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220 vote 0 2020.07.20 (08:44:59)

      
    철학이란 무엇인가?
   

    철학은 의사결정학이다. 의사결정에 성공해야 한다. 의도와 반대되는 결과가 나온다면 실패다. 인생을 살아가면서 많은 결정을 하게 된다. 시간적으로 일관되고 공간적으로 방향성 있는 의사결정이라야 한다. 여러 결정이 서로 침범하고 상충될 수 있기 때문이다. 자승자박에 자가당착이 될 수 있다. 


    큰 결정에 작은 결정을 연동시켜야 한다. 하나의 결정에 다른 결정이 영향받기 때문이다. 승수효과와 후방효과를 노릴 수 있다. 신중하게 파급효과와 연쇄효과를 고려해야 한다. 풍선효과로 되면 실패다. 무엇이 더 중요하고 덜 중요한지 판단해야 한다. 무엇을 먼저 하고 무엇을 나중 할지 판단해야 한다. 


    시간과 공간을 아우르는 총체적인 의사결정이 필요하다. 부분이 아닌 전체로 대응하지 않으면 안 된다. 최소비용으로 최대효과를 도출해야 한다. 인생은 환경과의 부단한 상호작용이다. 여러 결정이 서로 모순되고 침범하여 뒤죽박죽 되면 실패다. 설계도를 가지고 우선순위 판단에 성공해야 한다. 


    문제는 권력이다. 권력은 앞결정이 뒷결정을 지배하는 원리다. 일의 우선순위에 따라 앞결정을 차지해야 한다. 핵심을 놓치면 본의 아니게 남 좋은 일 시키게 된다. 결정하는 것이 아니라 결정 당하는 신세가 된다. 다른 사람에게 조종되고 길들여지고 착취당하는 거다. 먼저 결정권을 획득해야 한다.


    발견이 발명에 앞선다. 제조와 판매와 소비는 그 다음이다. 차례대로 권력이 작동한다. 최초 원리의 발견자에게 권력이 있어 노벨상을 받는다. 다음 제품의 발명자에게 권력이 있으니 로열티를 받는다. 제조와 판매의 이윤은 그 다음이다. 이윤은 사건의 파급효과에 따르는 권력을 돈으로 바꾼 것이다. 


    사건의 전개는 순서가 있다. 기승전결이 있다. 질 입자 힘 운동 량이다. 이러한 사건의 메커니즘에서 앞단계에 올라타서 뒷단계를 지배하는 방법으로 우리는 세상을 그리고 대상을 혹은 삶을 적절히 통제할 수 있다. 권력 메커니즘 혹은 이윤 메커니즘이다. 파급효과, 승수효과, 연쇄효과로 나타난다. 


    백만 원이 있다면 적절히 소비할 수 있다. 백만 원을 버리거나 혹은 뺏긴다면 의사결정한 것이 아니다. 인생을 버리거나 뺏긴다면 그것은 철학이 아니다. 자동차를 운전할 수 있어야 한다. 자동차를 뺏기거나 잃어버린다면 실패다. 우리는 주어진 환경에서 가진 자산으로 적절히 의사결정할 수 있다.


    권력을 행사할 수 있다. 천부적으로 주어진 권력이다. 합리적인 의사결정은 그 주어진 백만 원을 혹은 그 자동차를 충분히 활용하는 것이다. 주어진 연료로 최대한 멀리까지 운행해야 한다. 나라는 자산으로 환경과의 게임에 이겨서, 환경을 지배하는 주도적인 의사결정을 하려면 법칙을 따라야 한다.


    결정하지 않는 것은 의사결정이 아니다. 결정 당하는 것은 결정하는 것이 아니다. 결정을 당하지도 않고 결정을 회피하지도 않으려면 권력의 법칙을 따라야 한다. 게임에서 이겨야 한다. 환경과의 상호작용에서 주도권을 쥐어야 한다. 여기에는 일정한 법칙이 있다. 그러므로 철학에는 정답이 있다.


    바둑에 정석이 있고 게임에 전략이 있듯이 인생에는 철학이 있다. 하지 않으면 당한다. 게임은 환경과의 대결이다. 우리는 이 게임에 기권하거나 또는 패배하거나 혹은 승리할 수 있다. 기권과 패배는 철학이 아니다. 승리하면 다음 게임에 초대되고 사건이 연결된다. 우리는 그것을 의미라고 부른다. 


    의미의 획득이 철학이다. 전략을 가지고 정석을 따르며 가치를 판단하여 최선의 결정을 내려서 승리하고 다음 게임에 초대되어야 한다. 세상이 진보하는 이유다. 부단히 다음 사건에 초대되는 것이 진보다. 부분의 한 국면에 이길 목적으로 전체를 그르치면 다음 사건에 초대되지 못하니 보수다.


    이번 게임을 이기지도 못했는데 다음 게임만 상상하며 비현실로 도피하는 것이 진보의 병폐다. 다음 게임은 아랑곳 없이 당면한 승부에 압승을 기대하며 올인하였다가 적의 사석작전에 말리는 것이 보수의 병폐다. 승부사라면 자원을 분배하여 아슬아슬하게 이기고 다음 게임에도 대비해야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철학이란 무엇인가?

철학이란 무엇인가? 철학은 의사결정학이다. 의사결정에 성공해야 한다. 의도와 반대되는 결과가 나온다면 실패다. 인생을 살아가면서 많은 결정을 하게 된다. 시간적으로 일관되고 공간적으로 방향성 있는 의사결정이라야 한다....

구조주의 교육론

교육이 가장 중요하다 교육이 가장 중요하다. 그런데 교육이 잘못되었다. 현대사회가 이 모양 이 꼴인 것은 교육철학의 실패 때문이다. 어떻게 가르칠 것인가 하는 교육방법은 부차적인 문제이고 교육의 방향설정이 중요하다. 그...

구조론 길잡이

구조론의 개요 ● 구조론은 사건의 과학이다. 세상은 사물의 집합이 아니라 사건의 연결이다. 사물은 개별적으로 존재하지만 사건은 유기적으로 연결된다. 사건의 연결 성질을 이해하는 것이 구조론의 요체다. ● ...

구조론사람의 길

구조론사람의 길 세상은 사물의 집합이 아니라 사건의 연결이다. 사건은 계속 연결되므로 엔트로피의 방향성이 있다. 여럿이 일제히 움직이면 방향이 생긴다. 그러므로 깨달아야 한다. 여럿이 한 방향으로 일제히 움직이는 ...

구조론의 예

보통사람의 보통 생각은 보통 틀린다. 우리는 사물을 보는 눈을 갖고 있지만 사건 안에서 작동하는 에너지의 흐름을 보는 눈을 갖고 있지 않다. 고착된 존재를 볼 수 있으나 움직이는 사건의 진행과정을 알아채지는 못한다. ...

구조론 개요 [18]

12

구조론사람 [2]

1234

엔트로피 [10]

에너지의 이해 세상이 대칭으로 되어 있다는 사실을 물리학자들은 알고 있지만 일반인들은 모르고 있다. 왜 지식이 전달되지 않을까? 물리학자들은 경험적으로 알고 귀납적으로 알고 결과측으로 아는 것이다. 관측해 보니까 대칭...

구조론의 예 [2]

12343

깨달음 [6]

깨달음이라야 한다 깨달음은 어떤 특정한 사실을 깨닫는 것이 아니라 우주가, 존재가, 자연이, 언어가, 인간의 뇌구조가 모두 깨달음의 복제구조, 연쇄구조로 이루어져 있다는 거다. 그러므로 하나를 바꾸면 전체를 다 바꾸어...

구조론의 기원 [6]

구조론의 기원 구조론은 복잡한 것을 단순화시켜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할 목적으로 만들어졌다. 그러므로 구조론은 쉽다. 그런데도 어렵다고 말하는 사람이 있다. 반대쪽을 보고 있으므로 어려운 것이다. 달을 가리키는데 손가...

언어의 이해 [3]

언어에는 문법이 있다. 언어에는 방향이 있다. 언어에는 대칭이 있다. 언어에는 담론이 있다. 담론은 조건문과 반복문으로 구성된다. 언어에는 명제가 있다. 명제는 전제와 진술로 조직된다. 언어에는 문장이 있다. 문장은 주어와 ...

역사의 오류 [1]

역사를 구조로 봐야 한다. 합리적인 의사결정구조를 만들었는지가 중요하다. 조금씩 잘살게 되기는 불가능할 뿐만 아니라 그다지 의미가 없고 초반에는 역효과가 일어난다. 크게 잘살게 되려면 자동차가 있어야 한다. 이동수단 ...

진화의 구조 [3]

진화에는 방향성이 있다 모든 것은 진화한다. 진화하는 것이 존재하는 것이다. 사회도 진화하고 우주도 진화하고 물질도 진화한다. 그냥 제 자리에 멈추어 있는 것은 없다. 환경이 변화하기 때문이다. 반드시 외력이 작용한다. ...

사건철학 [7]

강자의 철학으로 갈아타라 세상을 물질적 존재가 아닌 에너지적 사건으로 보는 눈을 얻어야 한다. 물질은 고유한 속성이 있고 인간은 그 물질들 중에서 자신에게 유익한 것을 선택할 수 있다. 이때 인간은 선택하는 자가 ...

인간의 이해 image [13]

대중의 권력의지에 해답이 있다. 인간은 에너지가 고양될 때 권력의지를 발동하며 그럴 때 인간은 공부를 한다. 남자는 운동하고 여자는 화장한다. 에너지가 약해질 때 편한 길을 가려고 한다. 가던 길을 계속 가려고 한다. ...

신의 입장 [5]

행복이니 쾌락이니 자유니 사랑이니 성공이니 하지만 다 개떡같은 소리다. 시시하기 짝이 없다. 그걸로 어린아이를 유혹할 수 있을지 모르나 내 가슴을 뛰게 할 수는 없다. 눈이 번쩍 뜨이는 진짜는 하나 뿐이다. 생각의 ...

마음의 구조 [4]

심리학은 물리학이다. 인간은 환경에 반응하는 동물이다. 환경과의 관계설정이 중요하다. 환경의 변화가 호르몬을 유도하고 호르몬이 마음을 결정한다. 환경과의 관계를 바꾸는 방법으로 자신의 행위를 통제할 수 있다. 마음은 정...

구조론 용어해설 [14]

에너지 구조 차원 엔트로피 대칭 방향성 사건 시스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