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서프라이즈에서)

고민하는 모습이 아쉽다.
우리가 사회로 부터 얻어야 하는 것은 신뢰 뿐이다.
함께 가기 위해 고뇌하고 부대끼는 데서 신뢰가 싹트는 법이며
신뢰를 얻고서야 천하를 얻을 수 있는 법이다.

좌파 참 편해서 좋겠다.
진지한 고뇌는 찾아볼수도 없다.
어디 저쪽동네에서 가져온 자로 줄을 딱 그어놓고
마음에 안드는 넘은 무조건 그어진 금 저쪽으로 제쳐 버린다.
그 기계 한번 편리하다.

어떤 경우에도 책임은 그 기계에 있고
자기는 책임이 없다.

고뇌할 필요도 조심할 필요도 신중할 필요도 없다.
조심스레 의사를 타진하고 뜻을 모아가는 과정은 통째로 생략된다.
신뢰를 얻어도 그 도그마라는 기계가 신뢰를 얻을 것이며
그 인간은 신뢰를 얻지 못할 것이다.

그 줄 긋는 연장이 신뢰를 얻어서
그 한사람 밥벌이는 어찌 가능하겠으되
세상을 바꾸지는 못한다.

어떤 경우에도 세상의 주인은 끝끝내 인간이기 때문이다.
당신네들이 입만 열면 외쳐되는 교리와 주술과 경전과 염불과 찬송가가 아니라
인간이 이 세상의 주인이기 때문이다.

인간의 얼굴을 한 좌파가 그립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06 김경재 박범진의 라디오대담 김동렬 2002-11-12 15015
305 Re..이거 실제상황이유? 스피릿 2002-11-12 12728
304 Re.. 구두로 들었음 김동렬 2002-11-12 13071
303 진짜 미칠 것 같습니다. 빼빼로데이 2002-11-11 14438
302 단일화 논쟁을 더 확대하고 이용해야 한다 아다리 2002-11-11 12222
301 노무현은 언제나 옳은가? 김동렬 2002-11-11 13960
300 Re.. 몽준은 이런 방법으로 자폭하는 거지요. 김동렬 2002-11-11 14231
299 단일화충격 - 이것이 노무현식 정치다 image 김동렬 2002-11-11 17320
298 [펌] 윤도현, 사랑할 수 밖에 없는 그대! 이영호 2002-11-10 16313
297 Re.. 몽의 마음이나 김정일 마음이나 김동렬 2002-11-10 12494
296 [펌] 서프라이즈의 뽀띠님의 글... 은혜 2002-11-09 11913
295 Re.. 정몽준은 이미 항복했다고 봄 김동렬 2002-11-09 13374
294 Re.. 야구는 야구이고 김동렬 2002-11-09 14837
293 누가 추미애의원을 울게 하는가? image 김동렬 2002-11-09 13385
292 펌 - 오마이뉴스 독자란에서 김동렬 2002-11-09 15986
291 당달봉사의 나라 Y 2002-11-08 14398
290 이회창이 TV토론에서 헤메는 이유 skynomad 2002-11-08 16898
289 바닥민심이 노무현이란 말... 과자 2002-11-09 12863
» 인간의 얼굴을 한 좌파가 그립다 김동렬 2002-11-08 12840
287 김용갑, 김대중보다 더한 꼴통이 나타났다. 두둥.. 이영호 2002-11-07 161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