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read 18162 vote 0 2008.08.25 (20:03:49)


사이즈 문제로 그림이 깨지는데 원본은 구조론 까페에 있습니다.

 

 

모래시계의 잘록한 부분이 하는 역할이 저울의 계량과 같다는 점에 주목하기다.

 

 

 

우주는 거대한 하나의 모래시계다. 그러면서 작은 모래시계들의 집합으로 이루어진 하나의 시스템이다. 지구도 모래시계이고 원자도 모래시계이다. 세포가 쌓여 생물을 이루듯이 모래시계가 쌓여 우주라는 시스템을 건축한다.

 

 

 

한국의 전통 대저울은 천칭저울을 뒤집어서 한쪽 날개에 해시계의 긴 스크린을 준 것이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5935 '신은 없다' 호킹 발언 김동렬 2010-09-12 18389
5934 동영상 강의 김동렬 2010-01-25 18379
5933 오자병법과 손자병법 김동렬 2011-10-24 18372
5932 "우유 많이 마시면 살 빠져요" 김동렬 2002-09-30 18361
5931 맥아더의 동상을 철거하라 2005-09-17 18298
5930 인터넷 글쓰기의 폐단인가?(펌) (노혜경) 2003-06-12 18283
5929 까뮈의 이방인 김동렬 2006-07-14 18228
5928 인간은 무엇으로 사는가? - 학문의 역사 김동렬 2006-02-11 18225
5927 "`고맙다 김대중`이라고 말하라" 김동렬 2003-01-10 18219
5926 죄송한데여... 노원구민 2002-12-15 18203
» 구조론 개념도 image 김동렬 2008-08-25 18162
5924 매트릭스 3탄 서프라이즈 레볼루션이 온다 image 김동렬 2003-07-03 18107
5923 학문이란 무엇인가? 김동렬 2007-10-22 18098
5922 학문의 역사 - 쫓겨다니는 문명, 매혹당하는 문명 김동렬 2006-01-25 18066
5921 박노자의 글을 읽는 법 김동렬 2003-01-10 18029
5920 여러분 고생많았습니다. 김동렬 2002-12-19 18022
5919 그림풀이 image 김동렬 2010-03-05 17986
5918 Re..위 사진에서 손의 높이는 몇미터쯤? image 김동렬 2002-09-15 17960
5917 800만원으로 박항서 등쳐먹으려 드는 정몽준 김동렬 2002-09-10 17952
5916 군대가서 좋은 점 image 김동렬 2003-07-14 17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