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read 6180 vote 0 2006.03.04 (23:40:52)

안녕하세요.
저는 최성진이라고 하며 옛날(1999년)도에 조선일보 독자투고 방에서 뵌 기억이 납니다.
제 필명은 안수용이었으며 내가 동렬님을 기억하듯 님도 저를 기억하시리라 생각됩니다.

그 이후로 한동안 인터넷을 안하고 놀다가 요즘 시간이 넉넉하여 자주 인터넷으로 놀고잇는 와중에
동렬님의 글을 이곳저곳에서 보고 잇습니다. 좋은 말씀 많이 들었고요. 맘이 통한 사람 만나서 기쁩니다.

원래 난 딱 기분좋으면 많이 좋은 걸 표내는 스타일이라서 둘러 이야기하기를 즐기지 않습니다.
그런 연유로 난 항시 찌르듯 공격적으로 말하길 좋아하는데 단도직입적으로 말해서
서프에 참가하고 싶은 마음이 굴뚝을 통과하는 중입니다.


나이가 많이 찬 관계로 그냥 노닥거리는거 말고 직장을 구합니다.
필봉이야 안심해도 되는 수준이니 걱정마시고  저도 글 쓸 공간을 주시길 바랍니다
서영석님께 메일드렷는데 없는 메일주소라면서 편지가 되돌아왓습니다.
괜히 친한 척 한건 아닌지 좀 쑥스^^
혀튼 어케 손 좀 써주시길....

제 메일 totalsoccer05@yahoo.co.kr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32 김종인의 큰뜻 image 5 승민이 2020-04-09 2526
31 그림의 리얼리즘 image 1 이금재. 2020-04-10 2385
30 흑사병, 징기스칸, 르네상스 이금재. 2020-04-11 2274
29 신, 느낌은 알지만 정확하게는 모르는 이금재. 2020-04-11 2419
28 미국이 이런 신종-바이러스에 대처하기가 어렵거나 약한 이유 1 해안 2020-04-12 1989
27 온라인 교육과 위키 사이트 mowl 2020-04-15 1606
26 용어의 선택..."동원" kilian 2020-04-16 1688
25 구조론 목요모임(필수인력,3층에서 진행) image 오리 2020-04-16 1634
24 서비스 혁신의 본질 이금재. 2020-04-16 1644
23 저질이 체질 이금재. 2020-04-16 2009
22 민주당 승리(?) 에---협조해 준, X트라 몇 분이 생각난다. 해안 2020-04-16 1997
21 강남갑 맘카페 근황 image 4 승민이 2020-04-17 3161
20 종목추천이 문제가 아니라니깐 1 이금재. 2020-04-18 3294
19 다시 부르는 '상록수 2020' - by 국가보훈처 1 락에이지 2020-04-21 2887
18 준표, 받을- 표?! 1 해안 2020-04-21 2878
17 열역학이란 무엇인가 파워구조 2020-04-22 3251
16 구조론 목요모임(3층) image 오리 2020-04-23 2834
15 애들과 첫 온라인 도덕수업을 하면서 든 생각들 1 이상우 2020-04-23 3108
14 메커니즘 디자인 이론 이금재. 2020-04-23 3264
13 김정은 혹시 2 다원이 2020-04-26 39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