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9]systema
read 1338 vote 0 2018.10.17 (13:13:15)

모르는 사람과의 어색한 만남에서 느껴지는 긴장감, 그 긴장감 유지해야 하오. 아 동향사람이내요? 그러기 없소.

아 같은학교내요. 그러기 없소. 아 우리 가족이자나. 뭐하는 해괴망측한 시츄에이션 인가? 

당신과 나 사이에 금이 있소. 그 금 함부로 넘어오면 쏴버리오. 

모든 의사결정에 앞서 결정해야 할것은 피아구분이오. 막걸리 한병 들고와서 형님하는

그런 거 없소. 막걸리 한병으로 형님이 되달라고라고라? 한번쯤은 세상 전부와 척을 지는 것도 나쁘지 않소. 

그게 중2병지만서도. 타자는 거부해도 황금은 받아들이오. 옆집 영국내가 황금을 쓸어담았더라는 소문을 들으면

가슴이 두근거리오. 영국이도 했는데 나라고 못할것 없지. 해적단원 함 모여보자고. 

그렇게 팀을 짜고 금을 넘는 순간, 문명이 통째로 황금덩어리라는 것을 깨닫소. 시시한 황금말고 천하는 어떻소? 

아 천하를 분배해보자고. 아프리카는 막내가 가지고 아메리카는 형님이 가지고. 짜라란. 선수 입장하시고. 

아뿔싸. 역사의 이름으로, 진보의 이름으로 이미 선수들이 있소. 누가 이기는가? 더 많은 사람의 동의를 구하는 쪽이

이기오. 진보를 이기는 것은 진보뿐. 인류를 엮는 새로운 사건을 여는 쪽이 이길 뿐. 인류전체를 동원하는 우월한 시스템

이 이길뿐. 인류를 엮는 당신의 그랜드 디자인은 무엇이오? 그렇게 인류역사 전체가 통채로 엮여있다는 것을 깨닫는 순간

진보의 족보를 발견하오. 세상 전체가 내 집이고, 내가 투자할 자산이고,  문명의 발전이 배당금이오. 

그 순간의 게임체인지. 주인공의 족보는 따로 있고, 주인공이 해야 할 일은 따로 있소. 그 순간 족보팀의 일원으로써

당신의 의사결정은 제한되오. 받아들일지 말지는 당신의 몫. 이길지 말지도 당신의 몫. 그러나 이기는 팀은 따로 있소.

그 팀에 들기를 바라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9 오리 2020-06-05 80083
1973 방향전환의 문제 systema 2019-06-02 1323
1972 과거, 미래, 우리들의 사정 5 현강 2020-07-23 1324
1971 월별 정기후원내역 게시판 1 오리 2020-07-01 1325
1970 온라인 모임으로 대체합니다. 김동렬 2022-03-17 1325
1969 하나를 바꾸려면 전부 다 바꿔야 한다. 현강 2020-01-09 1326
1968 사회주택과 중간권력의 창출[제민] 2 ahmoo 2019-06-10 1327
1967 땅값 집값 문제 13 - 토지임대정책 수원나그네 2018-01-24 1333
1966 12/1 유튜브 의견 dksnow 2022-12-01 1333
» 모두의 동의를 구하기. systema 2018-10-17 1338
1964 생명탈핵실크로드 25 - 태양광 시대, 우리 삶은 어떻게 바뀔까 image 수원나그네 2018-04-25 1342
1963 바깥으로 난 창을 열어라. 1 systema 2019-04-05 1348
1962 꿈꾸는 인류 image 2 챠우 2019-09-11 1351
1961 생명로드 36 - 또다른 UN이 필요하다 image 수원나그네 2019-02-17 1352
1960 6월4일 구조론 목요모임 장소변경 공지 image 2 오리 2020-06-01 1354
1959 소리가 난다는 것..일대 사건이다. 1 아제 2018-01-14 1355
1958 6월 21일(목) 오후2시 정동에서 실크로드 이야기가~ image 수원나그네 2018-06-18 1355
1957 집단무의식을 공유하자. systema 2020-05-19 1356
1956 땅값 집값 문제 17 - 개성공단 모델 1 수원나그네 2018-01-29 1358
1955 이념이 밥이다. 1 systema 2020-01-13 1358
1954 [미디어오늘] KS 오리엔트 특급으로 아시아를 누비자 수원나그네 2018-11-29 13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