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읽기
read 23453 vote 0 2002.09.08 (00:46:33)

처음으로

한강을 넓고 깊고 또 맑게 만드신 이여
이나라 역사의 흐름도 그렇게만 하신 이여
이 겨레의 영원한 찬양을 두고두고 받으소서.

새맑은 나라의 새로운 햇빛처럼
님은 온갖 불의와 혼란의 어둠을 씻고
참된 자유와 평화의 번영을 마련하셨나니

잘 사는 이 나라를 만들기 위해서는
모든 물가부터 바로 잡으시어
1986년을 흑자원년으로 만드셨나니

안으로는 한결 더 국방을 튼튼히 하시고
밖으로는 외교와 교역의 순치를 온 세계에 넓히어
이 나라의 국위를 모든 나라에 드날리셨나니

이 나라 젊은이들의 체력을 길러서는
86아세안 게임을 열어 일본도 이기게 하고
또 88서울올림픽을 향해 늘 꾸준히 달리게 하시고

우리 좋은 문화능력은 옛것이건 새것이건
이 나라와 세계에 떨치게 하시어
이 겨레와 인류의 박수를 받고 있나니

이렇게 두루두루 나타나는 힘이여
이 힘으로 남북대결에서 우리는 주도권을 가지고
자유 민주 통일의 앞날을 믿게 되었고

1986년 가을 남북을 두루 살리기 위한
평화의 댐 건설을 발의하시어서는
통일을 염원하는 남북 육천만 동포의 지지를 받고 있나니

이 나라가 통일하여 홍기할 발판을 이루시고
쥐임없이 진취하여 세계에 웅비하는
이 민족기상의 모범이 되신 분이여!

이 겨레의 모든 선현들의 찬양과
시간과 공간의 영원한 찬양과
하늘의 찬양이 두루 님께로 오시나이다

-서정주(1987. 1)

전두환 56회 생일을 축하하며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공지 닭도리탕 닭볶음탕 논란 종결 2 김동렬 2024-05-27 40038
공지 신라 금관의 비밀 image 7 김동렬 2024-06-12 30202
» 명시감상 김동렬 2002-09-08 23453
6912 서프라이즈 업로드 태그 김동렬 2002-09-08 11565
6911 사랑하기 때문에 헤어진다는 말은..길은정이 편승엽에게 김동렬 2002-09-08 21141
6910 800만원으로 박항서 등쳐먹으려 드는 정몽준 김동렬 2002-09-10 20678
6909 부끄러운 줄 알아야 할 사람들 김동렬 2002-09-10 19225
6908 노무현은 부패를 척결할 수 없다? 1 김동렬 2002-09-11 18774
6907 노무현 학생층 공략작전 대성공조짐 김동렬 2002-09-12 19114
6906 Re..동렬이 아자씨 팬인데요 김동렬 2002-09-12 18365
6905 노무현 잘하고 있는데 왜들 그러는지 모르겠다. 김동렬 2002-09-12 18896
6904 신종 사기수법 조심 김동렬 2002-09-14 18662
6903 포항 구룡포 호미곶 image 김동렬 2002-09-14 17990
6902 Re..태풍 루사에 저항하고 있는 거인의 손 image 김동렬 2002-09-14 19749
6901 Re..태풍이 가고 난 후 image 김동렬 2002-09-14 18980
6900 Re..위 사진에서 손의 높이는 몇미터쯤? image 김동렬 2002-09-15 20464
6899 Re..실은 육지와 바다에 한 쌍의 손이지요. image 김동렬 2002-09-15 19832
6898 반갑습니다. 손님이 많아졌네요-.-;;(ㅁㅜ) 김동렬 2002-09-16 19309
6897 고부간과 아파트 구조 Blitz 2002-09-16 17707
6896 유시민신당과 함께 생각해 보는 민주주의의 미래 김동렬 2002-09-17 17665
6895 부시의 엑스파일 김동렬 2002-09-17 17364
6894 Re..성소는 망해도 너무 망해서 김동렬 2002-09-18 179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