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2]바람21
read 1116 vote 0 2021.12.03 (01:22:46)

구조론으로 보면 공간은 대칭의 축이며,
존재는 외력에 대응하므로 균일의 경지까지 대칭가속복제한다
그러나 실제 우주에서는 공간만 가속팽창할뿐
입자(일반적으로 인식하는대칭)는 일정하다

공간의 조건은 대칭(변화 주체)의 존재이므로 대칭은 반드시 존재할 것이다

파동은 공간의 파동이다
파동의 대칭성이 대칭가속복제의 대칭이며
입자란 공간의 대칭성이 꼬여있는 상태이다

닫힌계 안에서 에너지 총량은 유한하지만
에너지의 작용점은 극한으로 간다
대칭이 극한으로 갈 수 있다


척력의 엮임이 인력이 된다
공간의 대칭성이 꼬인것이 입자다

어떤 조건의 엮임이 페르미온을 보손으로 바뀌게 하는지는
오직 별만이 알고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1.12.03 (09:45:17)

공간이 뭔지는 아직 아무도 모릅니다.

구조론에서 말하는 공간은 물질의 변화를 설명하려고 도입한 개념입니다.

공간이라는 것은 없고 물질의 공간성 곧 대칭성이 있다는 거지요.

무슨 말인가 하면 바람21님은 말하는 공간은 

진공이 사실은 진공이 아니고 암흑에너지거나 

물질이 탄생하기 이전의 그 무언가라는 의미가 된다는 거지요.

진공은 과연 진공인가?

아직 아무도 모르지요.

현재로는 그냥 진공은 진공이다 하고 얼버무리는 거.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7 오리 2020-06-05 23692
1915 푹신한 거 찾지마라. image chowchow 2022-01-20 732
1914 목요 격주 공적모임 공지 image 2 김동렬 2022-01-19 580
1913 새로운 학문의 구상 오민규 2022-01-19 447
1912 재벌에 붙잡힌 남한 dksnow 2022-01-15 792
1911 NFT는 무엇인가 1 chowchow 2022-01-14 879
1910 자이로볼의 원리 image chowchow 2022-01-13 630
1909 적신호 우회전? chowchow 2022-01-13 555
1908 코로나 2년 남짓 후 dksnow 2022-01-07 690
1907 유럽순례 소식은 이곳에 연재합니다~ 수원나그네 2022-01-01 621
1906 2021-12-30 목요일 구조론 송년 온라인 모임 2 오리 2021-12-29 875
1905 형식의 의미 chowchow 2021-12-29 617
1904 유럽 순례를 재개합니다~ image 3 수원나그네 2021-12-29 841
1903 종로에서 뺨맞고 1 chowchow 2021-12-28 803
1902 구조론 사이트 접속 방식 변경 http -> https 4 오리 2021-12-28 734
1901 멍청한 설명 4 chowchow 2021-12-27 1025
1900 수학적 직관주의에 대하여 1 오민규 2021-12-18 1195
1899 미적분과 통계 그리고 에너지 이금재. 2021-12-14 1015
1898 현대 수학의 실패 (미적분과 확률) 이금재. 2021-12-10 1238
1897 가속팽창과 시공간 우선순위 문제 1 바람21 2021-12-03 1212
» 대칭중첩 1 바람21 2021-12-03 1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