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우리 지구사회는 아직까지 상대성이론, 양자역학 등의 최신 과학?(1900년대임에도)의 도입이 안되고 있는 듯 하다. 과학이론이 진리의 임시적 정거장인 느낌은 있지만, 아직도 뉴턴역학, 유클리드기하학, 우리 세계에서만 통하는 오차가 있을 수 있는 과학체계에 기반되어 있는 듯 하다. 그이후의 발전은 사회의 앞단에서만 부분적으로만 적용되어 있는 것 같다. 단지 앞단과 뒷단(모든 사람들의 합의는 뒷단일까?)
의 딜레이는 100년이 넘는 과정이 되는가?

도대체 극우유튜브, 괴담유튜브등이 있을 이유가 무언가? 기술과학의 발전에도 그걸 쉽게 이용하는 인류는 아직도 예전의 종교를 버리지 못하고 있다.
종교가 문명의 발전 관점에서 사람들을 묶어 주는 초기도구였지만, 지금은 다른 ‘합리적 종교’가 있어야 하는데, 과학이 그 역할을 못하고 있는 것도 사실이다.
드론 무기 및 최신식 무기로 구시대의 종교전쟁을 벌이고 있다; 사실상 말은 붙이기 나름이고, 물리적 힘의 격돌이겠지만

프랑스의 수학자 에바리스트 갈루아에 대해 많이 알지는 못하지만, 어떤 전율을 느꼈다.
기술의 혁신, 과학, 그 앞단의 언어인 수학에 몸을 바치고 싶었지만, 여러 제도적, 정치적, 종교적? 장애물이 그의 삶을 덮쳤고, 그 자신도 사람들의 피로써 제도적 도구를 발전시켜야 하는 절차에 투신하고자 하다가 어처구니없게 죽어버렸다.

헌법, 법률 등도 붙이기 나름인 말인 것이 증명되고 있다.
인간은 사회적동물이다. 이말이 어렸을 적에는 멋있는 말이라고 생각했는데, 요새는 다르게 보인다. 사람들은 진리보다는 권력에 관심이 있다. 나 또한 경쟁자의 맞는 말을 수긍하는 데에는 스트레스를 받는다.
마이클 페러데이, 리제 마이트너, 소피 제르맹, 갈루아 등의 사례에서 보면 학계도 다르진 않더라.

사람은 일용할 권력이 있어야 살 수 있다.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젋음이 떠나고 있음에 따라 더욱 느끼고 있다.
권력의 디자인, 권력의 충돌 시 분쟁의 해결방법의 합의는 보이지 않는 손의 자연 상호작용에만 맡겨야 하는가? 법으로는 한계가 있다는 게 요즘의 국면인듯 하다.

도구의 관점으로 본다면
기술, 과학의 혁신도 도구의 발전이고, 법과 제도, 사회합의, 종교 등도 도구의 발전이고, 이로 인해 과학적 도구의 개선 역시 촉발될 수도 있을 것인데, 제도적 도구의 변화는 왜이리 피가 많이 필요한 것인가..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7 오리 2020-06-05 42632
2042 장안생활 격주 목요모임 image 오리 2022-12-01 128
2041 12/1 유튜브 의견 dksnow 2022-12-01 149
2040 대항해 시대 kamal 툴 dksnow 2022-11-21 611
2039 장안생활 격주 목요모임 image 1 오리 2022-11-17 708
2038 중국 농촌의 토지정책 1 mowl 2022-11-13 1063
2037 나의 발견 SimplyRed 2022-11-06 1398
2036 심폐소생술과 하인리히법 chow 2022-11-04 1488
2035 장안생활 격주 목요모임 image 오리 2022-11-03 1358
» 현 시대의 관한 개인적일수도 있는 생각들.. SimplyRed 2022-10-29 1862
2033 사이비의 돈벌이 구조 dksnow 2022-10-27 1750
2032 돈이란 무엇인가 dksnow 2022-10-20 2104
2031 장안생활 격주 목요모임 image 1 오리 2022-10-20 1699
2030 IDC 사태와 닫힌계 레인3 2022-10-16 1837
2029 지식과 권력 systema 2022-10-15 1805
2028 80년대-90년대-2000년대-2010-20년대 한국사회 dksnow 2022-10-14 1852
2027 지금 우리 교육은 모순의 시대 3 이상우 2022-10-12 2034
2026 장안생활 격주 목요 모임 image 오리 2022-10-06 2025
2025 한국에서 사이비가 판을 치는 이유 dksnow 2022-10-04 2233
2024 2022년도 세계 상황 2 dksnow 2022-09-29 2697
2023 페트로 달러,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 군사협력협정, BRICS 기축통화, 러시아-인도 남북수송회랑 1 mowl 2022-09-27 24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