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read 10204 vote 0 2005.10.30 (05:20:20)

동렬님의 시공소자 방을 즐겨 가는 유학생입니다.
물론, 근간의 책 두권도 즐겨 읽고 있구요...

환멸이라는 단어를 자주쓰시던데요, 조화와 위화에 민감하지 않은자는
벗하지 말라는 말씀을 늘 새기고 있습니다.

양자역학이후에 현대 물리학은 그 길을 제대로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게다가, 미국의 경우는 자본에 몰입되는 몰가치성을 보여주고 있지요.
하지만, 종속적인 한국의 과학과 공학도 마찬가기 상황에 있는듯 합니다.

논리학을 철저히 배우고 제 학문을 하고 싶습니다.
생이 한바탕 꿈이라면, 철저히 신의 목소리에 귀담아두려는 훈련을 하려고 합니다.

동렬님, 멀리 있지만, 님의 사전 편찬이나, 논리학 그리고 우주에 대한 통찰에
애정을 갖습니다.

시간이 허락한다면, 아니 뜻이 맞는다면, 소통이 가능한 것이겠지요...

늘 건강 건필하십쇼..

노스캐롤라이나에서 도혁 드림.

김동렬

2005.10.30 (17:26:12)

반갑습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7 오리 2020-06-05 29068
36 구조론에 대한 질문 4 자유 2008-11-26 3779
35 경제문제에 대해서는 한말씀도 안하시네요... 2 지구인 2008-11-18 4202
34 남녀간의 사랑에 대해서 질문 드립니다. 1 자유 2008-11-09 4648
33 kbs 심야토론 정관용진행자의 하차에 대해서 1 가혹한너 2008-11-01 5322
32 조경란과 주이란 1 엘보우 2008-10-25 4960
31 생각하기 힘든생각을 대신 생각해주시는 수고로움 image 1 가혹한너 2008-10-14 4582
30 공간이란 뭘 까요? 8 율리 2008-10-07 5208
29 '신과 나' 정말 큰 깨달음인 것 같습니다 1 자유인 2008-10-06 4302
28 어휴...좀 어처구니없는 질문 드려보아요. 1 지구인 2008-09-24 5504
27 당신들이 밉습니다. 10 가혹한너 2008-08-28 6200
26 말이 참 많다 1 필부 2008-08-23 5950
25 [re] 말이 참 많다 1 필부 2008-08-25 4772
24 하늘 만지기 1 필부 2008-08-20 4885
23 구조론 질문 1 피갈회옥 2008-07-18 5019
22 김동렬님께 질문이 1 나그네 2008-01-26 6788
21 질문)구조론을 읽다가..질. 량. 아시는분? 2 x맨의 비극 2007-11-30 4935
20 구조론 부적응 1 아티스 2007-11-18 5148
19 욕망을 혁명하기 6 강도 2006-06-05 8488
18 전기로 물을 염색해보려고 해요... 강도 2006-05-17 8704
17 [re] 전기로 물을 염색해보려고 해요... 1 김동렬 2006-05-17 85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