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47 vote 0 2020.05.11 (16:55:00)

  보통사람의 보통 생각은 보통 틀린다. 우리는 사물을 보는 눈을 갖고 있지만 사건 안에서 작동하는 에너지의 흐름을 보는 눈을 갖고 있지 않다. 고착된 존재를 볼 수 있으나 움직이는 사건의 진행과정을 알아채지는 못한다. 사건이 시작되기 전의 원인과 사건이 끝난 뒤의 결과를 알고 있으나 그 사이 중간지점에 무엇이 작동하는지 그 사건의 메커니즘을 모른다.


  모아놓은 구조론의 예는 닫힌계로 이루어진 시스템의 바깥에서 에너지가 투입되어 사건의 원인을 이루고 시스템 내부의 메커니즘이 작동하여 외부에서 투입된 에너지를 처리하는 방식으로 일하여 마침내 외부로 결과를 도출할 때 일반의 상식과는 반대로 진행되는 바 동적환경에서 이중의 역설이 나타나는 현상들을 예를 들어 보인다. 두 번 뒤집어져 원위치 된다. 


  다시 원위치 되므로 겉보기로는 내부에서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모르고 관심도 없다. 그러나 겉모습이 비슷할 뿐 확연히 다르다. 내부에서 무언가 일어나고 있다. 다섯 개의 매개변수들이 움직이고 있다. 마술사는 원인을 보여주고 결과도 보여주지만 그 사이는 검은 천으로 가려놓는다. 가려진 장막 뒷쪽에서 많은 일들이 일어나고 있다. 속속들이 파헤쳐야만 한다.


   당연한 상식을 의심해야 한다. 고정관념을 버려야 한다. 거대한 발상의 전환이 있어야 한다. 합리적인 사유를 위해서는 많은 트레이닝이 필요하다. 자연에는 두 가지 모습이 있다. 위치에너지의 운동에너지가 그것이다. 관성력과 작용반작용이 그것이다. 절대성과 상대성이 그것이다. 물레방아는 물레와 방아로 되어 있다. 물레에는 권력이 있고 방아에는 편의가 있다.


  인간은 에너지가 있을 때 곧 호르몬이 자극하고 흥분되어 있을 때 권력을 추구하고 물레 포지션을 차지하고 위치에너지를 차지하고 절대성을 추구하고 관성력을 조직하며 반대로 에너지가 없고 흥분이 가라앉았으며 호르몬이 분비되지 않을 때 방아 포지션을 차지하고 운동에너지를 차지하고 상대성을 차지하고 작용반작용의 힘을 조직한다. 이것이 행동을 결정한다.


  에너지가 있는 자는 대응하고 에너지가 없는 자는 선택한다. 대응하는 자는 두 방향을 틀어쥐고 에너지 확산을 수렴으로 바꾸고 무질서를 질서로 바꾸어 효율을 생성한다. 범선이 돛과 키라는 두 가지 수단으로 에너지를 수렴하여 위치에너지를 조직하는 것과 같다. 선택하는 자는 단순히 의사결정의 편의를 취한다. 동기나 목적이 없이 결정하기 쉬운 것을 결정한다. 


  관성력이 진짜이고 작용반작용은 가짜다. 관성력 없이 반작용의 힘을 컨트롤 하지 못한다. 위치에너지가 통제가능한 진짜 힘이고 운동에너지는 불완전하다. 위치에너지는 관성력이고 운동에너지는 작용반작용 힘이다. 위치에너지는 제어가 가능하고 운동에너지는 조건부로 쓸 수 있다. 위치에너지는 방향을 바꿔 쓰고 운동에너지는 방향이 맞을 때만 쓸 수 있다.


  위치에너지는 절대적이고 운동에너지는 상대적이다. 위치에너지는 환경에 대해 절대적이고 운동에너지는 작용에 대해 상대적이다. 먼저 위치에너지의 관성력을 조직하고 운동에너지의 반작용을 통제해야 한다. 대부분의 실패는 이 순서가 틀린 것이다. 물레방아라도 먼저 물레를 조직하고 다음 방아를 연결해야 한다. 방아 뒤에 물레를 달면 순서가 뒤집어져 망한다.


  전체와 부분의 관계다. 절대성과 상대성의 관계다. 위치에너지의 운동에너지의 관계다. 관성력과 작용반작용 힘의 관계다. 보편성과 특수성의 관계다. 언제든 통제가능한 것이 절대성이며 상대에 대해 조건부로 통제되는 것이 상대성이다. 조건부로 통제되는 상대적인 힘의 조건을 속이는 것이 사기꾼의 방법이다. 언어는 전제와 진술로 조직되고 전제에 조건이 있다.


  상대성에 따라붙는 조건을 조작하는 것이 전제를 숨기는 것이다. 대부분의 속임수는 전제를 숨기는 수법을 쓴다. 숨은 전제를 타파하지 않으면 안 된다. 방아 뒤에 물레가 숨어 있다. 도박꾼 뒤에 주최측이 숨어 있다. 선수 뒤에 시스템이 숨어 있다. 에너지를 공급하는 자가 따로 있다. 그들은 양쪽을 틀어쥐고 제어한다. 낚이지 말아야 한다. 모든 속임수는 수법이 같다.



List of Articles
번호

구조론의 세계로 초대하며

처음 방문하시는 분께 과학기술의 발달에도 불구하고 인류가 이모양 이꼴인 것은 철학의 낙후 때문이다. 온갖 주의 주장이 난무하고 있다. 전 방위로 교착되어 출구가 보이지 않는 터널과 같다. 20세기에 철학은 실패했다. 70억...

구조론 길잡이

구조론의 개요 ● 구조론은 사건의 과학이다. 세상은 사물의 집합이 아니라 사건의 연결이다. 사물은 개별적으로 존재하지만 사건은 유기적으로 연결된다. 사건의 연결 성질을 이해하는 것이 구조론의 요체다. ● ...

구조론사람의 길

구조론사람의 길 세상은 사물의 집합이 아니라 사건의 연결이다. 사건은 계속 연결되므로 엔트로피의 방향성이 있다. 여럿이 일제히 움직이면 방향이 생긴다. 그러므로 깨달아야 한다. 여럿이 한 방향으로 일제히 움직이는 ...

구조론의 예

보통사람의 보통 생각은 보통 틀린다. 우리는 사물을 보는 눈을 갖고 있지만 사건 안에서 작동하는 에너지의 흐름을 보는 눈을 갖고 있지 않다. 고착된 존재를 볼 수 있으나 움직이는 사건의 진행과정을 알아채지는 못한다. ...

구조론 개요 [18]

12

구조론사람 [2]

1234

엔트로피 [10]

에너지의 이해 세상이 대칭으로 되어 있다는 사실을 물리학자들은 알고 있지만 일반인들은 모르고 있다. 왜 지식이 전달되지 않을까? 물리학자들은 경험적으로 알고 귀납적으로 알고 결과측으로 아는 것이다. 관측해 보니까 대칭...

구조론의 예 [2]

12343

깨달음 [6]

깨달음이라야 한다 깨달음은 어떤 특정한 사실을 깨닫는 것이 아니라 우주가, 존재가, 자연이, 언어가, 인간의 뇌구조가 모두 깨달음의 복제구조, 연쇄구조로 이루어져 있다는 거다. 그러므로 하나를 바꾸면 전체를 다 바꾸어...

구조론의 기원 [6]

구조론의 기원 구조론은 복잡한 것을 단순화시켜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할 목적으로 만들어졌다. 그러므로 구조론은 쉽다. 그런데도 어렵다고 말하는 사람이 있다. 반대쪽을 보고 있으므로 어려운 것이다. 달을 가리키는데 손가...

언어의 이해 [3]

언어에는 문법이 있다. 언어에는 방향이 있다. 언어에는 대칭이 있다. 언어에는 담론이 있다. 담론은 조건문과 반복문으로 구성된다. 언어에는 명제가 있다. 명제는 전제와 진술로 조직된다. 언어에는 문장이 있다. 문장은 주어와 ...

역사의 오류 [1]

역사를 구조로 봐야 한다. 합리적인 의사결정구조를 만들었는지가 중요하다. 조금씩 잘살게 되기는 불가능할 뿐만 아니라 그다지 의미가 없고 초반에는 역효과가 일어난다. 크게 잘살게 되려면 자동차가 있어야 한다. 이동수단 ...

진화의 구조 [3]

진화에는 방향성이 있다 모든 것은 진화한다. 진화하는 것이 존재하는 것이다. 사회도 진화하고 우주도 진화하고 물질도 진화한다. 그냥 제 자리에 멈추어 있는 것은 없다. 환경이 변화하기 때문이다. 반드시 외력이 작용한다. ...

사건철학 [7]

강자의 철학으로 갈아타라 세상을 물질적 존재가 아닌 에너지적 사건으로 보는 눈을 얻어야 한다. 물질은 고유한 속성이 있고 인간은 그 물질들 중에서 자신에게 유익한 것을 선택할 수 있다. 이때 인간은 선택하는 자가 ...

인간의 이해 image [13]

대중의 권력의지에 해답이 있다. 인간은 에너지가 고양될 때 권력의지를 발동하며 그럴 때 인간은 공부를 한다. 남자는 운동하고 여자는 화장한다. 에너지가 약해질 때 편한 길을 가려고 한다. 가던 길을 계속 가려고 한다. ...

신의 입장 [5]

행복이니 쾌락이니 자유니 사랑이니 성공이니 하지만 다 개떡같은 소리다. 시시하기 짝이 없다. 그걸로 어린아이를 유혹할 수 있을지 모르나 내 가슴을 뛰게 할 수는 없다. 눈이 번쩍 뜨이는 진짜는 하나 뿐이다. 생각의 ...

마음의 구조 [4]

심리학은 물리학이다. 인간은 환경에 반응하는 동물이다. 환경과의 관계설정이 중요하다. 환경의 변화가 호르몬을 유도하고 호르몬이 마음을 결정한다. 환경과의 관계를 바꾸는 방법으로 자신의 행위를 통제할 수 있다. 마음은 정...

구조론 용어해설 [14]

에너지 구조 차원 엔트로피 대칭 방향성 사건 시스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