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6618 vote 0 2011.08.16 (20:30:53)

 

 

공중을 나는 기구를 조종하려면 모래주머니를 버리거나 가스를 빼는 수 밖에 없다. 동적공간에 존재하기 때문이다. 배나 비행기나 자동차나 로켓이나 연료를 태워서 버리기는 마찬가지다.

 

1회의 사건은 동적공간에서 일어난다. 여러번 반복되는 사건도 전체로는 동적공간에서 일어난다. 정적공간에서 일어나는 사건은 없다. 단지 정적공간에서 일어나는 사건처럼 보여질 뿐이다.

 

반복되는 사건의 전체 규모를 찾아내지 못하기 때문에 착시가 일어난다. 사건의 머리와 꼬리를 찾지 못하므로 정적공간으로 보인다. 열차의 기관차를 보지 못하고 객차만 보므로 정적공간처럼 보인다.

 

70.JPG

 

엔진에서 바퀴로 에너지가 전달되는 것은 층위가 있는 동적공간이다. 에너지는 언제라도 수직으로 층간이동을 한다. 반면 기차의 앞칸에서 뒷칸으로 에너지가 전달되는 것은 정적공간이다.

 

이때 에너지는 수평으로 움직이지만 착각이다. 앞칸과 뒷칸은 전체가 하나의 덩어리이기 때문이다. 중간의 반복은 생략되므로 에너지는 앞칸에서 뒷칸으로 가는 것이 아니라 기관차에서 객차로 간다.

 

기관차는 엔진이 있고 객차는 엔진이 없다. 분명히 층이 있다. 기관차는 2층이고 객차는 1층이다. 기관차는 탑포지션이고 객차는 바텀포지션이다. 포지션이 다르다. 동적공간에서 세상은 마이너스다.

 

68.jpg

 


http://gujoron.com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6394 동적구조론 김동렬 2023-03-10 1998
6393 조국 돌풍의 진리 1 김동렬 2024-03-15 1999
6392 원리의 힘 김동렬 2022-12-13 2001
6391 구조론과 구조주의 김동렬 2022-10-27 2002
6390 상호작용 김동렬 2022-11-09 2004
6389 구조론 3분 스피치 김동렬 2023-04-19 2004
6388 조선일보와 윤석열의 막장극 김동렬 2024-02-14 2005
6387 우주는 디지털이다. 1 김동렬 2022-05-16 2007
6386 석가의 깨달음 김동렬 2024-01-25 2009
6385 플러스알파의 의미 김동렬 2022-04-07 2014
6384 찰리 멍거의 방법 1 김동렬 2022-12-23 2014
6383 벌거숭이 임금님 1 김동렬 2023-01-08 2014
6382 노무현의 계급동맹 김동렬 2023-02-14 2014
6381 순수생각 응용생각 image 1 김동렬 2022-03-04 2015
6380 존재의 변속충격 김동렬 2023-01-10 2016
6379 아프리카의 주술사들 김동렬 2022-12-22 2019
6378 친문 친낙 친명 친연 대회전 김동렬 2022-06-06 2020
6377 용감한 추신수 김동렬 2023-01-24 2020
6376 조절장치가 있다 김동렬 2023-02-06 2020
6375 권력과 균형 김동렬 2023-04-14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