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2042 vote 0 2023.11.09 (00:43:37)

    인생은 게임이다. 게임은 의사결정의 부단한 연결이다. 의사결정이 서로 연동되어 에너지원을 공유하면 효율적이다. 인생의 정답은 합리적인 결정을 계속하는 것이다. 앞의 결정에 뒤의 결정을 연동시켜 효율을 얻으면 이긴다. 게임은 다음 스테이지로 연결된다.        


    에너지 흐름이 끊어져서 사건을 다음 단계로 이어가지 못하고 지금까지 해놓은 것이 무효가 되면 게임에 진 것이다. 제작 중인 영화가 중간에 엎어지는 것은 충무로에서 흔한 일이다. 끝까지 불씨를 살려서 만렙을 찍고 최종보스를 죽이고 사건을 완결해야 이긴다.    


    둘이 하나의 에너지원을 공유하며 상호의존성이 작동하는 게임의 구조 안에서 우선순위를 정해야 한다. 큰 것을 먼저 하고 작은 것을 나중 해야 한다. 작은 것을 먼저 하면 큰 것이 들어갈 자리가 없다. 먼저 설치한 것을 도로 빼야 한다. 자신이 이룬 성과를 부정한다.    


    에너지를 연결하여 지금까지 이루어 놓은 자신의 성과를 살려가는 것이 이기는 것이다. 반대로 자기부정의 모순에 빠지면 지는 것이다. 수원지에서 끌어온 물을 가정의 수도꼭지까지 연결해야 한다. 작은 파이프가 앞에 가고 큰 파이프가 뒤로 가면 연결은 실패한다.    


    인생에 두 개의 임무가 있다. 하나는 방향을 좁히는 것이며 둘은 압력을 유지하는 것이다. 수렴방향은 흥하고 확산방향은 망한다. 방향이 넓어지면 압력이 감소되어 에너지가 전달되지 않는다. 복선은 반전이 없고, 떡밥은 회수되지 않고, 애드립은 리액션이 없다.    


    ###


    탑은 위로 갈수록 작아진다. 사건은 뒤로 갈수록 세밀해진다. 그렇지 않으면 허리가 꺾어진다. 계를 닫아걸고 점차 공간을 좁혀서 내부의 압력을 유지해야 계 전체가 통제된다. 구석구석 말단부까지 힘이 전달된다. 그러려면 애초에 사건의 범위를 크게 잡아야 한다.    


    힘의 전달은 내부 압력의 유지로 가능하다. 압력의 유지는 공간의 축소로 가능하다. 공간을 줄이려면 미리 확보해둔 공간이 있어야 한다. 작게 시작하면 더 작아질 수 없다. 열 명이면 아홉 명이 한 명에게 압력을 가할 수 있다. 두 명이면 한 명에게 압력을 가할 수 없다.    


    방향이 수렴이면 계를 닫아걸어 압력을 가할 수 있다. 수렴방향은 흥한다. 방향이 확산이면 계가 열려서 압력을 가할 수 없다. 확산방향은 망한다. 어떻게 방향을 수렴시킬 수 있는가? 어떻게 범위를 좁힐 수 있는가? 계를 닫아걸 수 있는가? 힘을 전달할 수 있는가?    


    준비를 잘해야 한다. 미리 규칙을 정해두면 미래를 통제할 수 있다. 그것이 믿음이다. 설계도를 잘 그려야 한다. 포석 단계를 잘해야 한다. 이념의 깃발을 세워 동료를 모아야 한다. 미리 둔 포석, 미리 정한 규칙, 미리 만든 설계도, 미리 동료와 약속한 것이 믿음이다.    


    믿음 있는 사람이 앞만 보고 가는 이유는 등 뒤에 벽이 있기 때문이다. 미리 정해놓은 규칙이 내 등 뒤의 벽이 된다. 앞날의 불안을 극복하고 자신의 게임을 선택하게 한다. 타인을 이기려 하므로 방향이 흩어져 이기지 못한다. 언제나 이기는 게임은 신이라 불린다.


    ###


    규칙의 절반은 처음부터 정해져 있다. 우리는 남자나 여자로 태어난다. 흑인이나 백인으로도 태어난다. 잘나고 못난 얼굴로도 태어난다. 정해진 바운더리 안에서 움직이게 된다. 나머지 절반의 규칙은 내가 정해야 한다. 그것은 내가 게임의 종목을 선택하는 것이다.    


    생각하면 모세의 십계명도 인생의 규칙을 미리 정해놓은 것이다. 진보에 가담하고, 역사의 편에 서고, 진리의 편에 서는 것은 내가 선택할 수 있는 게임이다. 과학의 편에 서면 모아놓은 지식을 써먹지만 주술의 편에 서면 모아둔 지식을 사용할 수 없어 이기지 못한다.    


    인생의 답은 방향설정과 에너지 압박이다. 성공한 사람의 특징은 주변의 압박을 강하게 받는 것이다. 규칙이 없으면 압박을 받을수록 내가 파괴되지만 규칙이 있으면 압박을 받을수록 내가 더 강해진다. 지면 압박받을수록 손해고 이기면 압박을 받을수록 이익이다.


    혼자인 사람은 압박을 받을수록 벼랑끝으로 떠밀리지만 함께하는 사람들은 압박을 받을수록 리더를 중심으로 결집된다. 집단 내부에 코어를 만들고 중심으로 결속해야 이긴다. 웹툰 작가는 마감에 쫓기며 편집장의 압박을 받는다. 그럴수록 집중하여 걸작을 쓴다.    


    천재는 압박에 민감한 사람이다. 진리의 압박, 역사의 압박, 문명의 압박, 진보의 압박, 이념의 압박을 받을 때 인간은 대양을 건너는 거함처럼 편안해진다. 미리 정한규칙의 닫힌계 안에서 무슨 짓을 해도 압력은 유지된다. 절대로 더 나빠지지 않는다는 확신이 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닭도리탕 닭볶음탕 논란 종결 2 김동렬 2024-05-27 41982
공지 신라 금관의 비밀 image 7 김동렬 2024-06-12 32169
6558 허세의 종말 3 김동렬 2023-11-21 2140
6557 인류 최고의 발명 1 김동렬 2023-11-20 2336
6556 클린스만의 명암 김동렬 2023-11-20 2057
6555 시공간은 휘어지지 않는다 김동렬 2023-11-19 2025
6554 LG 구광모 회장 잘할까? 김동렬 2023-11-19 2012
6553 인간의 응답 김동렬 2023-11-16 2651
6552 재벌야구 실패 차명석 야구 성공 김동렬 2023-11-16 2227
6551 신의 진화 김동렬 2023-11-15 2049
6550 인요한님 맞을래요 김동렬 2023-11-14 2629
6549 염경엽 야구의 해악 김동렬 2023-11-14 2079
6548 슈뢰딩거의 고양이 3 김동렬 2023-11-13 2476
6547 인간의 비극 김동렬 2023-11-12 2161
6546 말씀과 약속 김동렬 2023-11-10 1993
6545 문명과 야만의 차이 1 김동렬 2023-11-10 2055
» 방향과 압박 김동렬 2023-11-09 2042
6543 중국인들이 씻지 않는 이유는? 김동렬 2023-11-08 2257
6542 얼빠진 이탄희 자살정치 2 김동렬 2023-11-07 4654
6541 구원의 의미 김동렬 2023-11-06 2069
6540 믿음의 의미 김동렬 2023-11-05 2101
6539 함흥차사 인요한 김동렬 2023-11-05 20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