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비단 지성인이 아닐 뿐 아니라
텔레비젼에만 나올 수 있다면 무슨 짓이든지 할 인물들입니다.
다재다능한 탤런트형 인간 유형이 있어요.

지식세계가 하나의 시스템이라면
다수의 상식인들은 그 시스템 안에 갇혀 있는 셈이고
극소수의 제대로 된 지성인들 만이 그 시스템을 뛰어넘을 수 있지요.

전여옥류 다재다능한 탤런트들은 그 시스템 바깥을 맴돌고 있지요.
그리고 그 시스템에도 미치지 못하는 대다수의 비지식인들이 일반 대중이구요.

성공하려면 그 시스템을 뛰어넘어야 하는데
그건 대개 불가능합니다.

그러므로 성공의 비결은 시스템 바깥을 맴도는 것일 때가 많지요.
그들은 지식세계의 돌아가는 틀을 깨려고만 들지요.

책임의 절반은 시스템에 있지요.
나머지 책임의 절반은 그 시스템을 깨려는 탤런트에게도 있습니다.

일테면 서태지 같은 사람도
자기의 야심에 걸맞는 일거리를 획득하지 못하면
사고를 칠 수 있는 인물입니다.

거짓말을 해야만 책이 팔리고
수단 방법을 가리지 않아야만 성공할 수 있다는 거죠.
그러한 철학으로 가득찬 인간들이 있어요.

유일하게 문화계는 지성인이 성공할 수 있는 분야입니다.
외국의 경우 진보지식인이 영화나 예술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는 경우도 많습니다.

우리나라는 그런 사례가 많지 않습니다.
책팔아 돈번 지성인은 우리나라에 거의 없어요.

김용옥 같은 사람도 지성인의 길과 탤런트의 길 사이에서 곡예를 하고 있는 겁니다.
마광수 같은 사람은 희생자이지요.

아주 작심하고 탤런트의 길로 나갔으면 마광수도 지금쯤 인기스타가 되어있을 것입니다.
지성인의 길에 대한 미련을 버리지 못하므로 우울증에 걸리는 거죠.

전여옥이 지성인이 아니라기 보다는
지성인이 아니었기 때문에 그나마 성공할 수 있었던 걸로 봐야죠.

시스템은 그 속성 상
모두가 함께 가려하기 때문에
혼자 앞서가려는 사람의 발목을 잡습니다.

그래서 참된 자는 오히려 시스템 바깥에서 시스템 안으로 치고들어오는
아웃사이더인 경우가 많습니다.

전여옥, 조영남, 김동길, 이문열들은
시스템 안에서 성장하였으나 시스템을 배신하고 시스템 밖으로 빠져나가려는 출세주의자들이지요.

진정한 것은
시스템 안에 없고
시스템 밖에도 없으며
시스템 안에서 밖으로 삐져나가는 전여옥 조영남 김동길 이문열들에 없고
시스템 언저리에서 곡예를 하는 마광수, 김용옥, 황수관들에도 없고
시스템 밖에서 아웃사이더로 자라나
시스템 안으로 치고들어와서 시스템을 업그레이드 하는 영웅입니다.
물론 그런 진짜는 확률적으로 잘 없죠.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공지 닭도리탕 닭볶음탕 논란 종결 2 김동렬 2024-05-27 23805
공지 신라 금관의 비밀 image 7 김동렬 2024-06-12 13389
» 전여옥, 조영남, 김동길류 탤런트들은 안됨. 김동렬 2002-10-20 14349
6727 일본은 있다 일본은 없다 김동렬 2002-10-20 14445
6726 우울한 대통령 펌 김동렬 2002-10-20 13858
6725 이 쉐이덜.. 아예 한나라당으로 보내버려야.. 시민K 2002-10-21 14991
6724 시험에 든 한국의 민주주의 image 김동렬 2002-10-21 17768
6723 ........ ......... 2002-10-21 12898
6722 나도 눈물이 날라하네 아다리 2002-10-21 15534
6721 민주당쉐이들이 탈당을 꺼리는 이유 김동렬 2002-10-21 16879
6720 Re..최소한 대 여섯명은 쪼까내야 합니다. 김동렬 2002-10-22 14001
6719 아름다운 한국의 철새 (펌) 김동렬 2002-10-22 13297
6718 노후보가 먼저 쳐야. 무림거사 2002-10-22 15013
6717 노무현의 사람들이 좋다. 김동렬 2002-10-22 15429
6716 지지선언 하지 않으면 이제 적으로 간주한다 아다리 2002-10-22 14204
6715 Re..뱀발 무당벌레 2002-10-22 15545
6714 돌아가는 판세 보니, 안나갈 거 같네요... ㅜㅜ 이영미 2002-10-22 14461
6713 Re..노무현 지지율 수직상승(담당자 확인) 김동렬 2002-10-22 14831
6712 이번 선거는 노무현 대승이 예상된다 skynomad 2002-10-22 16132
6711 앨 고어의 길과 김근태의 길 김동렬 2002-10-22 13257
6710 그 이유는 부산상고 출신이라서 skynomad 2002-10-22 16186
6709 Re..안녕하세요 동렬님 불석향 2002-10-22 135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