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6677 vote 0 2009.01.06 (14:36:47)

대기권 바깥에서는 오는 방사열인 우주선(線)이 지구의 온도변화에 지구 온난화보다
더욱 큰 영향을 미친다는 주장이 나왔다. 일부 과학자의 이러한 주장은 논란의 소지를
 안고 있지만, 만약 사실이라면 `인류 때문에 생기는´ 기후변화는 지금까지의 주장보다
 훨씬 느린 속도로 진행될 수도 있다는 뜻이어서 주목된다.

덴마크 국립우주센터의 기상학자 헨릭 스벤스마크는 우주선이 구름의 형성에 미치는
영향을 지난 5년간 고찰한 결과를 토대로 금주 `차가운 별들: 기후변화에 관한 새 이론
(The Chilling Stars: A New Theory of Climate Change)´이라는 저서를 발간한다고
영국 텔레그래프 일요판이 11일 보도했다.

스벤스마크와 함께 실험을 진행해온 과학자들은 이 책에서 대기에 직접 부딪히는
우주선의 양이 지구를 덮고 있는 구름량에 변화를 가져온다고 주장하고 있다.

우주선이 대기에 부딪혀 이온을 형성하고, 공기 중의 물 분자가 이 이온에 엉겨붙음
으로써 수증기는 작은 물방울로 변한다. 이런 현상이 광범위해지면서 구름이 형성되는
 원리다.

지구를 덮고 있는 운량(雲量)이 많으면 태양으로부터 오는 방사열을 다시 우주로
되돌려보내기 때문에 지구에 `냉각효과´가 나타난다.

스벤스마크는 지구는 현재 대기권으로 들어오는 우주선의 감소로 운량이 적어지는
 자연적 주기를 맞고 있으며, 현재 나타나는 지구 온난화는 상당 부분 이 때문이라
고 주장했다.

그는 "기후변화로 구름이 형성된다는게 지금까지의 통념이었으나 우리는 구름
때문에 기후변화가 촉진된다는 점을 이해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러한 주장은 유엔 정부간 기후변화위원회(IPCC)가 지난 2일 기후변화에 관한
종합보고서를 통해 지구 온난화는 인간이 초래한 것으로, 금세기안에 지구표면
온도가 섭씨 1.8~4.0도 상승할 것이라고 전망한데 뒤이어 나온 것이다.

스벤스마크는 IPCC의 전망이 구름이 형성되는 과정에서의 `우주선 효과´를 간과
했다면서 인간의 활동에서 비롯된 지구의 기온상승은 훨씬 적을 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각국 과학자 60여명으로 이뤄진 스벤스마크의 연구팀은 분자가속기를 이용, 스위스
 제네바에서 `우주선 효과´를 재현해보기 위한 대규모 실험을 준비하고 있다.


*****

구조론의 관점에서 볼 때 이산화탄소가 지구 온난화의 주범이라는 설은 설득력이
약하다. 반면 '주기적으로 반복되는 태양활동의 증가'로 인하여 형성된 강력한 태양
풍이 지구로 향하는 우주선을 밀어내고 있고 그 때문에 구름씨의 형성이 감소해서
구름이 줄어든 결과로 지구온난화가 일어난다는 설은 상당한 설득력이 있다.

만약 태양활동량이 줄어드는 주기로 진입하면 지구는 다시 소빙하기로 들어설 수
있다. 소빙하기는 17세기 경에도 있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5687 서프라이즈 잔치는 끝났다 김동렬 2003-04-16 16751
5686 -인터넷시대의 카이사르 노무현- 김동렬 2002-12-18 16715
5685 구조의 포지션 찾기 image 3 김동렬 2011-06-08 16712
5684 까마귀 날자 몽 돌아왔다. image 김동렬 2003-06-27 16707
5683 후단협의 쓰레기들의 작태(프레시안) 김동렬 2002-11-12 16697
» 지구 온난화 주범은 우주선? 김동렬 2009-01-06 16677
5681 Re..권영길때매 걱정이 태산이 됨 손&발 2002-12-04 16677
5680 노무현 학생층 공략작전 대성공조짐 김동렬 2002-09-12 16664
5679 정동영 대박이다 image 김동렬 2004-01-12 16658
5678 부끄러운 줄 알아야 할 사람들 김동렬 2002-09-10 16635
5677 진선미에 대해서 2 김동렬 2010-08-05 16614
5676 한화갑의 내각제 논의 문제있다. 김동렬 2003-01-14 16614
5675 국정원 직원들 얼굴 좀 보면 또 어때서? image 김동렬 2003-06-24 16602
5674 [서프라이즈펌] 민새의 묘비명.. 놀램 2002-11-23 16602
5673 '김혁규 카드' 폐기해야 스피릿 2004-05-27 16596
5672 세상의 근본은 대칭이다. image 김동렬 2011-09-21 16582
5671 미늘은 시퍼렇게 날을 세운채 기다리고 있는데 김동렬 2003-05-23 16574
5670 아 누가 이리될줄.... 마귀 2002-12-04 16566
5669 수고하셨습니다 동렬박사님 폴라리스 2002-12-19 16559
5668 시험에 든 한국의 민주주의 image 김동렬 2002-10-21 165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