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0]dksnow
read 2304 vote 0 2023.07.08 (10:34:58)


문명에 대해서 이야기해보자. 

서유럽 문명은, 메소포타미아-이집트-인더스 문명의 회랑에서 출발해서, 그리스-로마를 거쳐, 알렉산더에 의해 재개발된 아랍(페르시아)를 지나, 몽골의 페르시아 박멸에 의한 르네상스의 덕으로 18-19세기의 화려한 세계사의 장을 연다.


중국문명이라고 알려져 있지만, 장안 (시안)의 위치에서 보듯이, 실크로드의 동쪽 끝이고, 메소포타미아에서 발아한 문명이 초원과 사막의 길을 타고, 시안이라는 황하 종점에 닿아서 문명의 꽃을 핀것으로 봐야한다. 중국사에 대해서 너무 설들이 많은건, 징기스칸과 한족문명권을 구별못한 서유럽 지식인들에 의해서 오해가 있어서이다. 결국, 12-13세기 몽골에 의해 한족은 북쪽의 수도 북경을 얻게 되고, 만주족인 청나라 (18세기)를 거쳐, 서유럽이 아프리카와 아메리카를 식민화 하는 동안 동남아시아를 식민화 한다. 현재도 동남아의 상류층은 화교들이 장악한 형국. 일본과 한국에서만 조그마한 차이나타운이 있지, 식민화의 과정을 겪지 않고 대등하게 무역을 하고 있는 상황.


결국엔, 아프리카, 아메리카 (미국도 동서부를 제외하면 비문명), 중앙아시아에는 문명이라는것이 발달되지 않았던것. 1-2차 세계대전과 우연한 미국 대통령 윌슨의 민족주의에 의해 국가라는게 그려지고 국경이 만들어졌던것. 


그나마, 60-90년대까지의 냉전이 제3세계라는 비문명권 국가들을 묶어주는 역할을 했던 것이고. 냉전이 끝난후 30년이 지난 지금, 제 3세계는 끝없이 전쟁중. 다만 우린 주류 언론에 의해서 러-우전쟁만 보고 있는 것. 정확하게 국소전쟁은 아프리카, 아메리카, 중앙아시아에서 일어나고 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9 오리 2020-06-05 82445
2106 무량판 구조에서 펀칭 현상이 나타나는 이유 chow 2023-07-30 2426
2105 집을 사도 보수가 되지 않는 사람이나 조건이 있나요? 1 서단아 2023-07-19 2554
2104 장안생활 격주 목요 모임 image 1 오리 2023-07-19 1835
2103 폭력과 매력 사이에 형식이 있다 2 dksnow 2023-07-11 3007
2102 쓰레드 후기 레인3 2023-07-10 2571
2101 차별하는 본능 극복 2 서단아 2023-07-08 2640
» 문명과 21세기 image dksnow 2023-07-08 2304
2099 최근 프랑스 시위를 보며 2 서단아 2023-07-06 2893
2098 장안생활 격주 목요 모임 image 오리 2023-07-05 2232
2097 코로나 시기 아이들의 정서적 공백, 사회성 공백 3 이상우 2023-06-28 3595
2096 구조론의 내부개념 SimplyRed 2023-06-28 2843
2095 장안생활 격주 목요모임 image 오리 2023-06-21 3581
2094 어느 새 바람에 알이랑 불어와 한을 곁에두고 날아가 최선최석규 2023-06-20 3673
2093 아이의 문제에 교사가 휘말릴 때 image 2 이상우 2023-06-13 4856
2092 장안생활 격주 목요모임- 출간 파티 image 7 오리 2023-06-07 5673
2091 개념없는 인공지능 image 2 chow 2023-06-05 5899
2090 대니얼 카너먼의 돌 1 chow 2023-06-03 5419
2089 국토학교를 소개합니다 수원나그네 2023-06-03 5420
2088 학교폭력예방법의 개정 방향 이상우 2023-05-30 5484
2087 장안생활 격주 목요모임 image 오리 2023-05-24 59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