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read 5757 vote 0 2006.06.21 (21:32:09)

가끔... 아니 자주 여기에 들르면 격려를 받곤 합니다...

사람들과 이야기하며 ... 나는 저 사람이 조금만 더 좋은 생각을 하면 더 행복할텐데... 행복하기를 멈추는지 안타까울 때가 많았습니다...

그러면서 마냥 긍정적이고 희망을 자가발전한 내 삶이 2% 부족한 아웃사이더인지 자괴감마저 들기도 했습니다... 삶에 상처받은 여동생이 자신의 생각에서 자유롭지 못할 때 버려라고 해도 버린다는 것이 무엇인지 모를 때 내 조언은 공허해지곤 했지요.

그런데 소통... 소통이라는 단어에 담긴 작은 통로가... 거기서 가느다랗게 비치는 빛이 나를 위로해 줍니다.

이제 더 이상은 외롭지 않을 거라는 느낌이어서...

많이 외로웠습니다... 소통하지 못한 세월만큼...

그래서 전 지금도 이렇게 즐거운지도 모릅니다... 김동렬 선생님의 격려에......

이제... 미운오리가 아닐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2 글쓰기의 어려움 1 안티킴 2006-07-22 5666
51 동렬님에게 부탁합니다. 2 안티킴 2006-07-17 8018
50 관조와 접속 가온 2006-07-08 6262
49 한미fta 관련 6 愼獨 2006-07-07 8485
48 연주자의 꿈 김동렬 2006-06-27 8158
47 10 고마버 2006-06-27 6876
46 회원가입했습니다 2 nirvana 2006-06-23 5629
45 1% 나무 2006-06-22 5605
» 격려... 아름드리 2006-06-21 5757
43 토고전 3대1로 이긴다에 걸었는데......그래도 좋아요... 1 아름드리 2006-06-14 6006
42 반갑습니다. 구도자 2006-06-04 5633
41 대답바람 2 토탈싸커 2006-05-31 9392
40 좋은 생각입니다 어울림 2006-05-30 8099
39 동열님 따라서.... joon 2006-05-27 6338
38 반갑습니다. 패칸 2006-05-26 5508
37 정말 미쵸.... 자갈치아재 2006-05-24 6454
36 좇아 왔습니다. 1 갈대꽃 2006-05-24 5589
35 구조론 카페에 안들어가져요 2 고마버 2006-05-06 5661
34 메일 하나 드렸습니다 2 쏘랙스 2006-05-02 5403
33 아...예 1 프로메테우스 2006-03-20 64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