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9]dksnow
read 2260 vote 0 2022.01.15 (03:16:10)

윤석렬-줄리 사태는 명백하게 재벌과 소위 엘리트의 유착사건이다.

https://namu.wiki/w/삼부토건

조선후기 정치인들이 외척과 유착된것과 동일한 관계이다.


반세기만 625 이후 경제화와 민주화를 같이 이룬 남한에서, 윤석렬-줄리 사태는 그 한계점을보여준다.


젊은이들이 더이상 꿈을 꾸지 않고,

노인들은 떼를 더 쓰고,

아파트값을 담합하고,

대학에 가도, 공무원이나 공기업/대기업에만 매진하고,

더이상, 아이를 낳지 않는다.


사법고시를 유지하고, 법조인을 소수화 해야, 삼부토건처럼, 고검장 이상들을 관리하고 쉽다.

행정고시를 유지하고, 고급관료 수를 소수화 해야, 재벌의 떡값이 수월하게 돌아간다.

공기업/대기업 송사를 신문에 알리고, 리스트를 작성해야, 대기업들이 알아서 부조하기 쉽다.

엘지-삼성 언론재단으로 언론인들 연수도 보내주고 해야, 기자들 관리하기 쉽다.

http://www.lgpress.org/business.experList.dev?left_idx=1


어느정도 코로나로 인해, 부조문화가 사글아져서 좋은 면이 있다고 본다.

기업에서는 하지도 않는 1-2차 문화, 윤석렬 캠프는 죽어보자고 하는, 회식문화 사라진것도 좋은 흐름이다.

촛불집회를 못하는 면이 있지만, 이젠, 유튜브로 전장이 옮겨 갔고, 

잘 보면, 새로운 시대들은 새 플랫폼을 준비하고 있더라. 


계속 오픈하면서, 대면접촉이 갖는 보수화를 해체 시키고,

오픈경쟁에서 발생하는 탈락자들을 다시 링위에 올리는 제도가 보완되어야 한다.


가만 앉아서 전문가에게 맡기고, 소주나 먹기엔, 시절이 너무 시급하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7 오리 2020-06-05 44803
1941 목요 정기 온 오프 모임[시간 당김] image 2 김동렬 2022-05-04 523
1940 문명은 하나 dksnow 2022-05-03 644
1939 노동운동의 문제 image 1 chowchow 2022-05-01 629
1938 서울 서울 하지만 dksnow 2022-05-01 593
1937 목요 정기 온 오프라인 모임 image 김동렬 2022-04-27 467
1936 21세기 진보 dksnow 2022-04-25 626
1935 한국이 양궁을 잘하는 이유 chowchow 2022-04-22 890
1934 목요 정기모임 공지 image 김동렬 2022-04-20 486
1933 공부 안해도 되는 시대의 공부 이상우 2022-04-20 673
1932 목요 오프모임 재개 [ 3층 ] image 4 김동렬 2022-04-13 876
1931 구조론의 응용 dksnow 2022-04-07 643
1930 한중일 엘리트 dksnow 2022-03-25 1356
1929 윤석열이 대통령이 된 것은 어떤 의미가 있는가? 이상우 2022-03-21 1775
1928 온라인 모임으로 대체합니다. 김동렬 2022-03-17 939
1927 가케무샤 석렬 dksnow 2022-03-14 1473
1926 2022년 봄 2 dksnow 2022-03-13 1225
1925 2022-03-10 목요 온라인 모임 오리 2022-03-10 892
1924 대장동 개발 사업의 그 모든 것 / 사건 연대기를 글로 재구성 1 아란도 2022-03-09 1291
1923 목요 격주 (온) 오프라인 모임 공지 image 1 김동렬 2022-03-02 891
1922 2022-02-24 구조론 목요 온라인 모임 오리 2022-02-23 7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