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743 vote 0 2023.11.07 (16:56:08)


https://youtube.com/live/bgC391q-riY. 


중국인이 머리를 안 감는 이유는 미개하기 때문이다. 18세기까지는 유럽인이 중국인보다 더러웠다. 그게 미개한 짓이라는 사실을 알고 테세전환 한 것이다. 한국인의 자발적 코르셋 행동도 미개하기는 마찬가지다. 개고기 먹는 이유는 미개하기 때문이다. 인간들이 도무지 생각을 안 한다. 스스로 자신을 터부의 감옥에 가둔다. 과거에는 문화 상대주의 이름으로 이런 짓이 옹호되었으나 이제는 바뀌어야 한다. 야만은 문명을 이길 수 없다. 이기지 못하면 진다. 지면 밟힌다.


린튼이 인종차별?


한국을 공격하는 자가 어떻게 한국인이냐? 물론 한국인 되는 방법이 있지. 그건 니가 약자일 때야. 강자의 태도를 보이는 순간 너는 그냥 백인 침략자 앞잡이 선교사 일당일 뿐이야. 

강자가 약자에게 횡포를 가하는 것이 인종차별. 윤석열이 이준석은 죽이는 수순밟기로 항흥차사를 보냈는데 칙사대접을 하라구? 강자에 대한 약자의 저항은 차별이 아니다. 벤데타를 행하는 것은 의로운 것이다. 

백인이 흑인을 검둥이라고 부르면 인종차별. 흑인이 백인을 흰둥이라고 부르면 평등사회

윗사람이 아랫사람을 비하하면 차별. 아랫사람이 윗사람을 비하하면 친근감의 표현 (예 : 홍감탱이, 꼰대, 시버럴굥)

전쟁터에서 병사가 적군을 향해 개새끼 소새끼 말새끼 해도 혐오표현이 아니다. 내가 죽게 생겼는데 어쩌라고? 

아무거나 다 차별이라고 한다면 존댓말부터 폐지하시지. 존귀차별 뭐냐고? 이건 역차별이라고 해야 하나?



윤석열의 대책은?


굥이 선거개입을 포기할 가능성은 전혀 없다. 그럴 바에 차라리 하야하고 해외로 망명하는게 맞지.

1. 윤석열의 힘은 검사 마피아 캐비닛에서 나온다.

2. 어차피 지는 선거인데 자기 사람이라도 심어놔야 캐비닛 정치를 할 수 있다. 

3. 꼴통 이미지가 선거에 기적을 일으킬지 모른다는 환상을 주변에서 부추기고 있다.

4. 당권 내놓고 공천권 내놓으면 총선 지고 탄핵을 피할 수 없다. 쇄신 목적 인적교체 구호로 준석일당 탄핵 가담

5. 윤석열 상책은 당장 도주, 중책은 내사람 심고 도주, 하책은 당권 내놓고 탄핵 당해 거지 되기. 

이 경우 보통 중책을 취함.

하책은 리스크가 크고 주도권 뺏기면 스트레스 받아 돌연사 확률 높으므로 불가. 상책은 합리적인 방법이지만 우울증 걸리고 자살충동 느껴서 불가. 중책은 어차피 망하지만 쓸 카드 다 써보고 죽으니까 미련 없음. 하늘의 뜻이 그렇다면 어쩔수 없지. 

초패왕 공식.. 죽어도 내 잘못이 아니고 하늘이 나를 버린 것이다. 죽어도 몇 넘은 모가지 따고 동귀어진 한다.



홍준표의 친윤 엑소더스론


죽고자 하는 자는 죽을 것이요 살고자 하는 자는 죽을 것이다. 

이기고자 하는 자는 이길 것이요 지고자 하는 자는 질 것이다. 

시스템으로 가면 이기고 개인기로 가면 진다. 개인기가 먹힐 때는 약자 포지션일 때 뿐.

약자일 때는 개인기로 이기고 강자가 되면 시스템으로 갈아타야 하는데 인간들이 그렇게 안 하더라고.

민주당 200석 천기누설?


가만 있어도 굥이 의석 바치니 우리가 할 일은 천기누설 조심 뿐. 그런데 나는 민주당 압승에 관심없다. 실력대로 가야 한다. 민주당의 실력은 45퍼센트. 국힘당의 실력은 35퍼센트. 군소정당 10퍼센트, 중도 스윙보트 10퍼센트. 민주당 150석, 국힘당 100석이 마지노선. 총선은 경상도에 쪽수가 몰린 국힘당에 불리한데다 윤석열 효과 마이너스 10석 이준석 효과 마이너스 10석 민주당 150~180석, 국힘 80~100석이 기본의석. 다음은 신당과 위성정당의 갈라먹기. 및 전국구 분산

양당구도일 때 민주당 160, 국힘당 110석, 기타 30

3당구도일 때 민주당 170, 신당 20석, 국힘당 90석 기타 20

깜깜이 선거일 때 민주당 180석, 야당쪽 신당 10석, 국힘당 70석 준석당 20석 기타 20

지난번 민주당이 대승한 것은 안철수 효과로 깜깜이 선거가 되었기 때문이고 이번에는 그렇게 안 될 것이므로 민주당 의석이 줄어드는게 정상이다. 지난번에는 야당이 분열된 상태에서 유권자에 의한 자발적 단일화고 이번에는 여당이 분열된 상태에서 유권자에 의한 자발적 분열화로 힘멸하는지 지켜보자. 어쨌든 지난번과 다른 방향으로 흘러간다면 상식적으로 의석이 줄어드는게 정상이지만 지난 번에 민주당에 유권자에 의한 자발적 단일화 기적이 일어났듯이 이번에는 유권자에 의한 자발적 징벌화 기적이 일어날지 지켜보자. 



얼빠진 이탄희 자살정치



조국은 불사조인가?


이준석 신당설 조국 신당설. 이준석은 당연히 신당 하겠지만 조국은 아닌데. 잊혀질만 하면 언론이 조국을 호출하네. 거물이 되어버려. 정치 하면 절대 망하지는 않을듯.



샌드위치만 먹어도 살이 빠진다?


다이어트가 되는 이유는 무엇을 먹어서도 아니고 안 먹어서도 아니고 갈구는 사람이 있기 때문이다. 시청률의 압박, 조회수의 압박, 주변에 압박하는 사람이 있으면 살이 빠진다. 초고도 비만환자 주변에는 다섯 명의 악마가 있다. 택배악마, 쇼핑악마, 요리악마, 분리수거 악마, 자금조달 악마. 본인이 돈 벌어서 직접 쇼핑하고 운반하고 직접 요리하고 직접 분리수거하면 초고도비만은 될 수 없지. 최후의 선택은 평양행, 평양에서 6개월만 살면 살이 빠진다. 보장한다.



게티 이미지의 게티


손자 게티 3세가 납치되고 귀가 잘려서 유명한 석유부자 폴 게티의 손자 마크 게티가 게티 이미지 창업. 

구두쇠 폴 게티가 구두쇠 노릇을 하는 이유는  남을 굴복시키려고 하는 것이다.

한 번 주면 계속 줘야 하는데 계속 주면 계속 굴복한다는 느낌이 들어서 자기만의 게임의 규칙을 정하고 자기가 언제나 이기게 되어 있는 도박을 하는 거. 본질에서 져 있는 소인배의 열등의식. 자신이 이겼다는 느낌이 드는게 본질


중국인이 머리를 감지 않는 이유


서긍의 고려도경 고려인은 남녀노소없이 냇가에서 매일 목욕한다. 마르코폴로 동방견문록 중국 남주로 갔더니 죄다 목욕한다. 우리 유럽인은 절대 목욕을 안 하는데 희한하다. 원래 유목민은 목욕을 안 한다. 로마인이 목욕하지. 게르만은 목욕 안하는 집단. 목욕은 문명의 산물. 문명과 야만의 문제. 가발 쓰고 냄새 나면 밀가루 뿌리는게 백인. 길거리에 똥을 던지고 하이힐과 우산을 쓰는게 백인. 17세기까지 백인은 더러운 족속이었어. 인도인이 손으로 밥 먹는 것도 야만. 박근혜가 나이프 포크로 김밥 먹으려는 것도 야만. 손으로 밥 먹으면 뜨겁거나 기름진 음식은 못 먹는데?


머리 감으면 몸에 좋지 않다. 머리에 차가운 바람이 들어간다. 머리카락이 상한다, 샤워하면 에너지가 빠져나간다. 

물부족 등 여러가지 이유를 대는데 다 거짓말다. 몽골의 지배를 받아서 그런 거. 몽골은 물이 귀하기 때문에 머리 감으면 사형. 몽골은 흰색을 숭배하기 때문에 흰옷을 입게 된 나라는 조선. 원래 흑의민족이었는데 백의민족으로 바뀐 것.

명나라는 모르고 몽골의 전통을 계승했고 청나라도 몽골과 같은 족속. 그냥 하라는대로 한 거. 중국인들이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안 먹는 이유와 같다. 중국인들은 아이스크림을 먹지 않는다. 최근에 아이스크림을 먹어본 비율이 5퍼센트에서 20퍼센트로 늘었다고는 한다. 한국인들이 조상묘에 신경을 쓰는 이유는? 관습이 그래서다. 중국인들이 풍수에 집착하는 이유는?

관습이 그래서다. 일본 스모 선수들이 샅바를 세탁하지 않는 이유는? 관습이 그래서다.

이란인들이 히잡과 차도르를 고집하는 이유는? 멍청하기 때문이다. 별 이유가 없다.

그냥 생각이라는 것을 안 하고 사는 거. 평양냉면이 맛이 없는 이유는? 북한과 달리 조미료와 식초와 겨자를 쓰지 않기 때문이다. 왜? 옛날에는 조미료가 없었으니까 안 썼던 거고 지금은 그냥 하던대로 하는 거.

결론 인간은 멍청하다. 뇌는 절대로 사용하지 않는다. 황교익이 평양냉면은 맛이 없고 밍밍해야 된다고 우기는 이유는? 북한은 안 그런데?  멍청하기 때문이다. 그냥 멍청한 거. 뇌를 사용하지 않는 거. 어떤 바보가 사기치려고 단군의 단에서 박달을 취해서 박달>배달 배달민족이라고 소설을 썼는데 5천만이 아무 생각없이 이 거짓말을 받아들여서 뜬금없이 백의민족에 배달민족이 되어버린 거. 박달>밝은 들>밝은 들판의 나라 이런 택도 없는 소설. 왜 생각이라는 것을 절대로 안할까? 몽골인들이 백색을 숭배하는 것은 서쪽을 숭배하는 것이고 우리는 동쪽이니까 청색을 입어야 하는거. 오방색은 튀르키예 관습. 몽골인들은 흰 우유를 마시고 흰 게르에 사는 거. 원래 서쪽에서 온 튀르키예 곧 돌궐인들이 자기네 상징으로 서방색인 흰 색을 썼는데

몽골이 이를 흉내내고 고려가 몽골의 지배를 받으면서 졸지에 백의민족이 되어버려. 부끄러운줄 알아야 한다. 왜 우리가 튀르키예 흉내를 내냐고요? 미쳐부러. 



구원의 의미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10 원균 등극 한동훈 김동렬 2023-12-21 1494
1209 나라 망치는 감성팔이 신파정치 한동훈 김동렬 2023-12-19 1399
1208 서울의 봄 흥하고 나폴레옹 망하고 노량은 미지수 김동렬 2023-12-17 1402
1207 조중동이 버린 김건희 김동렬 2023-12-14 1847
1206 서울의 봄과 용산의 봄 김동렬 2023-12-12 1371
1205 영화 나폴레옹, 너희가 영웅을 알아? 김동렬 2023-12-10 1314
1204 인요한 토생구팽 김동렬 2023-12-07 1887
1203 일본 위안부의 진실 가라유키상 김동렬 2023-12-05 2134
1202 유인촌 막나가네 자승승려 훈장남발 김동렬 2023-12-03 1664
1201 30만 공무원이 29점 윤석열을 속였다. 김동렬 2023-11-30 1510
1200 누구 맘대로? 이탄희 송양지인 자멸정치 김동렬 2023-11-28 1936
1199 천재전쟁 짐 차노스와 일론 머스크 김동렬 2023-11-26 1430
1198 서울의 봄, 사악한 바보들을 심판하라 1 김동렬 2023-11-23 2240
1197 클린스만과 이강인의 찰떡궁합 2 김동렬 2023-11-21 1134
1196 LG 구광모와 양자의 법칙 김동렬 2023-11-19 1062
1195 수능은 한 방이야. 인요한의 로또정치 김동렬 2023-11-16 1506
1194 염경엽 김성근 구세주 야구의 해악 김동렬 2023-11-14 1997
1193 이만희 김건희 동맹, 신천지가 접수했다 김동렬 2023-11-12 2209
1192 인요한의 정치 화장술 김동렬 2023-11-09 1173
» 중국인이 머리를 안 감는 이유는? 김동렬 2023-11-07 17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