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966 vote 0 2021.03.27 (07:59:25)

https://youtu.be/UIOowrqLDGU




세상을 움직이는 것은 기세다. 권력은 기세에서 나온다. 기세를 만들려면 일관되게 한 방향으로 가야 한다. 그래서 프레임이 만들어졌다. 정치는 점점 단순해졌다. 점점 유치해졌다. 대신 유권자들이 이해하기는 쉬워졌다. 그만큼 거짓이 지배하게 되었다. 민주당의 고전은 진보 진영내부의 역량부족이 드러난 것이다. 프레임 놀음 하는 자들 때문이다. 저쪽이 왼쪽으로 가면 우리는 오른쪽, 저쪽이 앞으로 가면 우리는 뒤로, 저쪽이 대륙으로 가면 우리는 해양, 저쪽이 능력을 강조하면 우리는 도덕, 저쪽이 자본을 강조하면 우리는 생태, 하는 식의 억지 짜맞추기가 유행되었다. 왜? 그게 기세를 만들기에 쉽기 때문이다. 먹히기 때문이다. 김어준의 음모론 놀이가 기세를 만든 것은 사실이다. 그러다가 기세에 휩쓸려서 방향전환을 못하게 된다. 유연하지 못한 경직된 기세가 사람을 집어삼킨다. 지금이라도 진실로 되돌아와야 한다. 우리는 더 강해져야 한다. 기세를 놓치더라도 진실을 얻어야 장기전을 할 수 있다. 세월호건 천안함이건 음모론은 유치한 거다. 자본을 부정하는 생태타령은 무한동력과 같은 비과학이다. 기세에 의존하고 프레임에 의존하며 진실을 우습게 아는 닫힌 정치를 졸업하고 노무현의 열린정치로 돌아와야 한다. 왼쪽이든 오른쪽이든 한쪽으로만 치우쳐 가는게 당장 기세를 올리는데 도움이 되지만 그게 진실은 아니다. 점점 외통으로 몰려서 뒷감당을 못한다. 수습이 안 된다. 시행착오가 드러나도 방향전환이 안 된다. 진보가 머리라면 보수는 꼬리다. 머리는 꼬리를 달고가야 한다. 좌파들은 꼬리 때문에 되는 일이 없으니 꼬리는 떼고 가자고 하고 우파는 머리 때문에 속도가 안 나니까 머리를 떼고 가자고 한다.  머리를 떼고 가다가 속도를 냈지만 대신 방향이 어긋나서 구덩이에 쳐박힌게 트럼프다. 반면 꼬리를 떼고 가다가 속도를 내지 못하는게 작금의 민주당 신세다. 우리는 방향과 속도라는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아야 한다.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으려면 진보가 키를 잡되 보수를 달고 가는 노무현의 열린정치로 가야 한다. 




민주당이 고전하는 이유



윤석열 일당의 투기-세금 내면 투기 아닌가?


합법적인 부동산 투자도 투기.

불법적인 부동산 투자도 투기.


부동산을 구매하여 보유하면 투자

시세차익을 노리고 샀다가 바로 팔면 투기


내부정보를 이용하면 범죄

장모행동은 전형적인 부동산 투기로 그 피해는 국민에게 돌아간다.


실수요자 아닌 사람이 사고팔고 거래로 지가를 올리는게 목적이니까.

합법적이라고 해도 그게 칭찬 들을 일은 아니지.


중요한 것은 그 부동산 차익으로 얻은 장모 재산을 노리고 매매혼을 했다는 사실이다.

장모가 부동산 투기꾼이 아니었어도 나이차가 많이 나는 그 사람과 결혼했을까?


불법적인 부동산 투기를 반복하다 감옥갈 일이 생기니까 

검사 사위를 돈으로 매수한 거지.


윤석열은 장모가 쥐어주는 몇 푼에 

검사 신분을 팔아먹은 공직매매범이고.


박형준의 이혼과 재혼도 윤석열과 같은 매매혼

돈과 권력의 결합. 목적은 부패



이쯤에서 다시 보는 비리왕 오세훈


162649068_4194820057235191_4689728479724100461_n.jpg



기레기의 확신. 엘리트주의 우월의식


민주정부는 스스로 권력을 내려놓으므로

기득권이 물고 뜯어서 어차피 죽는다는 확신을 가지고 

그 확신을 증명하려고 기를 쓰는 기레기들.

국민은 바보라는 확신을 가지고 

그러므로 국민 위에 기레기가 군림해야 한다는 

비뚤어진 생각에 빠져 있는 자들.

그게 다 SNS의 도전에 위협을 느끼기 때문이지.



벤투축구 안된다니깐


한국실정과 안 맞는 어설픈 유럽축구 흉내.

일본은 선수층이 두꺼워 기량이 고르므로 빌드업이 되는데


힌국은 선수층이 얇고 주전과 비주전 사이에 기량차이가 커서 빌드업이 안 됨.

국대 야구팀이 일본을 한 번 이길 수는 있는데 두 번 이기지 못하는 이유  


한 번 이기면서 체력고갈, 상대방에 의해 파악되는데 바꿔줄 선수가 없음.

1차전은 어떻게든 이기는데 2차전 3차전은 못 이김.


한국 야구 국대가 일본팀을 한번 이길 수 있지만 

일본은 그 정도 되는 팀을 열 팀은 만들 수 있음. 


전통적으로

패스만 하다가 문앞까지 가서 골은 못 넣는 일본

패스는 못해도 신체적 장점으로 어떻게든 골은 넣는 한국


벤투 등장 - 패스를 잘 해야지. 공 돌려. 일본처럼 해. 

한일전 결과 - 패스도 못하고 골도 못 넣고.


한일전은 밀집수비 후 몇몇 에이스의 신체적인 우위를 이용한 기습 외에 방법이 없음

키가 큰 선수, 크로스를 잘 올리는 선수. 킥이 정확한 선수. 스피드가 있는 선수 등 개인의 특기를 살려야 함.


엘리트축구로 아기자기 하고 예쁜 축구는 불가능.

그거 되려면 모든 초등학교에 축구팀을 만들어야 함.


중요한 것은 애초에 이런 결과 알았으면서도 

여론에 휘둘리는 축협이 면피용으로 벤투를 임명한 사실.


네티즌 개소리를 무시해야 하는데 네티즌이 원하는대로 하니까 최악이 나오는 것.

현대축구의 최신유행을 따라간다는 사실을 보여주면 네티즌이 잠잠해지니까.


정치도 마찬가지. 목청 큰 사람들 개소리 따라가면 안됨.

여론조사 따라가고 기레기 따라가다가 망한 안철수 꼴 나는 것.


진실을 말하자구. 빌드업이라는 단어 하나가 필요했던 거지.

빌드업이라고 하니까 뭔가 있어보이잖아.


개티즌 - 빌드업 빌드업 빌드업 

축협 - 옛다 벤투다 됐냐? 벤투는 랜덤박스야. 그 안에서 빌드업 찾아서 하나씩 나눠가져. 


결론은 유행을 쫓아 헛소리 하는 개티즌과

개티즌 비위에 맞춰준 축협의 면피행정이 낳은 참사라는 것.


잘못되면 벤투에게 책임 미루면 되고

벤투 같은 사람을 뽑으라고 요구한 팬들에게 책임 미루면 되고.


한 두 명의 스타에 의존할 것이냐 

고른 기량을 가진 선수의 벌떼축구냐


장기적으로 가면 고른 기량을 가진 선수들의 벌떼축구가 이기는 법

그러나 한일전은 단판승부이므로 서로 상대의 기량이 파악 안 된 상태에서 


한 두 명의 스타에 의존하여 한국이 일본을 이겨온 것.

특히 신체적인 우위를 이용한게 먹힘. 단기전의 특성을 활용할 밖에.


프로야구도 그렇고 재벌이 면피행정 주특기.

이대호 전시효과 김태균 전시효과 전시행정 좋잖아. 이번에는 추신수



진화론의 진화



인간의 이유- 기세와 전략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89 유튜브 생방송 7시 30분 new 김동렬 2021-04-12 55
788 배신자들의 전성시대 update 김동렬 2021-04-10 774
787 기레기와 전면전이다 image 1 김동렬 2021-04-07 1395
786 희대의 악역 오세훈 1 김동렬 2021-04-05 1129
785 쪽을 팔았다 오세훈 김동렬 2021-04-03 857
784 오세훈의 슬픈 드라마 image 김동렬 2021-03-31 1246
783 토착왜구꽈 나경원 image 김동렬 2021-03-29 832
» 참사왕 오세훈 image 김동렬 2021-03-27 966
781 배신본색 금태섭 김동렬 2021-03-24 824
780 안철수 전의상실 김동렬 2021-03-22 1126
779 오세훈 박형준 거짓말 김동렬 2021-03-20 815
778 안철수 김미경 수수께끼는 모두 풀렸다 image 김동렬 2021-03-17 1422
777 윤석열 메시타령 1 김동렬 2021-03-15 905
776 룰라와 한명숙의 독수독과 김동렬 2021-03-13 661
775 황교안 가세. 황홍안윤 완성 1 김동렬 2021-03-10 1099
774 유시민 대안론 김동렬 2021-03-08 910
773 오서방이 돌아왔다 2 김동렬 2021-03-06 1121
772 나경원 안철수 박영선 승자는? 김동렬 2021-03-03 1085
771 문재인의 3.1절 1 김동렬 2021-03-01 854
770 문재인 유영민 부산행 김동렬 2021-02-27 9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