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14]곱슬이

2009.06.18 (13:16:34)

빨간구두 핑크빛 정장
프로필 이미지 [레벨:22]id: ░담░담

2009.06.18 (13:20:23)

죽일놈
개씨끼
만 있어도 아오.
주어거 없어도 이젠 다 아오.
[레벨:6]폴라리스

2009.06.18 (14:18:53)

나처럼  점잖은(?)척 하고자 하는 사람의 입에서 파블로프의 조건반사와도 같이 그이름만 들으면 저절로 쌍욕이 튀어나오게 하는 그 인간은.... 참말로 연구대상일세. 특이해.
프로필 이미지 [레벨:30]ahmoo

2009.06.18 (14:33:46)

다빈치코드를 능가하는 창의적인 도안이오. 다 괴이한 생물체가 한국에 불시착하면서 생긴 일이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ahmoo

2009.06.18 (14:36:51)


강원일보에 따르면 원주시가 지난 1일자로 발행한 '원주 행복' 제230호 12면 만평엔 '6월은 호국보훈의 달'이라는 제목으로 '호국영령'이라고 쓰인 비석 앞에 묵념을 하고 있는 가족의 모습이 그려졌다. 그런데 비석 아래 제단 옆에 적힌 상형문자 모양의 문구를 세로로 살펴보면 '이명박 개○○, 이명박 죽○○'이라는 글자가 선명하게 적혀 있다. 원주시는 이 같은 사실을 까맣게 모른 채 시민과 출향인사들에게 홍보지를 배포했다.

신문에 따르면 이처럼 황당한 사건은 17일 오전 지역구 국회의원인 한나라당 이계진 의원의 공식 블로그에 한 시민이 캡처 화면과 함께 공개하면서 알려지게 됐다. 그러나 원주시 관련부서는 시정 홍보지가 발행된 지 2주일이 넘도록 이 같은 상황을 알지 못했다.

원주시 관계자는 "당시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 및 조문 시점이었던 것 등이 영향을 준 것 같다"면서 "해당 시사만화가를 즉각 불러 엄중 질책하고, 계약 해지를 통보했다"고 말했다. 그는 "만화의 구석구석까지 살피기는 어려운 일이지만, 이 같은 불미스러운 일을 미리 예방하지 못한 점은 송구스럽다"고 해명했다.
 
문제의 만평을 그린 시사만화가 최모씨는 강원일보와의 전화통화에서 "시사만화가로 세상을 바라보는 시각이 있다"면서도 "시보에 실을만한 내용은 아니었다고 인정한다"고 말했다. 그는 "좋은 이야기만 한다면 시사만화의 생명력은 없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7]꾸이맨

2009.06.18 (14:44:23)

ㅋㅋㅋ
프로필 이미지 [레벨:24]꼬치가리

2009.06.18 (15:17:22)

고수들의 장난기가 발동이 되는 갑소.
곳곳에서 재미난 일이 생겨날 조짐이구랴.
[레벨:7]꼬레아

2009.06.18 (16:36:06)

이명박죽일놈 이명박개새끼 그리고 빨간구두 핑크빛 정장 그리고 노랑 풍선
프로필 이미지 [레벨:15]노매드

2009.06.18 (16:46:48)

단순히 회전만 시킨 것이 아니고 90도 회전시킨 다음 좌우를 뒤집어야 해독이 됩니다.
그러니, 2주가 지나는 동안 몰랐죠.
쉽게 발각되면 폭탄 구실을 못하죠.
이미 퍼질 대로 퍼진 다음에 터져서, 아주 제대로 작동한 폭탄입니다.
첨부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92 20년 후불제 알바구함 11 곱슬이 2009-06-19 4120
391 공포감 극복 8 곱슬이 2009-06-19 3877
390 내가생각하는 구조론 4 꾸이맨 2009-06-18 3261
» 6월은 호국보훈의 달 image 9 김동렬 2009-06-18 6289
388 다시 바람이 분다 image 눈내리는 마을 2009-06-18 3240
387 나도 했다. 그래서 너도 할 수 있다. 허벅지9 2009-06-18 3786
386 오류가 발생하는 시스템에 대한 구조론적 대안은 무엇일까요? 12 통나무 2009-06-16 3341
385 홍매실 image 4 안단테 2009-06-15 9513
384 조중동 개그 (뒷북조심) 4 르페 2009-06-13 4074
383 혜안이 밝으신 님께 묻고 싶습니다. 1 수정부 2009-06-13 3369
382 이제는 현직 대통령도 존중해줘야 할 때 image 4 EUROBEAT 2009-06-12 4121
381 그냥 이런영상 한번씩 보고 있다오 1 폴라리스 2009-06-12 3062
380 아빠가 TV에 나왔습니다. image 1 꾸이맨 2009-06-11 3285
379 마더 image 2 양을 쫓는 모험 2009-06-11 3887
378 정치란? 1 꾸이맨 2009-06-10 3122
377 마더 image 7 꾸이맨 2009-06-08 4903
376 같이 가치 2 지여 2009-06-07 3270
375 도로 하수구 1 무위 2009-06-07 4267
374 역사를 기록하는 김동렬님에게 진심으로 존경을 보냅니다. 2 별바다 2009-06-05 3568
373 정말 일 많이 했네요. 3 무위 2009-06-05 33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