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레벨:30]솔숲길

2023.01.02 (08:02:52)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3.01.02 (15:55:21)

[레벨:30]스마일

2023.01.02 (17:04:29)

이명박은 왜 구속하고 풀어줍니까?

이명박사단을 수사하고 풀어준 사람은 누구입니까?

[레벨:30]스마일

2023.01.02 (18:47:27)

cacbc82558b53063abcee514f18cc35f.jpg


일을 잘해서 국민의 지지를 받고 싶지 않고

뭔가를 만들어서 국민의 눈을 속여서 가짜지지를 많이 받고 싶은 마음이랄까?

서민을 괴롭히면서도 탄핵당하고 싶지 않는 마음은 어떤 마음인가?


국민 개개인의 삶은 역사에 세세히 기록되지 않지만

대통령은 세세히 역사에 기록되고 그 역사는 사라지지 않는다.

그러니 리더들은 자신의 재임기간동안 안 좋은 일이 일어나서

역사에 영원히 박제되는 것을 두려워한다.


김영삼이 아무리 많은 개혁을 했더라도

IMF한방으로 실패한 대통령으로 역사에 영원히 기록되고

굥 또한 좋은 대통령으로 역사에 기록이 되기는 쉽지 않을 것이다.


굥은 역사에 오명을 남기는 대통령으로 기록되는 것을 두려워하지 않고

어떻게하면 탄핵을 당하지 않고 내편만 챙길까만 읽히다.

자기 편에라도 충성을 다하고 조선일보에라도 충성을 다해서

탄핵을 당하고 싶지 않는 열망이 보이는 것을 대부분의 사람들이 다 읽지 않았을까?


지금 대한민국에 가장 시급한 개혁은 검찰개혁이다.

검찰공화국에서 개혁해야 할 곳이 어디인가?

거니에 검사100명과 자판기판사를 붙여주면 어떻게 될까?


첨부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034 선 라이즈 출석부 image 27 이산 2024-03-26 560
7033 침묵의 함대 image 14 김동렬 2024-03-26 4803
7032 따뜻한 출석부 image 27 이산 2024-03-25 538
7031 도게자는 시작됐다 image 18 김동렬 2024-03-25 4967
7030 헬로우 출석부 image 27 이산 2024-03-24 540
7029 탄핵발동 image 9 김동렬 2024-03-24 1013
7028 구조된 출석부 image 25 universe 2024-03-24 478
7027 왔다 주옥순 image 9 김동렬 2024-03-23 880
7026 백조의탄생 출석부 image 25 universe 2024-03-23 479
7025 투표로 토벌하자 image 5 김동렬 2024-03-22 1078
7024 좋은 아침 출석부 image 25 이산 2024-03-22 488
7023 유시민의 정곡 image 8 김동렬 2024-03-21 1382
7022 천국의 문 출석부 image 26 이산 2024-03-20 600
7021 바보사냥 image 1 솔숲길 2024-03-20 752
7020 2찍은 2찍 image 11 김동렬 2024-03-20 1151
7019 조용한 휴식 출석부 image 27 이산 2024-03-20 538
7018 천기누설 해도 괜찮다. image 3 김동렬 2024-03-19 1188
7017 솜사탕 출석부 image 26 이산 2024-03-19 563
7016 마이무따 녹정당 image 9 김동렬 2024-03-18 1280
7015 펌킨 하우스 출석부 image 26 이산 2024-03-17 6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