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read 9876 vote 0 2006.07.26 (20:53:48)

동렬님 다단계 판매 내지 네트웍 판매 방식이 구조적으로 잘못된건지
아님 악화 속에 양화가 구축될수 있는지...

김동렬

2006.07.27 (09:44:23)

구조적으로 잘못된 겁니다. 특히 한국에서는.
김동렬

2006.07.27 (11:42:03)

질문을 하려면 좀 성의있게 써주세요.
육하원칙은 못하더라도 5하 정도는 나와줘야지 ..
제목에 '왜' 라고 한 글자 딱 써놓고 본문도 극도로 줄여서 써놓으면
솔직히 조낸 패주고 싶소.
왜 다단계가 안되냐고? 1+2=3이니까 안되지.
산수도 못하요?
이렇게 답하면 기분좋소?
제대로 된 질문이 아니면 제대로 된 답변이 안나오는 겁니다.
악화 속에 양화가 구축될 수 있는지.. <- 이게 무슨 말인지 이해할 수 있나요?

혹시 구축이라는 단어의 뜻을 모르고 쓰신건 아닌지?
김동렬

2006.07.27 (11:47:54)

달마방에 가서 노매드님 한테 DJ가 시도한 농산물 직거래가 왜 안되었는지 물어보면 대략 답이 나올겁니다. 농산물 직거래는 초등학생이 우주왕복선을 쏘겠다는 건데 고도의 전문기술을 요하는 전문분야를 아마추어가 주먹구구로 덤비면 당연히 안되지요. 가락동의 전문성이 100이라면 소비자는 1 정도로 착각하는데 이런 착오가 다 구조론을 몰라서 생기는 겁니다. 구조론에 따르면 하나의 단계를 건널 때 마다 5배의 복잡성이 존재합니다. 그 단계를 기술적으로 줄인다는 건 구조론적으로 거짓말이지요.
김동렬

2006.07.27 (11:51:08)

제가 늘 하는 말이 있는데.. 사기꾼인지 아닌지 판별하는 방법.. 사업제안을 하는데 먼저 A를 한 다음 B를 하고 하는 식으로 단계가 나오는데 이 단계가 셋이 넘으면 100프로 거짓말입니다. 5곱하기 5로 25배의 복잡성이 존재하기 때문이지요.
김동렬

2006.07.27 (11:58:21)

하긴 교사 없이 독학으로 성공하는 사람도 있고 변호사 없이 직접 변론해서 승소하는 사람도 있듯이 직거래도 전혀 불가능한 것은 아닙니다. 분명한건 교사를 두는게 독학보다 더 효율적이고 변호사를 선임하는게 더 유리합니다. 어떤 일본인은 군대를 폐지하고 군대없는 정부를 유지하다가 적이 침략하거나 쿠데타가 일어나면 국민이 일제히 그 정부를 부인해 버리는 비협조전략을 제시하기도 했는데 문제는 그게 비용이 더 든다는 거지요. 하나의 단계를 건널 때 마다 5배로 일이 증가하는데 외견상으로는 보통 두 배로 증가하는듯이 보입니다.
김동렬

2006.07.27 (13:34:51)

암웨이도 비타민 등 주로 약장사로 버티고 있는데 약장사라는 것이 기본적으로 속임수다. 차력사들이 파는 만병통치약이나 시골에서 노인 상대로 가짜약을 파는 사이비들과 무엇이 다른가? 한국에서 암웨이가 안되는 이유는 한국인들은 비타민 보다 한약을 주로 먹기 때문, 한국에서도 일부 되는 것은 한국인들 중에도 한약보다 비타민을 숭배하는 인간이 있기 때문.
김동렬

2006.07.27 (13:40:47)

다단계는 분업보다 협업이 낫다는 역발상.. 그러나 과연 협업이 분업보다 나을까?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72 지각대장 대통령 image 3 ahmoo 2009-04-02 10070
71 기다림이 즐거움임을 압니다. 굿길 2005-09-29 10090
70 마옥당(磨玉堂 : 구슬을 가는 집) 꼬레아 2011-09-13 10158
69 조선 미인 image 1 곱슬이 2012-05-02 10177
68 유일한 힘은 '미는 힘' 2 다원이 2013-07-16 10193
67 게시판 관리를 엄격하게 하겠습니다. 3 김동렬 2005-10-20 10198
66 연애능력평가 image 12 냥모 2013-12-01 10204
65 간판 광고물 설치시 허가 image 10 아란도 2014-07-23 10273
64 신성한 소 image 3 김동렬 2009-02-03 10329
63 박그네에 대해 갸우뚱하고 있다면 image 1 15門 2013-07-19 10363
62 [질문] 오른쪽과 right 6 자연 2010-09-01 10406
61 여자 옷의 비밀 image 20 김동렬 2013-10-21 10422
60 보드독에 이어 지하철 타는 개 출현 image 7 김동렬 2009-04-10 10468
59 박봉팔이 최근 사망했다는 소식을 듣고 8 까뮈 2015-07-29 10519
58 인간의 입술 두께 7 까뮈 2014-07-08 10618
57 [re] 박찬경님께 우주의끝 2005-10-04 10666
56 선불교 법맥으로 살펴 보는 선차(茶) 계보 image 3 아란도 2012-03-22 10774
55 달은 지구를 공전하나? image 15 삐따기 2011-12-27 10841
54 우구치 계곡 image 8 김동렬 2014-10-05 10931
53 김동렬님 1 피투성이 2005-10-20 11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