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121 vote 0 2024.07.02 (15:55:39)



다르마를 따라 대본대로 가야 한다. 문제는 대본이 없는 소인배. 자기 계획이 없으므로 상대를 찔러본다. 이겨먹으려는 마음을 가지고 상대를 지켜보다가 반대로 움직인다. 이 경우 집단의 무의식에 의해 마음이 조종된다. 강형욱 폭로자, 르노코리아, 박철, 타진요, 윤석열 등이 이상한 짓 하는 이유는 집단의 압박을 받아 흥분했기 때문이다. 호르몬 뿜뿜. 집단의 무식에 마음이 조종되면 소인배. 이겨먹으려는 마음을 먹는 순간 사회적 동물인 인간의 사회성에 지배되어 털리고 마는게 불쌍한 인간. 자기 계획이 있어야 한다.  


바이든은 사퇴가 답

밀당 좀 하다가 적당한 타이밍에 물러나라고. 트럼프는 약 먹고 버텼을텐데. 무대가 만들어졌다. 대본대로 연기해라. 사퇴가 정답이다. 이왕 사퇴할 작정이면 조금 더 애먹이고 사퇴해도 된다. 


왜 서양이 동양을 지배하는가? 

칼럼


이념이란 무엇인가?

칼럼


교종소승 정의당, 선종대승 민주당 

칼럼


타투를 해야 하는 이유  

칼럼


다르마와 요짐보

칼럼


손웅정과 학부모의 문제
어떤 메갈의 삽질

감독자 인공지능 나왔다

에어컨 없는 프랑스 올림픽

박철 옥소리의 경우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98 구조론 제 28회 창세기 김동렬 2024-07-14 278
1297 수수께끼는 모두 풀렸다. 스모킹 건 이종호 김동렬 2024-07-11 857
1296 김건희 한동훈 결말은 동귀어진 김동렬 2024-07-09 638
1295 구조론 제 27회 힘 짐 도움 김동렬 2024-07-07 312
1294 허웅 르노 KBS 무너지는 한국 1 김동렬 2024-07-04 955
» 손웅정 삽질 르노코리아 이다은 김동렬 2024-07-02 1121
1292 구조론 제 26회 깔때기 구조론 김동렬 2024-06-30 517
1291 손웅정 박세리 장윤정 박수홍 친족상도례 김동렬 2024-06-27 826
1290 전여옥 한동훈 전쟁, 유진박 문제 있다. 김동렬 2024-06-25 831
1289 구조론 제 25회 다르마의 길 김동렬 2024-06-23 532
1288 조국 교수님 한동훈 학생 낙제시켜 1 김동렬 2024-06-20 1007
1287 푸틴 김정은 유착 윤석열 시진핑 난감 1 김동렬 2024-06-18 968
1286 구조론 제 24회 존재와 무 김동렬 2024-06-16 574
1285 신라금관의 비밀 김동렬 2024-06-13 676
1284 동해 석유 안 파면 선거때마다 들고 나온다 1 김동렬 2024-06-11 1002
1283 구조론 제 23회 지식의 원론 김동렬 2024-06-09 615
1282 도처에 금쪽이 정신병동 대한민국 1 김동렬 2024-06-06 1120
1281 민희진 맞다이 전성시대 김동렬 2024-06-04 848
1280 제 22회 구조론의 주요개념들 김동렬 2024-06-02 658
1279 방시혁 민희진 강형욱 간 큰 사람들 김동렬 2024-05-30 1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