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7]현강
read 1366 vote 1 2020.07.27 (09:20:18)

기름이 미끄러운 원인은 기름에 있지 않다. 기름과 닿는 무언가와 기름과의 관계에 있다. 기름과 물은 서로에 대하여 미끄러진다. 미끄러짐이라는 관계는 기름끼리의 관계와 물끼리의 관계의 겹침에 있다.

그렇다면 기름끼리나 물끼리의 관계는 무엇이지? 물끼리의 관계도 온도가 낮아지면 얼음의 딱딱함이 된다. 그렇다. 물끼리의 관계는 운동이며 운동은 변화할 수 있으니 이러한 발견이 바로 분자 개념이다.

그런데 분자 내부의 관계는? 그게 원자다. 원자 내부의 관계는 소립자다. 이렇듯 모든 입자는 정확하게 관계, 그 중에서도 내부운동을 가르킨다. 내부 양자관계를 가르켜놓고 이를 외부에서 잘못 논하니 알갱이가 연상된다.


이는 본래했던 추론의 의도에서 엇나간 거다. 인간은 누구나 관계가 원인이라는 것을 심층 의식적으로 안다. 그러나 이를 의식으로 끄집어내는 실력의 부족으로 원본 모형의 손실이 일어난다.

자신에게 설명하거나 남에게 설명하거나 똑같이 정보의 손실이 일어난다. 귀납적인 추론은 훈련해 고쳐야 한다. 혹은 외부와의 연결 즉 집단지성을 통하여 원본에 근접하게 값을 보정해야 한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9 오리 2020-06-05 84262
2113 무한과 연속성의 차이 chow 2023-01-12 1078
2112 냉전 이후 자본주의와 디지털 혁신 dksnow 2023-01-16 1080
2111 삼성과 남한 dksnow 2022-05-27 1081
2110 다이아몬드는 왜 가치가 있는가? chow 2022-05-29 1119
2109 구조론의 응용 dksnow 2022-04-07 1123
2108 생명로드55 - 기후위기시대의 문법을 생각한다 수원나그네 2020-04-12 1139
2107 21세기 진보 dksnow 2022-04-25 1139
2106 손잡이의 원리 2 chowchow 2022-05-20 1149
2105 곡성과 라쇼몽, 아킬레스와 거북이, 상대성이론 chow 2022-05-31 1154
2104 선거 후기 1 레인3 2022-06-02 1164
2103 생명로드50- 지구촌 '마더'를 만드는 길 image 수원나그네 2019-12-10 1166
2102 밖이 답이지만 그 밖은 우리가 찾아나서야 한다. 현강 2020-08-14 1166
2101 구조론 목요모임(서울역) image 오리 2020-07-23 1169
2100 움직이면 시간이 천천히 간다? chow 2022-05-28 1173
2099 구조의 확장 현강 2020-01-07 1181
2098 관계와 관측 그리고 사건 현강 2020-08-09 1183
2097 문명은 하나 dksnow 2022-05-03 1183
2096 외력을 맞이하는 관점을 비틀기. 현강 2020-08-05 1191
2095 노동운동의 문제 image 1 chowchow 2022-05-01 1194
2094 확률은 바꿀 수 있다. 현강 2020-08-13 1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