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7252 vote 0 2011.08.10 (10:13:58)

99.gif

 

아기를 키워본 분의 증언에 따르면 단지 인간은 개보다 더 열심히 모방할 뿐이라고 하오.

아기는 쉴새없이 모방한다는 거. 그래서 지능이 발달했다는 거.

 

62faf073tw1djkpz3y78ng.gif

 

배우면 잘 하지.

 

puh.gif

 

태풍도 갔다는데 슬금슬금 출석하기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30]ahmoo

2011.08.10 (10:20:23)

IMG_1890.jpg


어제 정읍쯤 지나는 기차에서 찍은 사진이오. 오매 잠기것소.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30]ahmoo

2011.08.10 (10:21:55)

img_3_89_0.jpg 

북한에도 한류인가..

근데 동무, 목숨 내놨소?


첨부
[레벨:7]꼬레아

2011.08.11 (11:06:55)

잘 했습둥 ^^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1.08.10 (10:32:09)

1311720634_1257146832_152.jpg

 

위에 기차가 잠긴 줄 알았소.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1.08.10 (13:03:34)

프로필 이미지 [레벨:17]안단테

2011.08.10 (15:15:11)

DSCN6666.jpg

상추

 

얼마전 상추를 씻는데 아들녀석이 그런다.

"엄마, 상추엔 수면제가 들어 있대요" 수면제란 번뜩이는 말 때문에

아들 녀석 얼굴을 아니 볼 수 없어 웃으며 쳐다보며

 

P1010064.jpg

"부추에도 수면제가 들어있지 아마"

 

 이렇게 며칠이 지나고 어젯밤, 방바닥에 드러누워 책을 읽다가

무지 졸려 책으로 내 얼굴을 가리고 자려는데 아들 녀석이 또 한 마디 한다.

"엄마, 책 속에도 수면제가 들어 있네 그치요?"

순간, 오던 잠이 저만큼 달아나 버리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래도 책 속에 수면제 들어있는 것은 어찌 알고 그리 수준 높은 말씀을 하셨을까요'^^

 

오리님의 이미지를 보다가 아들녀석의 수면제란 말이 웃음과 함께 떠올라 끄적여 봅니다.

저렇게 땀흘린 후 자는 잠은 진짜 꿀잠이 따로 없겠네요.

죽지 않을 만큼 푸욱 깊이 자는 거. 

 

상추, 부추, 책, 땀방울 외에도 수면제가 들어 있는 것이 있다면 무엇이 있을까요?^^

 

 

첨부
프로필 이미지 [레벨:17]안단테

2011.08.10 (14:13:20)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1032 '스읍!' 출석부 image 12 안단테 2011-10-12 8186
1031 달걀대추 출석부 image 37 김동렬 2011-10-11 13246
1030 아기고양이 출석부 image 12 김동렬 2011-10-10 16106
1029 전망좋은 화장실 출석부 image 7 곱슬이 2011-10-09 5896
1028 빠큐를 날리는 출석부 image 4 ahmoo 2011-10-08 22665
1027 마이너스 출석부 image 13 김동렬 2011-10-07 9003
1026 잡스 가다 image 20 ░담 2011-10-06 8747
1025 돌의 노래 출석부 image 14 김동렬 2011-10-05 8234
1024 권투선수 출석부 image 11 김동렬 2011-10-04 9411
1023 신생인류의 신생코드 출석부 image 9 ahmoo 2011-10-03 7736
1022 놀람 출석부 image 8 Lifeniche 2011-10-02 21641
1021 만리장성 출석부 image 4 김동렬 2011-10-01 9454
1020 가을 출석부 image 14 김동렬 2011-09-30 10807
1019 짜장면 출석부 image 20 김동렬 2011-09-29 12165
1018 길비켜야 하는 출석부 image 17 곱슬이 2011-09-28 8100
1017 시작하는 출석부 image 17 김동렬 2011-09-27 8801
1016 가마타고 출석부 image 16 김동렬 2011-09-26 8710
1015 안개가득 출석부 image 18 김동렬 2011-09-25 7894
1014 낡은 잡지 출석부 image 14 김동렬 2011-09-24 8943
1013 동물 출석부 image 11 김동렬 2011-09-23 78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