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250 vote 0 2020.08.03 (12:39:48)



https://youtu.be/f4ihmpYVi9k


    군자보구 십년불만'이라 했다. 군자의 복수는 10년이라도 늦지 않다. 이등박문 최후의 병사인 박정희 군부세력의 마지막 끄나풀 윤석열과 그 일당을 토벌하는 군자의 복수는 노무현 이후 10년이라도 늦지 않다.


    복수를 잊어먹고 협치타령하는 전해철은 노무현 등에 칼을 꽂는 행위를 하고 있다. 협치를 하려면 박지원을 시켜 미통당 의원 탈탈털고 공수처로 조져서 30명 정도 빼오면 그게 협치다. 그렇게 하라고?


    노무현이 박근혜와 협치하자고 연정을 제안했을때 조중동 너희들이 무슨 짓을 했냐? 협치는 야당을 타락시켜 야당도 죽고 여당도 죽는 정책이다. 단, 여당이 약할 때 과반수가 안 되면 협치를 하는 것이다. 그 경우는 야당이 협력해도 국민에게 인정을 받으므로 사꾸라 의심을 받지 않는다.


    노무현 때 열린우리당의 열린주의와 참여주의는 구조론의 동원주의와 통한다. 이 부분은 공화주의와도 통한다. 공화주의는 기본적인 룰을 정하는 것이다. 도로를 공유하는 것과 같다. 도로 끝에 개인의 집이 들어서고 집은 사유화된다.


    즉 공화주의 다음에 자유주의가 와야 하는 것이다. 공화주의는 프랑스 혁명 때의 개념이지만 2002년의 대한민국은 그때와 비슷한 점이 있었다. 토지공개념을 비롯해서 지금도 공화주의 어젠다가 필요할 수 있다.


    새로운 도구, 새로운 무대, 새로운 사건이 등장하면 공화주의가 적용되고 어느 정도 시간이 정하여 룰이 자리를 잡으면 자유주의로 경쟁하며 단 그 자유가 앞선 공화를 침범하는 신자유주의 일탈은 곤란한 것이고 마지막에 사회주의가 따라오는 것이다.


    국가에 의사가 열 명밖에 없고 교사가 열 명밖에 없으면 의료개혁과 교육개혁이 불가능하다. 충분한 역량이 되면 당연히 대학까지 등록금을 무료화해야 한다. 즉 공화주의 자유주의 사회주의는 하나의 사건이 성숙된 정도에 따라 다르게 적용되는 것이다.




https://www.youtube.com/channel/UCjSSiCu2ixnKIRfCQsDNb5w


유튜브에서 '김동렬의 구조론'을 검색하시면 됩니다.


질문 및 제안 환영합니다.


###


조국의 복수

군자보구 십년불만
군자의 복수는 10년이라도 늦지 않다
116344548_1022407475.jpg



협치타령 김해영 전해철 

복수도 끝나지 않았는데 이적행위, 투표해준 유권자에 대한 배반이다.
국민이 초딩이냐? 협치는 박지원처럼 야당이 백기투항한 다음에나 생각해볼 수 있는 것.

이수정처럼 누가 돌을 던지랴. 하는 웃긴 자슥들. 그 뒤에 있는 어둠의 세력은 보이지 않는다는 말인가?
야당이 협력해서 여당이 잘 되면 야당의 집권기회가 사라지는데 야당을 배려한다면 협치하지 말아야지.

현실을 벗어난 초딩 교과서스러운 레토릭은 국민을 속이려는 기레기의 말장난.

탈 사회주의 제언

공화주의와 자유주의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76 김부겸 아내, 류호정 복장 11 김동렬 2020-08-06 1363
675 류호정 패션에 관심 주는 민주당 지지자 image 김동렬 2020-08-05 1105
» 조국의 복수는 10년이라도 늦지 않다 image 김동렬 2020-08-03 1250
673 이수정 최승호 동원주의 김동렬 2020-08-02 911
672 탈생태주의 제언, 한국인의 의사결정 김동렬 2020-07-30 768
671 한동훈 행패, SBS 일베, 생태주의 유감 김동렬 2020-07-29 939
670 하태경 대 박지원 김동렬 2020-07-27 1181
669 구조론은 진리다 2 김동렬 2020-07-26 672
668 유튜브 생방송, 걸린 놈 한동훈 김동렬 2020-07-25 830
667 생방송 제 2회 윤석열 태영호 김동렬 2020-07-23 1175
666 철학이란 무엇인가? 김동렬 2020-07-23 473
665 유튜브 제 1회, 폴란드 환빠정권이 문제 image 4 김동렬 2020-07-22 698
664 진중권의 조국 죽이기 image 김동렬 2020-07-22 730
663 수요일 방송은 유튜브로 image 1 김동렬 2020-07-21 568
662 퇴계병을 극복하라 김동렬 2020-07-21 437
661 김재련의 정치공작, 쌍둥이의 컨닝 김동렬 2020-07-20 857
660 일원론의 사유를 훈련하라 김동렬 2020-07-19 468
659 일요일 아프리카 방송 5시 김동렬 2020-07-19 272
658 참 나쁜 하태경 김동렬 2020-07-18 1204
657 의리 김어준과 배신 진중권 김동렬 2020-07-17 5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