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2625 vote 0 2021.08.09 (20:37:58)

    정치의 기본은 신비주의다. 신비주의를 쓰려면 일단 떠야 한다. 이재명이든 윤석열이든 뜨기는 떴다. 뜨기가 어렵지, 뜬 다음은 쉽다. 한 명만 제끼면 되잖아. 뜬 사람이 대통령 되는 방법은 문재인의 기술을 쓰는 것이다. 러닝메이트를 정하고 재야의 참신한 인재를 발굴해서 링 위에 데뷔시키면 된다. 


    이때 좌파는 우파를, 우파는 좌파를 데뷔시켜야 한다. 영남은 호남인재와 충청인재를, 호남은 영남인재를 발굴해야 한다. 남자는 여자를, 여자는 남자를 발굴해야 한다. 뜬 다음에는 신비주의를 구사하고 잠행을 하면서 재야의 숨은 인재를 발굴하여 계속 등판시키면 대통령은 자동으로 먹는 거다. 


    문재인이 김종인, 조응천, 표창원, 손혜원, 김의겸, 고민정 등을 두루 등판시켜서 재미를 본 그 수법을 그대로 가져다 쓰는 것이다. 이때 고려할 부분은 요즘 가장 핫한 분야의 사람을 끌어와야 한다는 점이다. 인터넷이 뜬다? 그쪽 사람을 데려와. 김어준이 뜬다고? 가서 잡아 와! 말하자면 그런 것이다.


    요즘 누가 핫하지? 답은 그곳에 있다. 기술이 공개되어 있는데 그냥 베끼면 되잖아. 그것도 못 하냐? 정치가 왜 이렇게 되는가 하면 정치의 주인은 유권자이기 때문이다. 유권자는 좋은 사람을 뽑으려는 것이 아니라 사실은 자신이 마이크 잡고 싶어 한다. 유권자는 자신이 대통령이 되고 싶은 것이다.


    국민이 대통령이라는 말이 나온 이유다. 정치의 기술은 송나라 시절부터 알려져 있었다. 첫째, 소년등과는 죽음. 너무 일찍 뜨면 죽음. 노무현 돌풍도 갑자기 불어서 역풍이 컸다. 윤석열도 갑자기 떠서 소년등과한 셈. 둘째, 주변 사람의 도움을 받으면 죽음. 조중동 깡패들이 밀어주므로 윤석열은 필패다.  


    셋째, 재주가 있는데 말이 많으면 죽음이다. 윤석열은 재주를 과신하고 말이 많다. 말이 많으면 사건의 당사자가 된다. 정치인은 뒤에서 변호사를 하고 남을 데뷔시켜야 하는데 자기가 데뷔하려고 기를 쓴다. 이미 데뷔했잖아. 윤석열이든 이재명이든 3개월만 잠수 타면 당선된다. 둘 다 말이 많다. 


    이재명은 페북질을 그만둬야 한다. 자신의 약점을 보완해주는 숨은 인재 10명을 발굴하면 대권은 자동이다. 트럼프는 마지막까지 대통령 될 줄 모르고 떠든 거고 이재명은 다르다. 이재명이 지나치게 페북질을 하는 이유는 불안해서다. 직접 하는지 남을 시키는지 모르지만 이재명은 불안감을 들킨다.


    이재명이 석 달만 페북을 끊으면 대통령 된다. 그걸 못하나? 인간이 밀당을 모르네. 연애도 안 해봤나?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5513 이재명의 비밀 3 김동렬 2021-09-29 2362
5512 오징어 게임과 의리 image 2 김동렬 2021-09-28 2387
5511 양자역학의 즐거움 image 김동렬 2021-09-27 1536
5510 양자역학과 구조론 김동렬 2021-09-27 1564
5509 이론은 이론이다 김동렬 2021-09-26 1860
5508 오징어게임의 명과 암 3 김동렬 2021-09-25 2658
5507 박제된 천재 이상 2 김동렬 2021-09-24 2388
5506 공격과 수비 3 김동렬 2021-09-23 2177
5505 이재명이 유리한 포지션 김동렬 2021-09-23 2458
5504 이재명과 사마의 4 김동렬 2021-09-22 2526
5503 언어와 관점과 사건 1 김동렬 2021-09-22 1529
5502 시간의 정체 김동렬 2021-09-21 1693
5501 공간의 인과법칙 구조론 1 김동렬 2021-09-21 1372
5500 완전한 진리 1 김동렬 2021-09-21 1249
5499 진리의 의미 1 김동렬 2021-09-20 1496
5498 진리를 이야기하자. 1 김동렬 2021-09-19 1619
5497 진리는 연결이다 3 김동렬 2021-09-18 1890
5496 진리에 의지하라 1 김동렬 2021-09-18 1557
5495 사유의 프로페셔널과 아마추어 2 김동렬 2021-09-18 1773
5494 진리의 기쁨 5 김동렬 2021-09-17 19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