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https://youtu.be/3XPoDH144TI



      
   


    범죄 혐의자가 압수수색 나온 검사한테 개겨도 된다는 법은 언제 생겼나? 막 가자는 것인가? 어떻게든 유권자들에게 이름만 기억시키면 미통당 가니까 정치검사질은 성공이란 말인가? 한동훈은 조만간 대선후보 나오겠다. 


SBS의 상습적 일베행동은 천인공노할 만행이다. 거기다가 어린이를 이용하다니. 전 직원을 블랙리스트에 올려 한국내 취업을 막고 해외탈출을 권해야 한다.


생태주의는 이원론의 오류다. 권력이 문제가 아니고 권력의 미숙함이 문제다. 더 많은 다양한 문화권력을 만들어야 문제는 해결된다. 인류의 위기는 백년전에도 있었다. 제국주의 발호와 양차 세계대전은 무슨 이념 때문이 아니고 아일랜드 대기근을 비롯한 식량부족 때문이었다. 비료와 핵이 문제를 해결했다. 


이념타령으로의 도피, 관념으로의 도피는 비겁한 짓이다. 당면한 인류의 위기는 인구억제, 경작면적 확대, 기술발전으로만 해결될 수 있다. 미국이라는 고양이의 목에 방울을 달 수 있는 장치가 유엔인데 미국이 유엔을 무력화 시키고 개판치고 있는 것이다. 


미국이 일년에 군사예산으로 쓰는 천조원의 반만 투입해도 온난화 문제는 해결된다. 미국과 중국과 아프리카와 아랍을 제압할 수 있는 기술을 가져야 한다. 언제나 답을 내는 것은 물리학이다. 이념은 위기를 알리는 도구에 불과하다. 생태주의 캠페인은 지구의 온난화 위기를 알리는 도구로만 사용되어야 한다. 답은 과학에서 찾아야 한다. 



###


1) 검사는 압수수색 거부하고 공무집행방해해도 무죄인가?



2) SBS방송범죄단


전직원이 공범 블랙리스트 만들어 영구취업금지 해외추방이 정답


어린이를 이용한 악의적인 일베방송 천벌을 받을 것이다.

번지점프 = 번지 = 운지(노통 자살을 비하하는 표현)

중력 = 노통 부엉이 바위에서 떨어진 걸 중력사로 비하
김대중 = 노통과 더불어 단골 비하 메뉴
탱크 = 전두환을 추종하며 탱크 부릉부릉 등으로 부름
시동 = 탱크와 같은 의미로 쓰임
부엉이 = 노통 자살 장소인 부엉이바위


3) 아베조각상 문제있다


상대가 맞대응할 수 없는 분야를 발굴해야지 

뻔히 맞대응이 예상되는 행동은 삼가야 한다.

일본은 혐한서적이나 없애고 말해라.



4) 우주시대 개척


고채연료 사용제한 철폐. 우주시대 선제적 대응. 

미국이 방위비 분담금 돈 내라고 하면 하나 더 달라고 하면 되고.

방산업체 키우면 되고.


5) 참 나쁜 생태주의


6) 구조론의 장점


 ###


https://www.youtube.com/channel/UCjSSiCu2ixnKIRfCQsDNb5w


유튜브 생방송은 수요일 오후 7시에 합니다.

유튜브에서 '김동렬의 구조론'을 검색하시면 됩니다.


질문 및 제안 환영합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76 김부겸 아내, 류호정 복장 4 김동렬 2020-08-06 662
675 류호정 패션에 관심 주는 민주당 지지자 image 김동렬 2020-08-05 874
674 조국의 복수는 10년이라도 늦지 않다 image 김동렬 2020-08-03 1028
673 이수정 최승호 동원주의 김동렬 2020-08-02 775
672 탈생태주의 제언, 한국인의 의사결정 김동렬 2020-07-30 670
» 한동훈 행패, SBS 일베, 생태주의 유감 김동렬 2020-07-29 829
670 하태경 대 박지원 김동렬 2020-07-27 1078
669 구조론은 진리다 2 김동렬 2020-07-26 554
668 유튜브 생방송, 걸린 놈 한동훈 김동렬 2020-07-25 748
667 생방송 제 2회 윤석열 태영호 김동렬 2020-07-23 1074
666 철학이란 무엇인가? 김동렬 2020-07-23 348
665 유튜브 제 1회, 폴란드 환빠정권이 문제 image 4 김동렬 2020-07-22 597
664 진중권의 조국 죽이기 image 김동렬 2020-07-22 631
663 수요일 방송은 유튜브로 image 1 김동렬 2020-07-21 479
662 퇴계병을 극복하라 김동렬 2020-07-21 336
661 김재련의 정치공작, 쌍둥이의 컨닝 김동렬 2020-07-20 740
660 일원론의 사유를 훈련하라 김동렬 2020-07-19 382
659 일요일 아프리카 방송 5시 김동렬 2020-07-19 204
658 참 나쁜 하태경 김동렬 2020-07-18 1119
657 의리 김어준과 배신 진중권 김동렬 2020-07-17 5434