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불의한 정권의 억누르는 힘이 강할수록 밸런스를 복원하는 민심의 반동력도 강해진다. 한 번 빗장이 풀리면 커다란 파도가 들이닥치는 법이다. 구조론의 깔때기 법칙이다. 깔때기 위의 압력이 클수록 아래로 나오는 속도는 빨라진다. 진실을 가두는 거짓의 힘이 클수록 민심의 반격속도는 빠르다.


https://youtube.com/live/14JEyjbHBRk


쿠팡 과로사


개처럼 달리고 있습니다. 쪽지 대화가. 주 63시간 과로하다가 죽었다는데 69시간 강요한 윤석열은 양심에 찔리는거 없냐?



헌재 친족상도례 폐지


박수홍, 박세리, 장윤정법, 손웅정도 돈은 아니지만 폭력, 돈이 오고가면 가족도 가족이 아니다. 쉽게 돈을 뜯을 수 있다는 생각이 자신의 정신을 망가뜨려. 자신의 정신이 망가졌으므로 자신이 피해자라고 생각. 자신이 피해자이므로 보상을 받겠다고 돈을 뜯어내는 악순환.



임성근 이종호 이건희 커넥션



폭력의 중독성



전 국민이 금쪽이



교종과 선종의 의미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98 구조론 제 28회 창세기 김동렬 2024-07-14 280
1297 수수께끼는 모두 풀렸다. 스모킹 건 이종호 김동렬 2024-07-11 860
1296 김건희 한동훈 결말은 동귀어진 김동렬 2024-07-09 641
1295 구조론 제 27회 힘 짐 도움 김동렬 2024-07-07 314
1294 허웅 르노 KBS 무너지는 한국 1 김동렬 2024-07-04 956
1293 손웅정 삽질 르노코리아 이다은 김동렬 2024-07-02 1122
1292 구조론 제 26회 깔때기 구조론 김동렬 2024-06-30 517
» 손웅정 박세리 장윤정 박수홍 친족상도례 김동렬 2024-06-27 826
1290 전여옥 한동훈 전쟁, 유진박 문제 있다. 김동렬 2024-06-25 831
1289 구조론 제 25회 다르마의 길 김동렬 2024-06-23 533
1288 조국 교수님 한동훈 학생 낙제시켜 1 김동렬 2024-06-20 1008
1287 푸틴 김정은 유착 윤석열 시진핑 난감 1 김동렬 2024-06-18 969
1286 구조론 제 24회 존재와 무 김동렬 2024-06-16 574
1285 신라금관의 비밀 김동렬 2024-06-13 677
1284 동해 석유 안 파면 선거때마다 들고 나온다 1 김동렬 2024-06-11 1004
1283 구조론 제 23회 지식의 원론 김동렬 2024-06-09 615
1282 도처에 금쪽이 정신병동 대한민국 1 김동렬 2024-06-06 1120
1281 민희진 맞다이 전성시대 김동렬 2024-06-04 849
1280 제 22회 구조론의 주요개념들 김동렬 2024-06-02 660
1279 방시혁 민희진 강형욱 간 큰 사람들 김동렬 2024-05-30 1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