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873 vote 0 2022.09.28 (13:46:49)

 


https://youtu.be/jXNWpFSCJOU


삼사일언이라. 군자는 매사에 세 번 생각하고 한 번 말해야 한다. 막말을 마구잡이로 쏟아내는 자가 높은 자리에 올라앉아 있다. 죄를 저지르고 사과도 하지 않고 국민을 윽박지른다. 국민 70퍼센트가 바이든으로 들었다면 잘못 들리게 발음한 본인의 혀를 의심하는게 맞다. 국회를 모욕했으니 탄핵감이다. 이렇게 초반부터 홈런을 빵빵 때려준다면 2년 후 총선까지 기다려야 하는 재탕 탄핵은 어림도 없고 자빠진 김에 쉬어간다고 자진하야로 정리하는게 맞다. 물러나기 좋은 10월이 온다. 



먹히지 않는 거짓말 윤석열


국민 60퍼센트가 바이든으로 들었다는데.

엎어진 물을 주워담아 봤자 그 물은 오물

카메라 발견하고 일부러 말한 거 국민이 다 알아. 대화하던 중에 우연히 카메라에 잡힌게 아니라

카메라를 발견하고 뭐라도 말해야 하겠다 싶어서 문득 떠오른 말을 즉흥적으로 해버린게 찍힌 거.

녹음기 없는 일반 카메라로 순간 착각했나벼. 


상식적으로 그 상황에서 바이든으로 들리는게 맞지. 

설사 윤씨 혀가 꼬부라져서 발음을 이상하게 했다고 해도 

그건 윤씨 발음의 문제고 국민에게는 바이든으로 들리는게 정상.

일단은 들리는 대로 듣는게 상식이고 해명은 원인제공자의 문제.

개떡같이 말해놓고 찰떡같이 알아들으라고 윽박지르는게 어딨어?



무식이 본질


여론조사가 점차 인사실패에서 무능으로 옮겨가고 있다는데 본질은 무식을 들킨 것. 인사실패는 기레기들이 협잡한다고 힌트를 준 거. 인사는 확실히 팩트가 있으므로 걸고 자빠질 수 있지만 본질은 무식. 바보.



기시다 김정은 시진핑


경제위기는 외교실패 때문. IMF도 김영삼의 외교막말이 원인. 지금도 외교고립으로 중국과는 무역적자, 일본은 북한과 수교, 그 과정에서 윤석열 박살



정의당의 멸망공식


잘난척 하는 자의 남탓놀이는 언제나 자멸로 귀결. 무슨 수를 쓸수록 수렁에 빠지는 것. 물이 들어오지 않는데 노를 저으니 멸망하는 것.정의당은 주사파, 노동계, 개혁당 3자가 손을 잡은 것. 주사파는 이석기가 몰락시켰고, 참여계는 페미가 가세하면서 떨어져 나갔고, 노동계는 귀족노조에 발목이 잡혀 진작에 쇠퇴했고


페미가 윤석열을 방조하며 급작스럽게 몰락한 것. 원래 주사파와 개혁당의 싸움이었는데 둘이 동시 몰락, 장개석이 내부의 적 공산당을 제거하려면 외부의 적 일본은 천천히 해결해도 된다는 전략으로 망한 것과 같은 거. 친민주당 성향 내부의 적인 개혁당 잔당을 토벌하려면 윤석열과 손을 잡아도 괜찮다는게 이재명 잡으려고 윤석열과 붙어먹은 똥파리 논리


페미는 확실한 어젠다를 잡았기 때문에 우향우를 해도 된다고 생각하고 마음껏 배신한 것. 어떤 핵심을 잡으면 즉각 보수화 되는 경향이 있음. 특히 인맥을 잡으면 인간이 보수화 되는데 양정철 전해철이 대표적. 친문이라는 확실한 알을 잡았으니 알장사를 하는게 알박기. 알을 잡았으니 알팔이를 하는 것. 



러시아가 고전하는 이유


전쟁은 원래 수비가 유리한데 국소적으로는 공격이 유리하다.

수비가 유리한 것은 당연히 공격은 움직이고 움직이면 노출되기 때문이다.

공격이 유리한 것은 이곳저곳 찔리보다가 먹힌다 싶은 데를 때리기 때문이다.

즉 공격은 자신이 불리하다 싶으면 공격을 안 하는 거다.

공격이 유리한게 아니고 공격이 유리한 때가 오면 거기에 맞춰서 공격하는 것이다.

불리한 공격은 하지 않으므로 공격했다면 무조건 공격이 유리한 것이다.

그러나 전쟁 전체로는 무조건 수비가 유리하다.

이번 우러전쟁은 우크라이나가 수비를 하고 러시아가 공격을 하므로 우크라이나가 유리하다.

최근 전선에서는 우크라이나가 역공을 하고 있는데 이 경우는 공격측 우크라이나가 유리하다.

이곳 저곳 찔러보다가 칼이 들어가는 데를 찌르기 때문이다.

러시아가 20만병을 전선에 늘여세우고 있으면 우크라이나는 여기저기 찔러보다가

상대의 약한 지점을 찾아고 한 곳에 십만 병역을 몰빵하면 된다.

그럼 러시아도 같은 방법을 쓰면 되지 않을까? 그게 안 된다.

왜? 러시아는 목표가 없다. 이미 목표달성. 이대로 휴전하고 싶은데 젤렌스키가 거절하고 있는 것.


1. 전쟁 전체적로는 수비가 유리한데 우크라이나가 수비다.

2. 부분적으로는 공격이 유리한데 지금 우크라이나가 공격한다. 



뒤집어라 그러면 보일 것이다



엘리트의 생존법



빛에 대한 추가 이야기



패턴 대칭 


[레벨:30]스마일

2022.09.28 (14:10:56)
*.245.254.27

외교의 본질은 친구 사귀는 거.

친구는 많을 수록 좋은데

굥은 있는 친구도 다 쫓아내....

사회생활을 안 해본 증거 아닌가?

[레벨:30]스마일

2022.09.28 (15:40:29)
*.245.254.27

군자는 매사에 세 번 생각하고 한 번 말해야 한다.

호랑이는 토끼를 잡을 때에도 매사에 최선을 다해야한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26 김남국 해명과 박원순 실수 2 김동렬 2022-10-17 1597
1025 주인을 향해 짖는 김문수 전여옥 1 김동렬 2022-10-15 1271
1024 친일망언 정진석 1 김동렬 2022-10-12 1355
1023 여가부의 실패. 공무원 하는 일이 다 그렇지. 김동렬 2022-10-10 1239
1022 이준석 박수홍 잘못될 것은 잘못된다 1 김동렬 2022-10-08 1418
1021 추물 김동길 오물 류호정 김동렬 2022-10-05 1445
1020 아스퍼거 증후군에 대한 이해와 오해 김동렬 2022-10-03 1158
1019 대통령 하기 싫은 윤석열 김동렬 2022-10-01 1344
» 애물단지 윤석열 2 김동렬 2022-09-28 1873
1017 쪽팔고 죽다 원술과 윤석열 김동렬 2022-09-26 1289
1016 윤석열 탄핵이냐 하야냐 2 김동렬 2022-09-24 1735
1015 윤석열 천공 수수께끼는 풀렸다 김동렬 2022-09-21 1779
1014 푸틴과 젤렌스키 김동렬 2022-09-19 1140
1013 탐욕의 다이애나 김동렬 2022-09-17 1476
1012 유시민 윤석열 알몸논쟁 2 김동렬 2022-09-14 1777
1011 독재자와 추종자 푸틴과 윤석열 김동렬 2022-09-12 1551
1010 영국 악인 엘리자베스의 죽음 김동렬 2022-09-10 1564
1009 명찰왕 윤석열 1 김동렬 2022-09-07 2027
1008 대필왕 김건희 1 김동렬 2022-09-05 2046
1007 김건희 충격, 대필이냐 공장이냐? 김동렬 2022-09-03 2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