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7]현강
read 663 vote 1 2020.08.15 (13:48:31)

'사과가 달다'는 매우 간결한 문장이다. 보통 사과가 원인이고 단 게 결과라 한다. 사과니까 달지 오이였으면 달지 않았을 거라는 식이다. 그런데 복숭아도 달던데? 사과가 원인이라고 하기에는 원인과 결과가 일대일 매치가 안된다.

혹은 사과는 빨갛던데? 이러면 역시 원인과 결과의 관계는 갖다붙이기 나름이다. 원인에는 원인이 없고 결과에는 결과가 없다. 관측자가 인과율에 참여한다는 게 들춰야 할 숨은 전제이다. 사과는 대상이며 달다는 건 나의 인식이다.

사과의 사정이 썩거나 잘 익거나 아니면 아예 오이나 철근이나 혹은 다른 사람으로 변화한다. 그 때 대상과 관측자의 관계가 변화한다. 음식과 섭취자인지 자재와 건축가인지 인간관계인지로 변화한다.

최종적으로 관측자의 인식이 변화한다. 사과가 썩으니 사과 맛이 나빠지게 인식되는 식이다. 사람에게 있어 사과와의 관계는 음식이 아니라 비료로 전락한다. 반대로 관측자의 사정이 입맛이 떨어진다거나 배가 부르다거나 변화할 수 있다.

이 경우에도 관측자의 사정에 맞추어 사과의 지위가 변화한다. 둘 중 하나의 변화에 나머지 하나의 변화가 연동될 때 둘 간의 관계라는 존재는 변화한다. 식량이 비료가 되기도 하고 똥이 금이 되기도 한다.

둘의 관계를 나타내는 명사가 바뀌는 것이다. 동사는 인식의 변화만을 나타낸다. 대상과 진술자 둘 사이의 관계를 한 번에 나타내는 단어는 명사이다. 바람이라는 말에는 이미 기압차와 그걸 감지하는 관측자의 사정 간 합의가 들어가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7 오리 2020-06-05 23891
1915 구조론 번역 게시판 올린 번역물에 대한 의견을 기다립니다. new 오리 2022-01-28 143
1914 외력을 맞이하는 관점을 비틀기. 현강 2020-08-05 550
1913 음악의 세가지 균일 image 오민규 2020-03-02 584
1912 타자성에 관하여 현강 2020-07-23 614
1911 관계와 관측 그리고 사건 현강 2020-08-09 614
1910 확률과 구조론 다음 2020-08-10 618
1909 구조론 목요모임(서울역) image 오리 2020-07-30 622
1908 사유의 방법과 철학 오민규 2020-07-08 623
1907 생명로드55 - 기후위기시대의 문법을 생각한다 수원나그네 2020-04-12 625
1906 구조론 목요모임(3층) image 오리 2020-05-28 632
1905 입자도 관계이다 현강 2020-07-27 636
1904 거주비용 관련:부동산정책 2 약속 2020-07-29 639
1903 성립의 조건은 상호이다. 1 현강 2020-08-04 641
1902 전체는 부분의 곱으로 묘사된다. 현강 2020-08-07 641
1901 정보냐 밀도차냐 현강 2020-08-10 641
1900 핵융합 이터 설계 아나키(÷) 2020-07-28 642
1899 구조론 목요모임(홍대입구역 ,강남역 아님) image 오리 2020-07-09 645
1898 중첩은 1이다. 현강 2020-08-12 652
1897 원인과 결과 약속 2020-07-17 652
1896 라인은 어떻게 변화하는가? 현강 2020-07-26 6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