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레벨:30]솔숲길

2024.03.01 (17:50:33)

[레벨:30]솔숲길

2024.03.01 (17:51:09)

[레벨:30]스마일

2024.03.01 (19:34:10)

모든 정권은 진보보수를 가리지 않고
부국강병, 국부창출을 목표로 한다.
80년대까지만해도 보수 경제를 통한 실리, 진보는 명분 아니었나? 실리는 능력으로 통했고.

그러나 김대중이후 보수는 스스로 이념이라는 명분속으로 기어들어가 중국을 적대시하면 스스로 국부를 쪼그라뜨리면서 환황해경제(?)를 충남가서 말하고 있다.
중국을 적대시하면서 환황해를 하겠다는 것이 말이되는 소리인가?

굥정부는 한국의 부는 일본 주고 한국의 이념속으로 밀어넣어 말라죽는 길을 선택했나? 보이지 않는 손의 대지주가 일본인가?
[레벨:30]솔숲길

2024.03.01 (18:42:49)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063 빨간당이 이겨 image 20 김동렬 2024-04-09 1565
7062 9끼리 타고 출석부 image 25 이산 2024-04-09 822
7061 대파예정 image 23 솔숲길 2024-04-08 1471
7060 목가적인 출석부 image 30 이산 2024-04-07 674
7059 국힘보다 더 흉악한 정의당 image 12 김동렬 2024-04-07 1453
7058 아침새 그새 출석부 image 26 universe 2024-04-07 630
7057 일파 이파 삼파 사파 오파 image 22 김동렬 2024-04-06 1217
7056 아침햇살 출석부 image 26 universe 2024-04-06 545
7055 술한잔 image 21 솔숲길 2024-04-05 1439
7054 넘버원 출석부 image 25 이산 2024-04-05 670
7053 네티즌 판세점검 image 1 김동렬 2024-04-04 676
7052 안살려주굥 image 26 김동렬 2024-04-04 1359
7051 공룡의 후예 출석부 image 29 이산 2024-04-04 648
7050 조국 KTX 특급 image 13 김동렬 2024-04-03 1389
7049 일찍일찍 출석부 image 29 이산 2024-04-02 717
7048 무책임한 image 20 솔숲길 2024-04-02 5883
7047 샤갈의 눈내리는 출석부 image 28 이산 2024-04-01 738
7046 대파디올 image 16 솔숲길 2024-04-01 1843
7045 세계 최고 출석부 image 28 이산 2024-03-31 766
7044 410번의 구타 image 12 김동렬 2024-03-31 34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