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706 vote 0 2024.01.30 (15:39:24)

https://youtube.com/live/wo29jO3BG2A


  

  사람이 많은데 사람이 없다. 1+1은 2다. 초등학생이 봐도 2는 2다. 다들 눈치를 본다. 프레임을 건다. 흑백논리 들어가준다. 양자택일을 압박한다. 이념적 끼워팔기 시도한다. 슬프다. 드물게 사람을 발견하게 되기도 한다. 임용한은 뭔가를 아는 사람이다. 그는 적어도 책을 읽어본 사람이다. 차범근과 오은미 부부도 뭔가를 아는 사람이다. 차범근에 가려졌지만 오은미가 더 속이 깊은 사람이라고 나는 확신한다. 지금은 짐승의 시간이다. 인간은 말을 하는 점이 짐승과 다르다. 인간증명 쉽지 않다. 



천공의 전쟁지령


천공의 지식혐오, 주원장 행동이 한국의 과학을 망친다



이것은 공산독재


윤한회동 후 줄줄이 말 바꾸는 국민의 힘.. 프레시안 기사

언론의 자유, 표현의 자유, 신체의 자유 모든 자유를 박탈 당하고 공산독재 하에 신음하는 국민



이낙연의 끼워넣기 신공


박지원의 비판.. 이낙연이 윤석열 비판하는 것은 민주당 까려고.. 조중동이 잘하는 짓

윤석열 비판할 때는 뜬금없이 문재인 까기로 물타기 하고.  

김건희 비판할 때는 뜬금없이 이재명 까기로 물타기 하고. 

윤석열 비판은 문재인을 까는 추진력을 얻기 위한 준비동작이었다. 알리바이 확보

김건희 비판은 이재명을 까는 추진력을 얻기 위한 준비자세였다. 알리바이 만들고

정치 초단 이낙연이 이런 저질 꼼수를 국민에게 들켜버려



차범근의 조국 탄원서 


오은미가 원래 글을 잘 썼음

과거 차범근이 스포츠 신문에 칼럼을 써서 내가 팬이 된 적이 있지. 대필 의혹이 있긴 했지만. 

다들 미쳐 돌아갈 때 제 정신 있는 사람 하나 돋보이네. 

가족을 건드리는 것은 공자의 인륜에 위배되는 패륜 그 자체.

아비가 자식을 고발하고 자식이 아비를 고발하는 진시황 세상이 되었네. 



예뻐지고 싶다는 거짓말


칼럼



아는 사람 임용한


선조에 대한 평가를 물어보면 그 사람이 뭔가 아는 사람인지 사이비인지 알 수 있음. 임용한은 좀 아는 사람. 보통사람은 식민사관에 빠져서 선조가 나라를 망쳤는데 백성들이 자발적으로 일어나 나라를 구했다고 믿지. 

진실.. 백성이 자발적으로 일어나면 그게 역적, 동서고금에 그런 역사 없음. 

선조 때 의병이 일어난 것은 선조의 지시와 학봉 김성일의 지휘에 의한 것.


거짓 - 이순신이 나라를 구했는데 선조가 모함했다.

진실 - 이순신을 여러단계 건너뛰고 한달만에 승진시킨 사람이 선조. 모든 신하 다 반대


영웅전의 공식을 따라서 히어로 이순신에 대항하는 빌런 선조가 필요했던 거. 백의종군도 잘못 알려져 있는데 백의는 졸병 강등이 아니라 직무정지. 실제로는 벼슬 대접 다 받았음. 백의종군 중에도 이순신은 전부 보고 받고 대비함.

삼남의 범종을 녹여 승자총통을 만들고 니탕개를 토벌하고 일본에 통신사를 보내고 임진왜란에 대비한 사람이 선조.

이순신과 김성일에게 전권을 준 것도 중요한 결정. 이순신이 현지에서 사실상 왕노릇을 했음. 물자조달을 비롯 현지해결. 소금생산 물고기 판매 등으로 부자가 됨.

조선시대 유명한 신하의 반은 선조 때 인물. 선조 때 잠시 외에는 과거제도가 제대로 작동한 적이 없음. 거의 성균관 유생 몇몇 패거리 독무대. 객관적으로 보면 세종 다음으로 유능한 왕이 선조.

선조의 단점.. 의심이 많다는 거. 마키아벨리즘으로 보면 이상군주. 훌륭한 군주는 다 의심이 많음. 허다한 역모가 다 거짓말이라는거. 당연히 의심해야 함. 

임용한 : 상관이 제일 싫어하는 사람이 어떤 사람인지 아냐?  능력있고 고분고분하지 않은 사람이다.

저는 선조얘기만 나오면 갈아먹고 싶다고 얘기하는 분들 많이 봤어요. 나는 선조보다 나은 리더를 거의 못 본거 같애


선조비하는 중국비하. 중국과 조선 관계를 떼놓으려는 식민사관. 광해군 찬양은 얼른 항복해서 일본에 복종하라는 압박

몽골도 처음에는 고려와 형제관계, 나중에는 상하관계, 점점 신분이 강등. 청나라는 여성 50만명을 약탈하고 중국인 500만명을 학살하고 준가르 부족을 멸종시켰음.

몽골과 고려의 관계가 어떻게 되었는지 뻔히 알면서 청과 손잡는다? 아내를 남에게 넘겨주고 희희낙락할 인간 말종들. 


고정관념을 깨야 한다. 제갈량 이긴 적이 있나? 관료의 능력은 저평가. 조조는 재재평가. 



남성 생식기 그대로 성전환자


성은 인간의 본능인데 본능을 부정하고 이성적으로 행동하라는 사람은 정신병자. 성전환 수술을 받지 않고 호르몬 주사만 맞으며 여성대회에 출전한 자. 이 사람이 여자인 척 하는지 여자 뇌를 갖고 있는지는 알 수 없지만 중요한건 그런 구분은 원래 없음. 여자는 다를 거라고? 천만에. 인간은 다 같음. 

전형적인 계몽주의 오류, 흑백논리, 프레임 걸기, 이분법적 사고, 이항대립, 양자택일 억지논리. 남자와 여자 그리고 트랜스젠더가 있는 것이며 트랜스젠더는 트랜스젠더 경기에 출전하는게 합리적

호르몬은 성별을 구성하는 1퍼센트일 뿐. 호르몬만 바뀌면 성별이 바뀐다는 것은 엄청난 망상.

자신을 여자라고 생각한다고 여자인 것은 아님. 자신을 여자로 생각하는 남자일 뿐. 여자라고 해서 여자를 성폭행하고 싶지 않은 것은 아니며 남자라고 해서 남자를 성폭행하고 싶지 않은 것은 아닌게 미국 교도소를 가보라고. 따이나 안 따이나?

이성애자 여자도 여자를 보고 성적 흥분을 느낄 수 있으며

이성애자 남자도 남자를 보고 성적 흥분을 느낄 수 있으며 그것은 본인이 마음 먹기에 달린 것. 

전국시대 일본 무장은 모두 이성애자 남자이면서 남자와 성생활을 했음. 토요토미 히데요시는 신분이 낮아서 안했음. 그것은 귀족들의 특별한 취미였기 때문.



주체의 사상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1238 구조론 제 8회 진리의 초대 김동렬 2024-02-25 774
1237 조국 보스기질 한동훈 자객기질 1 김동렬 2024-02-22 1530
1236 친일관종 서경덕 꼰대한국 이강인 김동렬 2024-02-20 1213
1235 구조론 2월 18일 제 7회 천재의 통찰 김동렬 2024-02-18 929
1234 손흥민 이강인 21세기 카스트 축구 3 김동렬 2024-02-15 1624
1233 나얼 노주현 보수본색 1 김동렬 2024-02-13 1292
1232 구조론 방송 2월 11일 제 6회 에너지 김동렬 2024-02-11 885
1231 국힘당이 망하는 이유는 인구이동 김동렬 2024-02-08 1339
1230 행동하는 앙심 생닭 한동훈 김동렬 2024-02-06 1350
1229 구조론 2월 4일 제 5회 양자역학 김동렬 2024-02-04 1070
1228 고졸 양향자 시다바리 하버드 윤석열 1 김동렬 2024-02-01 1484
» 차범근 오은미 사람이 있다 김동렬 2024-01-30 1706
1226 유튜브 구조론 방송 4회 7시 30분 이것과 저것 김동렬 2024-01-28 1019
1225 김어준 생각 한동훈 생각 1 김동렬 2024-01-25 1672
1224 한동훈의 삼일천하 김건희의 수렴청정 김동렬 2024-01-23 1646
1223 구조론 3회 입력과 출력 김동렬 2024-01-21 1064
1222 눈치 없이 말리는 시누이 이수정, 김건희 분노 3 김동렬 2024-01-18 1859
1221 바이든이 쪽팔린 윤석열 김동렬 2024-01-16 1537
1220 유튜브 생방송 구조론 2회 보편적 진리 김동렬 2024-01-14 1209
1219 심재철 이낙연 닮은 꼴 김동렬 2024-01-11 16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