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수서고속철 sr지구상 어디에서 보기 힘든 쥐명박그네의 엽기적인 철도민영화 정책
코레일에서 차량 빌려 철도시설공단에서 선로 임대해
알짜배기 노선만 내다 팔고 국토부 관료들 재취업시키고
세상에 이런 민영화가 어디 있냐
    

게다가, sr을 출범시키면서 서울발 KTX손님이 많이 유출되어 2016년 SR이 운행 시작하고 코레일은 막대한 적자를 떠안음

SR살리자고 코레일을 대놓고 잡아죽여서 코레일 재정 악화시키는 이런 엽기적 민영화


마치 영리병원 도입해서 건강보험 재정 악화시키는 그런 수순과 흡사


만만한 철도를 쳐서 민영화 여론 증대시키려는 꼼수


일단 수서가 서울역보다 거리가 짧고 요금도 싸니


경쟁이 낫다 이런 개소리 퍼뜨려서 민영화 정당화시키고 전방위적인 민영화하려는 단초가 바로


SR수서고속철


새 정부 출범으로 SR을 본래 코레일과 흡수합병 시도하는데


매우 잘한 조치임


SR자체가 공적자금이 100%들어간 공기업임


전부 국가돈과 산업은행 등 공적자금이 들어가서 설립한 것임


기획재정부에서 공기업 선언하고 공공기관심사위원회에서 그리 결정하면 땡임

절차상으로 아무런 문제도 없음


공적자금 100%들어간 걸 어거지로 민영화시키고


거봐라 민영화 좋지?


이런 인식 만들어서 다 팔아먹으려던 이명박그네 일당들의 민영화 음모를 저지한 것


[레벨:5]미루

2017.12.09 (15:21:48)

민영화 해서 자기가 인수한 다음에 영원히 꿀을 빨려고 그랬죠. 수돗물도 그렇고 자기가 빨대 꽂을 궁리만 하던 놈입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5072 검토 부탁드립니다. 1 사드레 2007-06-19 63925
5071 [유시민] 문제는 '지역감정'이 아니라 '전라도 혐오증' 2 이민구 2012-12-21 31748
5070 환영하오. 소라 짱! image 4 양을 쫓는 모험 2009-05-06 27852
5069 대한민국 연령별 인구분포도('15. 2월 현재) image 3 싸이렌 2015-03-20 25942
5068 남자의 자격, 배다해의 노래에 울화가 치민다 image 5 양을 쫓는 모험 2010-08-10 24617
5067 "깨달음의 대화 - 상호작용의 세계관"을 읽고 질문입니다. 1 귤알갱이 2013-07-06 20514
5066 천마신군의 리더쉽 image 2 양을 쫓는 모험 2013-01-23 19399
5065 한반도 대척점 image 노매드 2010-09-01 17835
5064 성형수술 통계 image 3 곱슬이 2012-04-25 16172
5063 표창원 vs 권영진 , 표창원 vs 전원책 1 이민구 2012-12-18 16070
5062 7월22일~25일 방영된 다큐추천합니다 EBS 다큐 프라임 기생寄生 PARASITE image 4 삼백 2013-07-27 15742
5061 사상누각에 대한 짧은 단상 image 15門 2013-01-03 15705
5060 "방불케 하다" 라는 관용구의 어법 분석. 1 노매드 2010-10-26 15612
5059 Milkis Theodorakis - 기차는 8시에 떠나네 6 아란도 2011-01-31 15582
5058 서울 주제 모임 챠우 2016-03-08 14287
5057 공간지각능력 테스트 image 4 pinkwalking 2015-03-07 14247
5056 푸앙카레 추측의 증명 5 ahmoo 2010-08-14 14236
5055 조두순이 목사 맞을까요? image 4 노매드 2009-10-01 14088
5054 안정감을 느끼려면....? 4 아란도 2010-08-07 13837
5053 [정다방] 함께들어요. 나는 꼼수다 23회 image 9 양을 쫓는 모험 2011-10-14 138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