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880 vote 0 2024.02.20 (16:08:41)


인간들이 비겁하다. 어제는 꼰대싫어. 오늘은 내가 꼰대. 이강인 욕해도 꼰대논리로 욕하는건 웃기지. 언제부터 꼰대였나? 꼰대 7급 자격증 땄냐? 서경덕도 쓰레기다. 태극기는 북한장사. 서경덕은 일본장사. 뭐가 달라? 일본 욕하면서 일본을 왜 가? 겉으로는 욕하지만 실제로는 내 밥줄 일본. 본심은 일본찬양. 일본에 엉겨서 뜯어먹으려는 기생충 행동. 한국 얼굴에 침뱉는 말종. 서경덕은 그냥 일본 가서 눌러 살아라. 


https://youtube.com/live/Dvbi4JHmJUo


조국 한동훈 생닭 먹었냐?


마키아벨리는 정치를 그렇게 안 가르쳤다. 정치는 카리스마지 감성팔이가 아냐. 좌파들이 진성성 성찰 어쩌고 하니 이준석이 연탄배달 하고 한동훈이 닭장사 하고 신파정치 유치찬란. 정치는 외부의 적을 발견하는게 중요. 내부에서 자기편을 죽이는 것은 우파. 외부에서 큰 적을 발굴하는 것은 좌파. 구조론은 문명 대 야만의 대결. 인간 대 비인간의 대결. 근대와 봉건의 대결. 

조국 지지율이 높다는 보도가 있는데 PK를 흔들어 놓으면 뭐가 되어도 될듯. 한국 정치는 결국 지역균형이거든. 조국신당은 국민들에게 선택지를 준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 가능. 



이준석 이낙연의 작당삼일


숙주가 없으면 꼼짝 못하는 정치 기생충들. 5석 되면 국고보조금이 나온다는데 당놓고 돈먹기냐? 집사나 할 사람이 당대표를 하고 참모나 할 사람이 당을 차리고 참 잘들 노는구나. 한심한지고. 이낙연은 아무 이익이 없는데도 저런 짓 하는거 보면 윤석열 지령을 받았나 싶네. 



박용진 하위 10 퍼센트

 

일베표 받으려고 비닐봉지 찢으면서 봉확찢 한거 국민들이 다 기억한다. 박주민 말이 맞다. 박용진은 느끼하게 생겨가지고 국힘당 기쁨조 일만 하니 지지율이 없지. 이재용 닮았어. 



의새냐 검새냐 기득권의 폭압


500명 증원해도 되는데 괜히 2천명으로 불을 지르고 한동훈이 수습하는 그림이라는데. 각본은 나왔고. 



인간 쓰레기 서경덕


일본을 좋아하지 않으면서 일본 가서 희희낙락 할 수 없지. 일본이 좋으니까 어리광 부리는 것. 진짜 싫어하면 쳐다보지도 않아. 지가 뭔데 독도를 팔아? 공적 영역을 개인이 건드리는게 아냐. 



이강인 죽이기와 살리기


사람 물고 늘어지는게 가장 만만해. 시스템을 건드리는 것은 절대 못하지. 비겁한 인간들. 평소에 갖고 있는 불만을 터뜨리는 거. 이강인 아니라도 화가 나 있어. 어제까지 꼰대 욕하다가 오늘은 갑자기 꼰대전사로 돌변. 웃겨. 



미국의 역대 대통령 평가


정치학자들의 평, 1위는 링컨, 2위는 루즈벨트, 3위는 워싱턴, 오바마 7위. 바이든 14위 트럼프 꼴찌 45위.


링컨은 삽질왕. 6개월에 끝날 전쟁을 4년 끌고 명장 맥클라렌을 쫓아내고 서부 땅을 공짜로 나눠줘서 인디언 말살에 성공하고 모든 들소를 다 죽이고 후임자 그랜트는 술에 취해서 그냥 말아먹고 최악의 최악의 최악의 최악을 달렸지. 

  링컨을 높이 평가하는 이유는 그렇게 하지 않으면 전쟁이 재발하기 때문. 전술적 관점에서 보면 링컨은 장단점이 뚜렷한 공과 과가 공존하는 인물. 전략적 관점에서 보면 링컨은 미국이라는 종교의 교주. 신성불가침 성역



타이즈맨의 변태행동



서편제와 동편제의 비밀



마동석 액션이 먹히는 이유


버트 케네디: 혹시 이탈리아 서부극을 본 적이 있습니까?
존 포드: 농담이겠지?
버트 케네디: 아뇨, 진짜 그런 게 있어요. 그리고 몇 편은 제법 유명하답니다.
존 포드: 어떻게 생겨먹었는데?
버트 케네디: 이야기와 사건은 없고, 그냥 살인만 있어요.
이야기와 사건이 있으면 소설이지 영화가 아니지. 마동석 액션이 먹히는 이유는 리얼 액션이기 때문. 그럼 진짜 리얼 액션인가? 그건 중요하지 않음. 이소룡 액션도 가짜지만 다들 속았지. 이소룡 영화나 서부영화나 마동석 영화나 본질이 같음. 그냥 팬다는 거. 가짜라도 사실의 어떤 요소가 있으면 그게 리얼. 매트릭스의 총알 피하기도 가짜지만 사실의 어떤 요소가 있음.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41 구조론 제 9회 신의 초월 김동렬 2024-03-03 464
1240 문재인 망친 임종석 김동렬 2024-02-29 1243
1239 조국 이성윤 이재명 삼위일체 3 김동렬 2024-02-27 1090
1238 구조론 제 8회 진리의 초대 김동렬 2024-02-25 381
1237 조국 보스기질 한동훈 자객기질 1 김동렬 2024-02-22 1128
» 친일관종 서경덕 꼰대한국 이강인 김동렬 2024-02-20 880
1235 구조론 2월 18일 제 7회 천재의 통찰 김동렬 2024-02-18 531
1234 손흥민 이강인 21세기 카스트 축구 3 김동렬 2024-02-15 1259
1233 나얼 노주현 보수본색 1 김동렬 2024-02-13 925
1232 구조론 방송 2월 11일 제 6회 에너지 김동렬 2024-02-11 495
1231 국힘당이 망하는 이유는 인구이동 김동렬 2024-02-08 1009
1230 행동하는 앙심 생닭 한동훈 김동렬 2024-02-06 996
1229 구조론 2월 4일 제 5회 양자역학 김동렬 2024-02-04 727
1228 고졸 양향자 시다바리 하버드 윤석열 1 김동렬 2024-02-01 1124
1227 차범근 오은미 사람이 있다 김동렬 2024-01-30 1380
1226 유튜브 구조론 방송 4회 7시 30분 이것과 저것 김동렬 2024-01-28 655
1225 김어준 생각 한동훈 생각 1 김동렬 2024-01-25 1415
1224 한동훈의 삼일천하 김건희의 수렴청정 김동렬 2024-01-23 1355
1223 구조론 3회 입력과 출력 김동렬 2024-01-21 764
1222 눈치 없이 말리는 시누이 이수정, 김건희 분노 3 김동렬 2024-01-18 15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