니 그나마 다행.

소인배가 소인배 행동을 하는 것은 당연하지만 배운 사람들은 좀 생각을 하고 살아야 한다. 

하여간 부끄러운 짓은 가급적 들키지 말라고.



예술과 외설


미국 보스턴에 마틴 루터 킹 목사 부부 조형물 

외설도 되고 예술도 되는게 예술.

각자 보고 싶은 것을 보게 하는게 기술

예술은 외설이 아니고 외설은 예술이 아니라는건 괴상한 생각

긴장을 끌어올리는게 예술의 본질. 



네스호의 플라스틱


네시의 실체가 고래 거시기라는 개소리. 

기레기가 올려놓은 네시 사진도 가짜.

이게 원본.. 30센티 정도의 플라스틱 바다뱀 인형.

수면에 동심원 파문이 보인다.

이 플라스틱 장난감의 크기가 30센티가 아니라 3미터로 보이는 사람은 뇌구조에 문제가 있다.

괴력난신을 추종하는 사람은 어른들의 대화에 낄 수가 없어.



빌드업



생각의 도구



진리충격





[레벨:11]토마스

2023.01.19 (23:19:09)
*.40.36.166


초선들이 나경원 어쩌고 해서 젊은 것들이 벌써 물들었나 싶었는데

초선 명단을 보니 '태영호' '조수진'.......음... 저것들도 초선이긴 하네.

하긴 이준석 전대표는 무선중진

굥은 무선출신

초선이면 한참 중진이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65 구조론 제 17회 공자선생 김동렬 2024-04-28 481
1264 방시혁 뉴진스 민희진 사람장사 리스크 2 김동렬 2024-04-25 1023
1263 이준석의 개고기 윤석열 김동렬 2024-04-23 950
1262 구조론 제 16회 무의식의 힘 김동렬 2024-04-21 535
1261 국민 애물단지 윤석열과 삼간신 김동렬 2024-04-18 1243
1260 윤석열의 용병행동 김동렬 2024-04-16 948
1259 구조론 15회 메타인류 김동렬 2024-04-14 646
1258 총선 총평.. 이길만큼 이겼다 김동렬 2024-04-11 1337
1257 선거인가 혁명인가? 김동렬 2024-04-09 1146
1256 구조론 제 14회 생각의 문법 김동렬 2024-04-07 564
1255 4.1.9 혁명.. 여론조사는 정확하다. 김동렬 2024-04-04 1069
1254 조국이 앞장서는 일구혁명 김동렬 2024-04-02 931
1253 구조론 방송 제 13회 정 반 초월 김동렬 2024-03-31 632
1252 한동훈 무릎 꿇인 조국 1 김동렬 2024-03-28 1380
1251 이명박근혜에 매달리는 한동훈 김동렬 2024-03-26 873
1250 구조론 제 12회 패러독스 김동렬 2024-03-24 657
1249 조국 한동훈 정면충돌 팀플레이냐 개인기냐 1 김동렬 2024-03-21 1056
1248 여론조사 꽃 판세분석, 조국의 미래를 묻거든 1 김동렬 2024-03-19 1311
1247 구조론 3월 17일 제 11회 엔트로피 김동렬 2024-03-17 543
1246 조국 대장이 온다. 의석수 예측 1 김동렬 2024-03-14 17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