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동렬님 굿판에 가보신적 있으신지요...
저두 천지 갈일 없다고 생각했었고, 별도움안되는 사회악 정도로 생각을 했었는데..
2년전 교통사고로 죽은 친구 천도제 진혼굿을 한다고 해서 가었죠..  죽은장소에서 혼을
수습하는 과정에서 부터 굿당에서 굿을 하는 과정속에서 보살(무당)들하고 한방에서 잠도 자고
밥도 먹고 굿하는 과정을 보다보니...이게 존재할수 밖에 없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그동안 잊고 잇던 친구를 무당을 통해 만난다는 느낌에 눈물이 맺히더라구요...
경험하지 못했던걸 경험하면서 많은 걸 느낄수 있었습니다..
귀신이 있다고 믿지는 않지만 무당의 연기에 가족들이나 제가 몰입되는 느낌.....
산자가 가지고 있던 한을 푸는 과정이 드라마틱 하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동렬님도 굿이나 무당에 대해  경험하신게 있거나 생각하신게 있다면
얘기좀 해주십시요....

김동렬

2006.03.20 (08:40:04)

이 게시판에서 답변은 적절하지 않다고 생각됩니다.
반드시 오해하게 되어 있기 때문이지요.
과학적으로 검증된 부분만 말하기로 한다면 의미가 없고
검증되지 않은 부분은 결국 추측인데
반드시 오해하게 되어 있습니다.
이메일을 주셔도 좋습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7 오리 2020-06-05 23065
1912 안녕하세요 강도혁입니다 1 강도 2005-10-30 10043
1911 김동렬님께 강도 2005-11-29 10886
1910 김동렬님..이 사이트의 글 좀 읽어주십시요. 1 날다 2005-12-19 9355
1909 가족 혹은 우리의 결혼제도에 대한 의견... 1 강도 2006-01-17 8267
1908 동렬님께... 3 kkh 2006-01-24 8087
1907 '차길진' 이라는 재미있는 사람이 있더라구요 1 송파노을 2006-02-22 11920
1906 동렬님 1 송파노을 2006-02-22 7263
1905 대중의 한계와 인터넷 2 송파노을 2006-02-27 6732
1904 즐거움이 없는 베품이랄까? 3 프로메테우스 2006-02-27 6853
1903 문명과 대중 그리고 지식 송파노을 2006-03-01 8576
1902 [re] 문명과 대중 그리고 지식 1 김동렬 2006-03-01 7871
1901 문명과 지식 1 김동렬 2006-03-02 7383
1900 고수와 하수 김동렬 2006-03-02 9141
» 굿을 어떻게 이해할수 있을까요? 1 프로메테우스 2006-03-19 8514
1898 질문있습니다 ^^ 강도 2006-05-06 8155
1897 [re] 질문있습니다 ^^ 2 김동렬 2006-05-06 8012
1896 전기로 물을 염색해보려고 해요... 강도 2006-05-17 8560
1895 [re] 전기로 물을 염색해보려고 해요... 1 김동렬 2006-05-17 8410
1894 욕망을 혁명하기 6 강도 2006-06-05 8336
1893 구조론 부적응 1 아티스 2007-11-18 50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